메뉴 건너뛰기

theqoo

'양궁' 안산 7점 쏘자 KBS 캐스터의 막말 폭격…"최악이다"
65,789 626
2021.09.27 22:10
65,789 626

'2021 세계양궁선수권대회'를 중계하고 있는 KBS 아나운서가 무례 발언으로 논란을 빚고 있다.

27일 KBS 시청자권익센터에는 'KBS sports 양궁 세계선수권 남자 캐스터 선수들에게 사과하세요'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이날 새벽 미국 사우스다코타주 양크턴에서 열린 세계선수권 리커브 여자 개인전에서 나온 이기호 KBS N 스포츠 아나운서아나운서의 발언을 꼬집었다.

이날 개인전 캐스터를 맡은 이 아나운서는 안산, 장민희 선수가 각각 7, 8점을 쏘자 "아 이게 뭐냐", "최악이다"라고 말했다. 또 10점이 안 나오면 탄식을 내뱉었으며, 안산과 장민희 선수에 대해 선수 호칭이나 존칭을 생략한 채 '안산과 장민희'라고 불러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008&aid=0004649396

댓글 62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5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4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8184 스퀘어 인터넷에 본인미담이 넘쳐나는 것에 대한 홀리뱅 허니제이 반응.txt 273 20:58 2.3만
168183 스퀘어 한국에선 별로 안유명한데 원덬이 관심있는 외국남 5인 416 20:42 2.7만
168182 스퀘어 정형외과 수술 장면 (놀람주의).gif 208 20:39 2만
168181 스퀘어 (충격주의) 사흘, 젖살, 봇물 터지다 논란을 잇는 단어 논란...twt 357 19:56 2.6만
168180 스퀘어 하ㅅㅂ생리피 입으로 토했으면 당장 퇴근하고 집가는건데.twt 513 19:41 5.1만
168179 스퀘어 기획의도랑 등장인물 오늘자로 수정된 "지리산"ㅎㄷㄷㄷ ●●강ㅅㅍ주의●● 363 19:23 4.4만
168178 스퀘어 원덬이 이재용 리스펙트 하는 유일한 부분 588 19:22 4.6만
168177 스퀘어 '연모' 예견된 하락세, 사극 버프도 못 살린 박은빈X로운의 한계 640 18:25 3.5만
168176 스퀘어 10년 전 쯤에 아이돌 덕질했었다면 모를 수가 없는 것.....jpg 614 17:29 6.8만
168175 스퀘어 15억 받고 한식 포기하기 1190 17:01 3.5만
168174 스퀘어 최장수 JTBC 예능 '아는형님' 왜 애물단지 됐나 [TV와치] 488 16:36 4.1만
168173 스퀘어 10년동안 정준하에게 악플다는 악플러 147 16:21 2.4만
168172 스퀘어 “호텔 이불에 코피 흘려 32만원 배상했는데...” 반전 상황에 누리꾼 ‘갑론을박‘ 167 15:45 2.3만
168171 스퀘어 요즘 일본에서 돌고 있는 오징어 게임 순위 조작론 632 15:40 3.6만
168170 스퀘어 배우랑 사겼었음 궁물. 그 사람에 관한건 안받옹 701 15:34 8만
168169 스퀘어 5·18 유족, 노태우 빈소 찾았다.."전두환이라면 안 왔겠지만" 410 15:25 4만
168168 스퀘어 '논란 조장 안 통했네' 공정위, BTS 정국 표시광고법 위반 NO 결론 340 15:04 1.5만
168167 스퀘어 [스우파] 밈 엄청 많은 스우파 ㅋㅋㅋㅋㅋㅋㅋㅋ 410 14:51 4.3만
168166 스퀘어 좌충우돌 우당탕탕 장례식날 690 14:30 6.8만
168165 스퀘어 [2보] 노태우 유언공개 "무한책임, 5·18 희생자에 너그러운 용서구해" 395 14:28 3.1만
168164 스퀘어 노태우와 최태원의 관계를 몰랐던 기자.... 526 14:24 6.5만
168163 스퀘어 친구의 혼전순결을 지켜주기 위해 생긴 풍습 398 13:57 7만
168162 스퀘어 의사들이 운동 하라는 말 너무 쉽게 하길래.. 533 13:42 7.1만
168161 스퀘어 김선호 국면 전환 어림없어, 최악 대처 박제됨 [홍세영의 어쩌다] 364 13:39 2.9만
168160 스퀘어 [단독] '펜트하우스' 신화 이끈 김소연, '구미호뎐' 새 주인공 380 13:34 4.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