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문신남들이 8시간 감금"..중고차 강매당한 60대 목숨 끊었다
41,085 501
2021.05.11 16:06
41,085 501


충북 경찰, 중고차 매매 사기단 26명 검거


기초수급자 60대 “중고차 사기 집단에 속아” 유서

중고차 시장 이미지. 사진은 기사와 관계가 없습니다. [연합뉴스]


“순박한 형이 얼마나 억울했으면 목숨을 끊었겠습니까.”
김모(66)씨는 지난 2월 24일 충북 제천에 사는 외사촌 형 최모(67)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소식에 깜짝 놀랐다. 최씨의 유서에는 “중고차 매매 집단에 속아 자동차를 강매당했다”는 내용이 쓰여 있었다. 김씨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인 사촌 형은 단돈 1000원이 아쉬울 정도로 어렵게 생활해 왔다”며 “중고차 매매 사기단에 당해 목돈 300만원을 빼앗기다시피 하고, 할부 빚 400만원을 감당하지 못해 극단적 선택을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제천 토박이인 최씨는 농번기에 품앗이로 돈을 벌고, 4~5월에는 비석을 설치하는 석공업에 종사했다. 김씨는 “돌아가신 사촌 형은 7남매 중 둘째로, 몸이 아픈 큰 형을 대신해 초등학교를 졸업한 이후 일용직 근로자로 일하며 동생 뒷바라지를 했다”며 “여태 결혼도 못 하고, 집을 장만하지 못해 마을회관 2층에서 생활했다”고 말했다.

최씨는 숨지기 전인 지난 2월 5일 인터넷에서 석공 일에 필요한 1t 트럭을 발견하고 만족했다고 한다. 이 매물은 시세의 절반인 300만원에 올라와 있었다. 김씨는 “형이 발견한 중고차는 사기단이 내놓은 허위 매물에 불과했다”며 “갑자기 몸에 문신한 젊은 남자 서너명이 형을 협박한 뒤 허위 매물 대신 700만원 짜리 트럭을 강매했다”고 하소연했다.


200만원 트럭 700만원에 되판 일당

중고차 사기 사건 관련 압수물품. [사진 충북경찰청]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중고차 사기단 일행에게 인천 서구의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8시간가량 차량에 감금당한 채 협박당했다. 김씨는 “사기단 일행은 형의 눈을 가린 채 강매를 요구했다”며 “쓰지도 못하는 차량을 가져온 형은 돈도 뺏기고, 할부 빚까지 늘어나 억울하다는 얘기만 했다”고 말했다. 최씨가 700만원을 주고 산 트럭의 실제 가격은 200만원에 불과했다.

충북경찰청은 11일 최씨 등 피해자 50여 명에게 낡은 차량을 시세보다 비싼 가격에 판매한 중고차 매매 사기단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총책 A씨(24) 등 4명을 구속하고, 일당 22명을 사기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이들은 허위 중고차 매물을 인터넷에 올려 피해자를 유인한 뒤 다른 중고차를 강매한 혐의다.

A씨 등은 팀장, 텔레마케터, 출동조, 허위 딜러 등 조직적으로 역할을 나눠 지난해 12월부터 3개월간 피해자 50여명으로부터 6억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피해자 최씨의 유서와 그의 휴대전화에 나온 피의자 2명을 특정해 집중 수사해 사기단의 범행을 밝혀냈다.


허위 매물 올린 뒤 지칠 때까지 협박

오은수 충북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장이 11일 중고차 매매 사기단 검거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 충북경찰청]


A씨 등은 중고차를 싸게 판다는 허위 광고를 올린 뒤 이를 보고 찾아온 구매자들과 유인해 일단 계약서를 작성하게 했다. 이후 “계약한 차량이 급발진 차량이다. 한 달에 한 번씩 100만원을 주고 2년 동안 검사를 받아야 한다”는 등의 핑계를 대며 다른 중고차를 사도록 유도했다. 항의하는 구매자한테는 “위약금을 물어야 한다”며 문신 등을 보여주며 압박하거나 귀가하지 못하게 차량에 감금한 채 위협했다.




https://news.v.daum.net/v/20210511141551286



댓글 50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55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7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1 15.02.16 34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4484 스퀘어 김밥천국에 기가막힌 신메뉴라고... jpg 138 17:58 9301
154483 스퀘어 오늘 뮤뱅결산에서 넘예쁜 카리나 비주얼.. 202 17:48 1.1만
154482 스퀘어 [단독]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여성에 소변 558 17:42 2.2만
154481 스퀘어 벼락거지 탈출하려고 영끌·빚투한 게 죄?..2030세대 겨냥한 '부채폭탄' 터진다 489 17:22 1.7만
154480 스퀘어 김수찬 새 글 올라옴 ㄷㄷㄷㄷ (소속사 입장문 재반박) 290 16:43 2.5만
154479 스퀘어 요즘 자식의 결혼/출산을 반드시 소망하는 부모들 중 많은 비율의 이유 (조건:외동) 455 16:38 2.2만
154478 스퀘어 이번 핫게 여론조사에서 충격적이었던 부분 617 16:34 1.5만
154477 스퀘어 남북통일이 싫다는 한국의 젊은 세대들 1036 15:53 2.7만
154476 스퀘어 블라인드에 올라온 네이버 월급.jpg 583 15:48 5.1만
154475 스퀘어 오늘자 일본 유튜버판 난리난 파파라치 사건 534 15:43 4.5만
154474 스퀘어 힘들때마다 아들 부검사진을 본다는 손정민군 아버지 516 15:27 3.8만
154473 스퀘어 원수처럼 지내던 친오빠가 군대가기전날 부탁을 하나 함. 1167 15:16 5.1만
154472 스퀘어 이번 KBS 세대인식 집중조사 결과 중 충격적인 내용 2759 14:58 4.8만
154471 스퀘어 평창올림픽때 선수들 사이에서 인기좋았던 것들🇰🇷🇰🇷 623 14:50 3.7만
154470 스퀘어 일본은 왜 한국을 싫어할까 474 14:47 2.6만
154469 스퀘어 현재 돌고 있는 엠넷 서바이벌 걸스플래닛999 출연자 명단 284 14:47 2.6만
154468 스퀘어 [정리글] 소속사 관련 계속 당근을 흔들고 있었던 김수찬 정황.jpg 165 14:18 2만
154467 스퀘어 대한민국 수저 세트 중에 가장 히트한 상품.jpg 638 14:04 5.5만
154466 스퀘어 성형외과 의사들이 권장하는 안면비대칭 교정하는 방법.jpg 1584 13:57 4.5만
154465 스퀘어 실록에 없는 얘기가 사실처럼 퍼져서 억울한 조선의 왕후.jpg 301 13:14 3.8만
154464 스퀘어 '친구 A 고소' 손정민씨 父 "4시간 가까이 경찰 진술…응원 부탁" 349 13:13 1.8만
154463 스퀘어 네페 80원 184 13:03 2만
154462 스퀘어 윤아가 시리얼을 먹는 방법(소신발언).jpg 492 12:53 4.5만
154461 스퀘어 어제 핫게간 스파오 한복 파자마 오늘 오픈 371 12:41 4만
154460 스퀘어 회사에 신입 들어왔는데 너무 홍진경 같아 481 12:28 4.6만
154459 스퀘어 곧 방탄이 입고 나올 예정인 루이비통 신상 633 11:44 4.7만
154458 스퀘어 다시보는 평창올림픽 숙소랑 선수촌 복지 693 11:35 4.9만
154457 스퀘어 [단독]식약처, 쿠팡 유아 간식 유통기한 조작 적발 418 11:25 2.9만
154456 스퀘어 초1에게 폭언하다 걸린 초등학교 교사 672 11:18 4.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