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음식물분쇄기 퇴출 수순… 업계 “정부가 주도” 발끈
50,346 551
2021.05.06 17:02
50,346 551
1985년 국내에 시판된 주방용 오물분쇄기(음식물분쇄기)가 환경오염 문제로36년 만에 퇴출 수순을 밟는다. 10년 전 법·규제 완화를 계기로 관련 산업에 뛰어든 음식물분쇄기 제조·유통 업체들은 정부가 경제적 손실을 입히고 혼란을 초래했다며 강력히 반발하고 있다.

6일 국민일보 취재를 종합하면 환경부는 음식물분쇄기 사업 규제를 전면 재검토하기로 하고, 음식물분쇄기 신규 제조·판매를 금지하는 내용을 담아 장관 보고까지 완료한 것으로 확인됐다. 환경부 관계자는 “음식물분쇄기를 신규로 제조·판매하는 행위를 금지할 것인지에 대해 국회와 조금 더 논의한 후 결정할 계획”이라며 “시중에 판매된 제품 사용은 유지된다”고 말했다.

환경부는 음식물분쇄기 제조·판매 금지를 대비해 기존 업체들을 음식물감량기 업종으로 전환토록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음식물 쓰레기를 가열·건조해 양을 줄이거나 퇴비·사료로 만드는 기기를 제조·유통하면 인센티브를 주는 방식이 유력하다. 향후 AS 문제가 불거질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서는 “제품은4~5년 정도밖에 사용할 수 없다”며 “대응책을 고민하겠다”고 설명했다.

음식물분쇄기는 1985년 국내에 처음 시판됐다가 악취 문제 등으로 1995년부터 판매와 사용이 금지됐다. 이후 이명박정부 때인 2012년 가정용에 한해 음식물 일부만 방류하는 식으로 다시 허용했다. 제품 인증에는 ‘음식물 쓰레기 중 20%까지만 용수와 섞어 하수도로 흘려보내야 한다’는 조건을 붙였다. 나머지 80%는 분리배출을 원칙으로 한 것이다.

정부의 결정은 정책 실패로 이어졌다. 음식물분쇄기 제조·유통 업체들은 소비자가 수십·수백만원을 내고 20%만 직방류하는 기기를 사지 않으리라고 판단해 불법개조 제품을 판매했다. 지난해에는 음식물분쇄기 업체 4곳에서 2년간 판매한 불법개조 제품 5만711대(약153억원어치)가 적발되기도 했다. 최근 환경부는 주방용 오물이 방류된 하수를 정화할 때 일반 하수보다 72.5%의 에너지가 더 사용되고, 하수 찌꺼기는 55.1%가 더 발생한다는 연구용역 결과도 확보했다. 불법개조와 환경오염은 음식물분쇄기 퇴출의 이유가 됐다.

관련 업계에선 환경부가 음식물분쇄기 사업 규제를 완화하며 제조·유통 업체의 진입장벽을 낮춘 주체라는 점에서 혼란을 자초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업계의 경제적 손실 역시 무시할 수 없다.2014년 환경부는 ‘분류식 배출 가능 지역에서 100% 음식물 쓰레기 방류를 허용한다’는 내용의 하수도법 개정안을 입법예고 했다. 개정안에는 사업을 장려하는 취지의 내용까지 담았다. 윤성규 당시 환경부 장관이 개정안 시행 철회를 지시해 백지화됐지만, 많은 업체가 사업에 뛰어드는 유인책이 됐다. 김해범 주방용음식물분쇄기협회장은 “음식물분쇄기 산업화는 정부가 직접 주도한 것으로 전국에 음식물분쇄기 사용자는 약500만명, 종사자는 약 10만명으로 추산된다”며 “업계의 생존권을 위협하려는 정부에 큰 배신감을 느낀다”고 비판했다.

세종=최재필 기자jpchoi@kmib.co.kr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05/0001437014?sid=102
댓글 55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54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66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0 15.02.16 3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3763 스퀘어 헐리우드 배우가 실제 겪은 일 ㄷㄷㄷ 328 10:32 3.4만
153762 스퀘어 물류센터 화재 구조대장님이 나오지 못한 이유... 441 09:55 3.9만
153761 스퀘어 진짜 솔직하게 뚱뚱한 사람 보면 어떤 생각 들어...?ㅠㅠ 1158 09:47 3.3만
153760 스퀘어 인천 공원 한복판 '오줌싸개' 동상.."예술작품 vs 부적절" 논쟁 395 09:42 1.5만
153759 스퀘어 스마트폰 몰카 (구매자 후기 있음) 385 08:41 3.5만
153758 스퀘어 반응 좋은 BJ케이 제로투 춤추는 영상 979 04:48 4.4만
153757 스퀘어 일부 20대 중반 덬들이 영어시간에 처음 배운 팝송jpg 737 03:10 4.7만
153756 스퀘어 성폭행 피해 도망가다 추락…2심 “강간과 인과관계X” 487 02:47 3만
153755 스퀘어 압도적인 화풍의 화가.jpg 554 02:18 4.6만
153754 스퀘어 노트북 살 때 꿀팁.jpg 2716 02:04 4.6만
153753 스퀘어 최근 원덬 취향 제대로 저격한 방탄 지민 금발 흑발 스타일링 196 01:57 1.3만
153752 스퀘어 오늘자 슬의 처음 나왔는데 너무 예뻐서 새로운 커플 떡상하게 만든 배우.gif 142 01:49 1.9만
153751 스퀘어 평생 모은 돈으로 산 집 4채를 무단철거 당한 할머니 511 01:33 6.1만
153750 스퀘어 신세경 + 한소희 반반씩 섞어놓은것 같다는 신인 모델.jpg 674 01:32 5.6만
153749 스퀘어 부모님이 시장에서 자주사오는데 인기없어서 굴러다니는떡jpg 596 01:06 6.2만
153748 스퀘어 한달만에 바디프로필 찍을수있는 미쳐버린 돌아버린 일주일 운동 루틴 260 00:54 2만
153747 스퀘어 우리나라에서는 한물 갔다는 평이 많은 일본 대표 하이엔드 브랜드들 434 00:53 5.3만
153746 스퀘어 실제 시력 0.3 -> 0.6 그리고 0.7 -> 1.0 까지 올라갔던 마츠자키 눈 운동 시력교정 방법 2243 00:43 3.4만
153745 스퀘어 평소에 눈 반만 뜨고다니는 것 같은 방탄소년단 뷔.jpgif 111 00:37 5423
153744 스퀘어 눈물나는 현 트와이스 앵콜 영상 댓글창 상황ㅠㅠ. jpg 253 00:32 2.6만
153743 스퀘어 원덬이 가고 싶어서 정리한 부산 인스타 감성 카페 1086 00:15 2.9만
153742 스퀘어 네이버페이 20원 368 00:01 2.1만
153741 스퀘어 탄수화물계의 극강의 밸런스게임 1241 06.17 5.5만
153740 스퀘어 왜 이제서야 한거냐며 팬들 아우성 터지는중인 하성운 새머리.jpg 284 06.17 2.6만
153739 스퀘어 [해방타운] 7년만에 토슈즈 처음 신는 발레리나 윤혜진의 클라쓰.jpgif 464 06.17 5.3만
153738 스퀘어 서양덕들이 환장한다는 방탄 정국 웃는 모습.jpgif 568 06.17 2.9만
153737 스퀘어 이때 젤리가 닿는 고양이들이 더 똑똑이 고양이라고 함 826 06.17 7.3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