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판에 올라온 초롱 동창 증언
59,614 382
2021.04.07 22:40
59,614 382
저는 초롱이의 초,중시절을 함께하고 지금 초롱이에게 일어난 일들의 현장에 있었던 사람입니다.
그간 초롱이가 하지 않았던 내용 조차 사실이 되어피해를 받는 것이 안타까워 용기내어 이 글을 적게 되었습니다.
기사를 보면 초롱이가 김씨에게 학폭을 행하였다는데 그것은 사실이 아닙니다
매주 음주를 했다 라는 지인의 언급 또한 사실이 아닙니다.
변명이라고 생각 되실 수 있겠지만, 초롱이는 그 당시 친구들과 술을 마시는 자리에 오는 경우는 정말 극히 드물었고, 술도 잘 마시지 못하는 아이 였습니다.
언론에 이야기 한 초롱이의 지인이라면 당연히 그 사실을 알았을 것 입니다.
저는 초롱이 그리고, 김씨와 같은 초등학교를 다녔습니다.
초등학교 시절 초롱이와도 친했지만 김씨와도 친했었고, 초롱이 또한 김씨와 친했었습니다.
또 초롱이는 중학교때 김씨와 같은 과외를 받은걸로 알고 있고, 고등학교때도 자주 만났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 일은 이미 알려진 것 처럼 학폭이 아닌 초롱이와 김씨 사이에서 오해가 생겨 일어났던 일 입니다.
초롱이가 그 당시 김씨와의 일로 상처 받아, 저에게 울며 고민을 털어놨던 기억이 납니다
당일 제가 김씨에게 왜 그랬는지 물어보자라고 했고,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다 언쟁이 생겼습니다.
그로 인해 제가 친구와도 다툼이 생겼던 것 입니다.
그 당시 초롱이는 옆에서도 ‘본인에게 왜 그랬느냐’ 라며 울고만 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 김씨가 주장하고 있는
가만히 지나가는 사람을 붙잡고 ‘웃는게 마음에 들지 않아’ 초롱이가 뺨을 때리고, 정강이를 때리며 폭력을 행했다는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제가 중간에서 언쟁 중 화가 나 김씨에게 손을 댔었던건 사실입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잘못을 인정합니다.
그러나 같이 있었던 친구들과 집단폭행도 없었고,
김씨가 제보했던 옷을 벗기라고 말한 친구도 사실도 없습니다.
저는 2월 말일에 초롱이에게 처음 연락 받았고,
혼자 몇주간을 시달리다가 저에게 겨우 이야기를 조심스레 꺼낸것 같아 마음이 좋지 않았습니다.
저와 그 당시 그 곳에 있었던 친구들이 기억하는 부분과 초롱이가 김씨에게 들었다는 기억과 너무 달랐습니다.
초롱이에게 이야기를 듣고 왜곡된 사실이 많은 것 같아 사실확인을 하고자
제가 김씨와 통화를 해보려고 했고, 김씨에게 전화를 하지말라는 초롱의 만류에도 집단폭행이니 특수폭행이니, 하루 줄테니 은퇴해라라는 말도 안되는 이야기를 하는 김씨에게 묻고자 제가 최근 김씨와 통화를 했습니다.
저도 어느정도 어렸을때 김씨와 친분이 있었기 때문에 허심탄회하게 그당시 상황을 이야기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제가 기억하는부분과 김씨가 기억하는부분은 전혀 달랐고, 김씨는 저에게 초롱이가 그 당시 술을 마셔 취했었고 문란했다며 본론과는 전혀 다른 이야기를 하기도 했습니다. 그 일과 전혀 상관 없고, 사실이 아닌 일은 언급 하지 말자며
아닌 부분을 제가 바로 잡아 이야기했습니다.
제가 초롱이는 그날 술을 마시지 않았고, 잘 마시지도 못한다 라며 반문하니,
김씨는 말을 번복하며 그건 자기가 이제 와서 확인할수 없다며 자기도 술을 마시고 다녔던건 사실이라며 말을 흐렸습니다.
김씨는 초롱이에게 집단폭행 또는 특수폭행이라며 이야기 해왔던 것과 달리 그때 상황을 이야기 하며 저에게 당시 초롱이만 자신을 폭행했다고 했습니다.
김씨는 저에게 초롱이가 은퇴했으면 한다며 저의 가족들까지 언급하며 저한테 피해가 안가게 할 테니 중립을 지켜 달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저와 그당시 이야기를 하며 오해를 풀기도 했고 서로 잘못했던 부분에 대해 사과도 했습니다.
어쨌든 저는 유년시절을 한 때는 같이 보냈던 친구들로서 너무 많은 오해가 있으니 서로에게 상처되지 않게 좋게 풀고 싶어 셋이 만나서 이야기를 해보는게 어떻냐고 제안했고 김씨는 거절했고,그렇게 저와는 통화를 잘 마무리 했습니다.
저 또한 저희가 친구였기 때문에 그 일에 화가 났었던건 사실입니다.
저는 어린시절 김씨가 같은학교 언니들에게 미움을 받고 괴롭힘을 당할때 대신 싸워준적도 있었습니다. 그만큼 김씨의 일에도 내 일처럼 적극적으로 나섰던것도 사실입니다..
그래도 그 당시 초롱이와 김씨에 관한 오해였기 때문에 둘이 잘 풀어갈수 있도록 했어야 했는데,
제가 개입해 김씨에게 했던 행동은 저도 잘못된 행동이었다고 생각해 통화 당시 김씨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했습니다. 제 사과는 받아들여지고, 초롱의 사과는 왜 받아들이지 못했던 것일까요..
저도 이 글을 쓰기로 결심하기까지 힘들었지만,
진실이 아닌 부분은 밝혀졌으면 하는 마음에 용기를 냈습니다
초롱이는 지금도 본인의 그룹과 내가 피해를 받을까봐 조심스러워 제대로 말도 안하는 상황입니다.
연예인이라는 이유 하나로 타겟이 되어야 하고
너무 많은 사람들에게 비난과 질책을 더이상 받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https://m.pann.nate.com/talk/358944677
댓글 38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4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09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1 15.02.16 32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7113 스퀘어 다시보는 촛불집회 아무말 깃발ㅋ.jpg 362 01:30 1.6만
147112 스퀘어 주식하는 친구가 시소 주식노래라고 해서 엄청 웃음ㅋㅋㅋㅋㅋㅋㅋ 128 01:23 7263
147111 스퀘어 현주 꼽주던 에이프릴 나은 엄마.jpgif 624 01:05 3.8만
147110 스퀘어 역대급인 듯한 어느 배우의 집안 426 00:53 3.2만
147109 스퀘어 오늘 방송된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보여준 경찰의 충격적인 발언 560 00:21 4.2만
147108 스퀘어 [전지적참견시점] 드디어 용형에게 샤넬백 선물 받은 브레이브 걸스 언박싱 순간.jpg 679 00:17 3.9만
147107 스퀘어 전 에이프릴 현주 인스타 1705 00:12 6.4만
147106 스퀘어 네이버페이 30원 244 00:09 9748
147105 스퀘어 실시간 짹에서 6천 인용알티넘은 트윗.twt 856 04.17 4.6만
147104 스퀘어 갓겜이 된 메이플 ㄷㄷㄷㄷㄷ.jpg 344 04.17 2만
147103 스퀘어 우주가 진짜 무섭게 느껴지는 사진 한 장.jpg 523 04.17 3.5만
147102 스퀘어 [동인 행사 자살 사건의 진실] (동인판 전체 필독) 안녕하세요. 저는 동인계에서 있었던 사기후원 및 횡령에 대한 진실을 밝히고자 합니다. 이 글은 시간순으로 작성되며, 다양한 장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공익적인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사실 정보만을 담았습니다. 행사와 주최진들의 인과관계를 잘 살펴주시길 바랍니다.twt 655 04.17 3.4만
147101 스퀘어 다음주 아는형님 하이라이트편 예고 뜸 253 04.17 3만
147100 스퀘어 김성철 턱..볼.. 만지는 송중기 (feat.태호↗️가 또) 144 04.17 1.5만
147099 스퀘어 도대체 어떻게 살아남았는지 궁금한 90년대 초등학생.jpg 1347 04.17 5.6만
147098 스퀘어 30대 카톡 이모티콘 특징.jpg 885 04.17 6.2만
147097 스퀘어 드라마 궁 리메이크 시청률 50% 찍는방법.jpg 836 04.17 5.3만
147096 스퀘어 현 3040세대의 그 시절 아이유 514 04.17 4.5만
147095 스퀘어 [놀면뭐하니] SG워너비 타임리스 마지막 부분 (화음 최고ㅠㅠ)+추가 369 04.17 2.1만
147094 스퀘어 과학계, 의학계는 흥분하고 인권, 동물보호단체는 거세게 반발하는 사안.jpg 1164 04.17 5.6만
147093 스퀘어 sg워너비 역주행 아님 503 04.17 5.6만
147092 스퀘어 ??? : SG워너비 활동할 때 인기 많았어? 그 세대가 아니라 모르겠음 383 04.17 3.1만
147091 스퀘어 하루에 딱 5분! 누워서하는 허벅지 박살 운동 786 04.17 1.7만
147090 스퀘어 [놀면뭐하니] 오늘 MSG 워너비 메보감으로 소개된 후보들 중에 덬들의 취향은? 357 04.17 1.7만
147089 스퀘어 오늘자 놀면 뭐하니 이석훈 블라인드 오디션 첫소절 듣자마자 SG워너비 멤버들 반응ㄷㄷ.twt 265 04.17 5.5만
147088 스퀘어 [놀면뭐하니] 보던 사람들 입 떡 벌어진 '살다가' 휘몰아치는 부분.mp4 659 04.17 4.8만
147087 스퀘어 이거 처음 등장할때 문화 충격.jpg 401 04.17 7.1만
147086 스퀘어 오늘 '놀면뭐하니'에서 클라스 증명하고 간 그룹.gif 780 04.17 6.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