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그기억' 이진혁, "김슬기에 사과받았다" 라이브 방송 태도 논란
51,169 1061
2020.05.10 03:18
51,169 1061
[한수지 기자] '그 남자의 기억법'에 출연 중인 가수 겸 배우 이진혁이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9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이진혁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영상이 게재되며 입방아에 올랐다.

현재 MBC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 출연 중인 이진혁은 극 중 김슬기와 알콩달콩한 커플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앞서 문가영은 극중 이름인 여하진 계정으로 김슬기와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진행했고 이진혁이 참여해 댓글을 달았다.

https://img.theqoo.net/ZWojf

이들은 극중 배역으로 서로를 부르며 대화를 이어갔고 라이브 방송이 종료될 쯤 김슬기는 "자기야 이따봐"라고 이진혁에게 인사를 했다.

극 중 커플이기에 했던 상황극이었으나 이를 본 일부 이진혁의 팬들은 매우 불쾌한 심정을 내비쳤던 것.

결국 팬들이 싸우는 것을 본 이진혁은 이날 라이브 방송을 켜서 팬들과 소통을 했다.

https://img.theqoo.net/vzmmc

이진혁은 "자신은 그런 상황을 전혀 몰랐다"라며 "(김슬기)누나도 저한테 사과를 했다. 촬영 중이어서 무의식적으로 나올 줄 몰랐고 정말 미안하다고 말했다. 그래서 저는 그냥 넘어가기로 했다. 기분이 안좋고..해명이 아니라 억울했다.저는 못봤는데 '쉴드치네' 이런 글을 보고 좀 속상했다. 제가 나갈때 그 장면(김슬기의 인사)을 본적이 없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이진혁은 기분이 나쁜 듯한 말투와 표정으로 팬들을 향해 "너네 내가 주연 맡으면 어쩌려고 그러냐" "다들 싸우는 것 같아 혼내주러 왔다" "(이런 일들로)팬들한테 최악의 드라마로 남고 싶지 않다" "(잘 부탁드린다는 팬의 말에)너나 잘해라" "화난 부분도 있지만 여기까지만 얘기하겠다" "지금 떡밥도 못먹으면서 올 떡밥이나 잘 챙겨" 등의 발언으로 눈쌀을 찌푸리게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 일이 김슬기가 사과할 일이냐" "김슬기가 연기 선배인데 이진혁의 말투나 태도가 기분이 나쁘다" "선배의 사과를 그냥 넘어가준거구나. 선배나 팬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 것 같다" "왜 저렇게 화난 말투인지 스타병이 걸린 것이냐" "싸우는 팬들한테 어느정도 화날 수는 있지만 김슬기를 언급한 것은 실수 같다"라고 지적했다. 반면 "방송이 아닌 자리에서 자기야라는 호칭을 들으면 당황스러울 것" "김슬기의 발언도 실수는 맞다" "이진혁은 억울해서 해명한 것 뿐이고 뭘 잘못한건지 모르겠다" 등의 반응도 있었다.

그룹 업텐션의 멤버인 이진혁은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X 101'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같은 멤버인 김우석은 엑스원(X1)으로 데뷔했으나 그는 최종 라운드에서 아쉽게 탈락했다. 이후 이진혁은 솔로 데뷔 및 예능에서 활약 중이며 MBC '그 남자의 기억법'으로 첫 연기에 도전했다.
댓글 106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69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0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1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1 15.02.16 49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8258 스퀘어 'ㄹㅇ 인생드라마 딱 세 개만 적고가셈' 610 15:08 8562
198257 스퀘어 부산 여중생 성폭행한 라이베리아 공무원 얼굴 공개됨 220 15:06 3.1만
198256 스퀘어 교보문고 영업이익 천만원대 280 15:05 3.5만
198255 스퀘어 과소비하면서 과소비인지 모르고 사는 젊은 세대들.jpg 678 14:39 4.9만
198254 스퀘어 여자친구가 아파서 지각한다는 신입... 263 14:37 3.7만
198253 스퀘어 '김건희 여사 베일 모자' 발언 김어준 명예훼손으로 고발당해 347 14:28 2.2만
198252 스퀘어 [단독] 하정우·주지훈·민호·여진구, 여행예능으로 뭉쳤다…편성·시기 미정 134 14:23 9083
198251 스퀘어 장원영 인스타 업뎃 217 14:09 2.3만
198250 스퀘어 애플 아이폰 갤러리 영구정지 짤 418 13:52 4.9만
198249 스퀘어 "제주보다 일본"..눈 뜨고 다 놓칠라 408 13:45 3.3만
198248 스퀘어 [포토] 尹대통령 퇴진 촉구하는 촛불행동 1063 13:19 5.6만
198247 스퀘어 정신과 의사가 말하는 자존감 올리는 법 125 13:09 9855
198246 스퀘어 청도군청 남녀 공무원 저수지에 빠져…남성 사망, 여성은 병원 후송 213 12:37 4.5만
198245 스퀘어 뉴질랜드 촬영 목격담 나온 <하정우 주지훈 여진구 민호> 558 12:29 5.5만
198244 스퀘어 현재 말나오는중인 유튜브MV 프로모비율 85퍼찍은 엔시티127 1054 12:16 5.7만
198243 스퀘어 헤메샵 바뀐거같다는 말나오고 있는 아이브 371 12:12 6.3만
198242 스퀘어 [단독]서울교통공사, 홍보영상서 승객을 ‘개’ 취급해 논란 613 12:10 5만
198241 스퀘어 40대 이진욱 정도면 20대 존예녀 꼬실수있나요??.jpg 154 12:09 2.4만
198240 스퀘어 [단독] "눈을 의심했다…덕수궁서 일본순사 옷 빌려준다고?" 146 12:06 1.4만
198239 스퀘어 한마리 통닭을 세가지 메뉴의 맛으로 달라고 한 손님 216 12:05 3.5만
198238 스퀘어 클리셰 존맛이라고 평가 받는 브리저튼 여왕 & 왕 첫 만남 장면.avi 276 11:11 4.7만
198237 스퀘어 쌈디가 말하는 6년 연애의 끝.jpg 441 10:51 7.8만
198236 스퀘어 핫게 갔던 익산 초등생 담임교사 징계처분 471 10:15 6.7만
198235 스퀘어 한국에서도 많이 퍼진 프랑스인 까는 전형적인 레파토리가 억울한 프랑스인들 413 10:10 6.5만
198234 스퀘어 와 어제 진짜 독한사람 썰 들었네요 (로또) 366 09:52 7만
198233 스퀘어 우연일지 궁금한 맛녀석 자막.jpg 470 09:32 7.8만
198232 스퀘어 얼마전 실종된 가양역 20대 남성, 하반신만 발견 239 08:44 7.8만
198231 스퀘어 돈까스 사이드계의 끝나지 않는 싸움 505 08:39 5.3만
198230 스퀘어 왕덬한테 박제당한 더쿠 짱깨침입사건.jpg 411 03:54 9.1만
198229 스퀘어 현재 카카오가 무슨 생각인지 모르겠다는 말많은 제도 428 02:38 1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