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한국인은 역시 냄비네” 유니클로 북적, 일본의 조롱
20,847 237
2019.10.17 08:02
20,847 237

일본의 수출 규제 도발로 촉발된 불매운동의 직격탄을 맞았던 유니클로가 다시 손님들로 북적인다는 소식에 일본 네티즌들이 큰 관심을 보였다. 혐한 성향 넷우익들은 특히 “한국인은 역시 냄비네”라며 조롱을 일삼고 있다.

서울 시내 한 유니클로 매장의 모습. 국민일보DB
16일 일본의 트위터 등 소셜관계망(SNS)과 각종 유명 커뮤니티에서는 한국 내 유니클로 매장이 다시 활기를 얻고 있다는 소식이 주목을 끌었다.

일본의 인터넷 매체들은 유니클로의 세일 행사가 성황을 이루고 있다는 한국 언론의 소식을 전하고 “일본 불매운동에 벌써 질렸나? 유니클로 사장의 말이 헛말이 아니었다”는 식의 설명을 곁들였다.

앞서 유니클로 본사의 오카자키 타케시(岡崎健) CFO(최고재무책임자)는 지난 7월 11일 기자회견에서 “한국에서의 불매 움직임이 판매에 일정한 영향을 주고 있다”면서 “한국에서도 오랜 기간 사랑해주고 있는 만큼 그 영향은 오래가지 않을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해 불매운동에 불을 지폈다. 이후 유니클로 불매운동은 일본 불매운동의 상징이 됐고 유니클로 매장으로 들어가는 사람들을 살펴보는 일명 ‘유니클로 순찰대’까지 생겨나기도 했다. 실제 유니클로는 불매운동의 여파로 지난 7월 매출이 70%까지 떨어졌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상황이 급변하고 있다. 일부 국내 언론은 유니클로가 한국 진출 15주년을 맞아 대규모 할인행사를 진행하는데다 쌀쌀해진 날씨 때문에 ‘히트텍’을 찾는 손님이 늘면서 유니클로의 매출이 뚜렷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국내 언론의 보도를 접한 일본 네티즌들은 환호했다.

트위터 캡처
트위터와 커뮤니티에서는 “한국인의 인내심은 겨우 이 정도인가? 겨우 이 정도 기억력밖에 없나?” “반년은 갈 줄 알았다” “결국 사게 됐나” “한국은 작심삼일 같은 곳이네” “역시 유니클로 사장의 예언대로군” “불매운동조차 못 지키는 한국. 결국 한국의 신용도만 떨어뜨린다” “불매운동에 질린 게 아니다. 일제가 없으면 아무 것도 남지 않는다는 걸 이해하고 불매를 포기한 것이다” “역시 자존심이란 없는 민족이군” 등의 조롱이 빗발쳤다.

서용구 숙명여대 경영학과 교수는 16일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서 “유니클로는 전 세계적으로 초저가격에 굉장히 양질의 제품을 판매하는 의류매장으로 유명하고 히트텍은 대체가 어려운 제품으로 월동장비로 인식되면서 매출이 다시 살아나고 있다”면서 “유니클로의 매출이 100%로 복귀가 될 것이냐는 지켜봐야겠지만 일단 약간 바닥을 쳤다는 전망이 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05&aid=0001249773&date=20191017&type=1&rankingSeq=6&rankingSectionId=102

댓글 23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영화이벤트] 역대급 스케일 속편! 드웨인 존슨x잭 블랙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예매권➖ 증정 463 01:46 5410
전체공지 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33만
전체공지 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191120 - 이모지(emoji) 모두 사용가능하게 적용] 05.21 1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4 16.06.07 489만
전체공지 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46만
전체공지 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0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4736 스퀘어 홍대 양카페 지나갈 때마다 맴찢함.... 313 19:16 1.3만
154735 스퀘어 욕먹고 트윗 지웠다가 고쳐서 재업한 멜뮤.jpg 126 18:36 1.3만
154734 스퀘어 19살 차이나는 동생 159 17:35 1.7만
154733 스퀘어 치킨, 피자 시키고 배달 왔을 때 제일 빡치는 순간 337 17:29 2.1만
154732 스퀘어 배민 음식점 리뷰나 상담원 만족도 조사할때 은근 있는 유형.jpg 342 16:33 2만
154731 스퀘어 와 이거 그거네 나보다 덩치도 작아서 내가 지켜줘야했던 옆집 살던 남자애랑 사춘기 지나면서 멀어졌다가 193 16:30 1.5만
154730 스퀘어 멜론뮤직어워드(MMA)가 직접 밝힌 TV 중계 없는 이유.jpg+유튜브중계화질 720P 331 16:26 1.5만
154729 스퀘어 입소문만으로 대박터진 한국영화 네개 315 16:01 2.2만
154728 스퀘어 “눈치 보다 몰래 갑니다” 연말 휴가 NO JAPAN 아닌 ON JAPAN 248 15:35 1.5만
154727 스퀘어 장애인 구역 2칸 먹고 주차한 사람의 최후 329 15:22 2.6만
154726 드영배 “‘겨울왕국2’ 스크린독과점 사태”…영화인들, 긴급 기자회견 연다 [공식입장] 100 15:03 5544
154725 인터넷방송 우정잉 장기휴방후에 나사하나 빠진거처럼 34 14:53 3099
154724 스퀘어 끼니 걱정 없이 살기 위해 후궁으로 들어간 소녀의 이야기 348 14:33 2.7만
154723 스퀘어 원덬이 김밥집에서 발견하고 빵터진 연예인 싸인.jpg 260 14:32 3.3만
154722 스퀘어 "김장이요? 그냥 사 먹으면 안 되나요" 20·30 며느리 '김장 갈등' 524 13:41 2만
154721 스퀘어 요즘 대학생들은 안하는지 궁금한 2개 ㅋㅋㅋㅋ 398 13:34 2.6만
154720 스퀘어 이 요리 망치면 엄마 1년 내내 기분 안좋음 255 13:17 3.1만
154719 스퀘어 편집샵에서 옷 샀더니 유니클로옷.ytb 216 12:59 2.9만
154718 스퀘어 김동완이 sns에 글을 쓴 이유 그리고 악플의 밤 프로그램에 대한 생각 221 12:44 2만
154717 스퀘어 동덕여대 군기 논란(다른과도 추가) 390 12:40 1.9만
154716 스퀘어 한달 24만원 받던 엄마, 결국 자녀 둘 데리고 세상 떠났다 243 12:19 2.3만
154715 스퀘어 [Y이슈] BTS, 그래미 후보 불발…롤링스톤 등 외신도 맹비난한 이유 170 12:04 1.3만
154714 스퀘어 주요 커피전문점 아메리카노 가격.jpg 159 11:47 1.4만
154713 스퀘어 [속보] '연예인 미포함' 대체복무제 유지  251 11:29 2.4만
154712 스퀘어 아이돌 했어도 성공했다 vs ㄴㄴ 배우상이다 517 11:11 3만
154711 스퀘어 왜 하는지 모르는 윤지성 250 11:10 2.3만
154710 스퀘어 토스 행운퀴즈 228 11:02 4691
154709 스퀘어 회사 여직원 출근시간 논란 624 10:50 3.4만
154708 스퀘어 인천공항 화장실서 면세점 직원 성폭행하려던 인니인 영장 167 10:33 2.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