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장례식장 일회용품 금지… "조문객 맞으며 설거지할까요?"
21,638 255
2019.02.19 20:25
21,638 255

#.손님이 북적이는 장례식장. 문상객들이 차례로 돌아가신 분에게 조문을 한 뒤 자리에 앉아 식사를 한다. 이들이 떠난 상에 한가득 놓인 일회용품 식기에 남긴 음식물, 음료수 모두 아래 깔린 비닐을 걷어 보자기 처럼 싼 뒤 쓰레기 봉투에 쑤셔 넣는다. 물밀듯 오는 손님에 음식물을 분리해서 따로 버릴 새도 없다. "께름직하지만 어쩔 수 없지 않나요? 3일새 손님들에게 식사는 드려야 하는게 우리 문화고, 또 돌아가신 분 기리기도 바쁜데 설거지 할 여력도 없고, 불편해서 장례식장에서 일회용품 쓰는 건 어쩔 수 없어요."


 

지난해 5월 정부가 '재활용 폐기물 관리 종합대책'을 발표한 이후로 플라스틱 및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가 시작된지 10개월이 됐다. 커피전문점 등에서 머그잔 사용이 장려됐고 올해 초부터는 대형마트에서 일회용 비닐봉지 제공이 금지됐다. 그러나 장례식장에서의 일회용품 사용은 여전하다.


■장례식장 한곳에서 월 111t 버려져

19일 환경부와 사단법인 한국플라스틱포장용기협회 등에 따르면 장례식장 한 곳에서 일년에 사용되고 버려지는 일회용품은 밥·국 그릇 72만개, 접시류 144만개로 추정됐다. 무게만 해도 111.16t에 이른다. 전국 장례식장에서 밥·국 그릇을 제외한 접시류 사용량만 해도 연 2억1600만개로 756t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플라스틱포장용기협회 관계자는 "국내에서 유통되는 1회용 합성수지 접시의 20%가 장례식장에서 사용되며 80%가 기타 장소에서 사용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장례식장의 일회용품 사용 규제는 5년 전인 지난 2014년 3월 정부가 안을 내놓은 바 있다. 당시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촉진에 관한 법률'이 개정 시행되면서 조리·세척시설이 있는 장례식장의 일회용품 사용은 금지됐다. 그러나 유족이 장례용품을 사거나 상조회사의 제공을 받을 때 제재가 불가능해 종이호랑이와 같은 법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 관계자는 "당시 한국상조공제조합과 상조보증공제조합 등과 일회용품 사용줄이기 및 재활용촉진 협약을 체결해 장례식장에서 버려진 일회용품을 재활용하는 사업을 추진했지만 1년 정도 진행된 후 이어지지 못했다"며 "올 상반기에 내놓을 '일회용품 사용 저감 로드맵' 안에 다시 관련 방안을 포함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규제보다 예산지원 선행돼야"

한편 서울시는 정부에 앞서 지난해 말부터 산하 시립병원 장례식장 2곳을 '일회용품 안 쓰는 장례식장'으로 시범운영 중이다. 일부 상조회사들도 향후 일회용품을 생분해성 친환경 제품으로 제공하겠다는 방침을 내놨다.

서울시 폐기물정책팀 관계자는 "서울의료원은 한 호실을 일회용품 없는 장례식장으로 운영하면서 다회용 식기를 무상으로 대여해 주고 있다"며 "보라매병원에서는 1월부터 장례식장 내에서 사용되는 일회용품 식기를 친환경 제품으로 전면 교체해 제공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다회용 식기를 사용할 경우 장례비에서 20여만원 정도 절약하는 효과가 있다"며 "장례식장들이 초기엔 비용이 더 들더라도 별도의 대형 식기살균세척건조시설을 들여 운영을 한다면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아도 충분히 상례를 치를 수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인천의 한 장례식장 대표는 "이미 지어진 장례시설에 추가로 식기 세척시설 등을 구축하려면 정부의 지원이 불가피하다"며 "일회용품 사용 제한 규제보다 전환을 위한 예산 지원이 선행돼야 한다"고 전했다.

댓글 25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자신이 쓴 댓글 및 보고 있는 게시물 표시 / 단어 필터링 기능 추가] 05.21 3.1만
전체공지 공지 [공지] 05.07 2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공지-독방 이용관련 내용추가] 5871 16.06.07 382만
전체공지 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64만
전체공지 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698 15.02.16 1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703 스퀘어 자기만 비밀인 줄 아는 류 甲....jpg 87 21:20 4167
138702 스퀘어 치과에서 사랑니 뽑다가 입 찢어질 뻔 함 182 20:44 1.1만
138701 스퀘어 무음일때 내 폰 어딨는지 찾는 방법(안드로이드) 479 20:15 5526
138700 스퀘어 복숭아 취향 262 19:32 6666
138699 스퀘어 인스타 아이디 있어보이게 짓기 571 19:14 1.8만
138698 스퀘어 물냉면에 있는 삶은 계란 공감.jpg 165 19:14 1.3만
138697 스퀘어 강남역 직장인과 학원러를 위한 혼밥집 BEST 499 18:50 1.2만
138696 스퀘어 쪄 죽어도 뜨거운 물 샤워 협회....twt 227 18:17 1.2만
138695 스퀘어 핫게를 몇번이나 진출한 유어 헤어 런어웨이 유학생 후기 228 17:42 1.5만
138694 스퀘어 나혼자산다 촬영 중인 유노윤호 보아 256 16:53 2만
138693 스퀘어 원덬이 이병헌 연기가 대단하다고 생각하는 이유 172 16:43 1.2만
138692 스퀘어 10년 사귄 애인과 헤어지려는 디씨인 .JPG 195 16:38 1.7만
138691 스퀘어 요새 커피&음료계를 휩쓸고 있는 신메뉴.jpg 261 16:33 2.5만
138690 스퀘어 카톡 친구목록에 이 프사 없으면 아싸라고함 104 16:14 8341
138689 스퀘어 기무라타쿠야 딸 비비 논노 화보 202 15:43 1.9만
138688 패션 운동화 색 골라주는 덬들 자다가 10만원 생김 77 15:20 1023
138687 스퀘어 윤서빈 학교폭력은 주작이라는 증거.. 384 14:42 2.3만
138686 스퀘어 방금 부시 전 美대통령이 노무현 대통령 추도식에서 한 말 143 14:35 1.2만
138685 스퀘어 안아키 후두려패는 맘카페 댓글들 215 14:21 1.9만
138684 스퀘어 BTS 지민, 러시아어 티셔츠 해프닝…의상 점검, 더 신중할 때 404 13:25 2.4만
138683 스퀘어 기무라 타쿠야 딸 Koki,(코우키) Galaxy S10 CM 모델 결정 164 12:50 1.5만
138682 스퀘어 이 중 집 바로 앞에 생겼으면 하는 가게는? 757 12:39 1.9만
138681 스퀘어 오늘 해병대 수료식에서 상받은 샤이니 민호 167 12:26 5479
138680 스퀘어 마블 세계관 속 서울.jpg 233 12:24 2.4만
138679 스퀘어 [포토]마동석, '외신들도 놀란 등장' 233 12:09 2.7만
138678 스퀘어 다이어트 성공한 안재홍 245 12:07 2.8만
138677 스퀘어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의 한계 265 10:53 2.5만
138676 스퀘어 드레스 모델과 윤아 비교샷.jpg 305 10:37 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