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팬 선물을 여친에게?'…이솔로몬, 기만 논란에 "비난은 내게만" [전문]
69,119 565
2022.03.16 15:25
69,119 565
https://img.theqoo.net/mGhEe
'내일은 국민가수'에서 3위를 차지한 가수 이솔로몬이 팬 기만 논란에 휩싸이자 입장을 밝혔다.

이솔로몬은 16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조금 늦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이솔로몬이 팬들에게 받은 선물을 여자친구에게 줬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글을 작성한 누리꾼 A씨는 "데뷔 4개월이 된 내 가수가 옷이 많이 없는 것 같길래 팬들이 옷 선물을 보냈다. 그러다 선물 보낸 팬들이 여자친구로 추정되는 인스타그램에서 대뜸 인증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A씨는 "해명을 요구했지만 소속사나 가수나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다. 여러 상황을 눈치채고 있던 팬들이 가수에게 정중히 DM을 보냈는데 팬들을 바로 차단해버렸다"라고 밝혔다.

또한 A씨는 해당 가수에게 2600만 원 상당의 커스텀 마이크를 선물하며 케이스 뒷부분의 팬덤명을 상징하는 그림이나 글씨를 넣으려고 했지만 가수가 자신의 이름만 새기고 싶다며 거절했다고 폭로했다.


이하 이솔로몬 입장 전문

무엇이 어떠하건 기다려주시는 마음 앞서 일어난 일의 여하와 상관없이 미안하고 또 고맙습니다.

지난 제 한 주간은 제게 필요한 시간이었습니다. 온전히 말할 수 없는 사실, 추측과 과장에 불어난 소문부터 제 삶에 일어났던 일들, 차마 입에 담고 싶지도 않을 만큼 파렴치한 일까지. 여전히 해결하지 못한 일들로 어려운 시간을 보내는 중입니다.

참 많이 힘들어도 쉽사리 토로할 수 없는 생리와 숙명적인 직업적 윤리로 작고 큰일이 지나도 아무렇지 않은 듯 버텨내야만 합니다. 그런 중에도 의문은 꼬리를 물고 비난과 어려움은 나날이 더해져 저는 하루하루 날이 갈수록 말을 잃어버렸습니다.

한 마디가 중해서 한 글자가 소중해 숙고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늦어서 미안합니다. 저는 부족한 게 참 많은 사람입니다. 완벽한 적도 없고 완벽할 수도 없는 사람입니다. 비록 제 삶에는 상처가 남고 사랑하는 이들의 삶에도 상처가 남겠지만, 저는 누구도 원망하고 싶지 않습니다.

저를 사랑해주셨던 분들과 갈팡질팡 오도 가도 못한 채 막연히 기다려주시는 분들과 변함없는 마음으로 지켜봐주시는 모든 그대들을 사랑합니다.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누구도 쉽사리 끊을 수 없는 믿음처럼 언제 어디서나 저는 변함없기를 노력할 것입니다.

예기치 못한 일이 일어나 나를 모두가 등 돌린다 할지라도 저는 공론화를 조장한 이들과 그것에 밀약하여 날로 일을 키워낸 이들과 다시 제게 비난의 칼날을 들이밀던 모든 이들을 원망하지 않습니다. 다만, 그 모든 비난은 제게만 해주십시오. 모두 괜찮습니다.

그 모습 그대로 모두 저를 벅차게 사랑해주었던 마음이라는 것을 알기에 되려 미안하다는 진심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엉엉 울고 있을 아이에게 사탕 하나 건네지 못해 진심으로 미안합니다. 모두 다 제 탓입니다.

다시 한번 저로 인해 상처받은 모든 이들과 덩달아 어려운 시간을 보냈을 가장 사랑하는 이들과 우리의 모니언즈에게 심심한 사과와 위로를 보냅니다. 미안하고 또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http://naver.me/GI60YAVs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댓글 56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6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1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0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2 15.02.16 44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109 스퀘어 더쿠 다이어트방에서 가장 극혐하는 것 387 12:43 2.6만
190108 스퀘어 "밥값 이체했어요" 화면 보여준 후 취소..자영업자 울린 '신종 먹튀' 141 12:25 1.1만
190107 스퀘어 올해부터라도 다들 남 눈치 보지말고 꼭 좀 사용했으면 하는 물건...jpg 407 12:24 3.4만
190106 스퀘어 확실히 고급옷을 입으면 대우가 달라져요 235 11:50 3.3만
190105 스퀘어 한강공원서 숨진채 발견된 의대생 손정민군 부친 "억울해서 못 죽는다" 263 11:45 3.1만
190104 스퀘어 진짜 예뻐도 성격 안좋으면 따돌림 받기도 하는구나 410 10:49 5.5만
190103 스퀘어 여자들 100명이면 140명이 극혐하는 행동 542 08:36 6.8만
190102 스퀘어 BL 드라마에 이어 예능까지…'동성애' 미화 우려 808 08:22 3.8만
190101 스퀘어 트위터에서 많은 공감을 얻고있는 "요즘 패션쇼 다 이럼".twt 341 02:56 4.3만
190100 스퀘어 [약후방] 로맨스 웹툰 속 스킨십 장면들 843 02:21 5.9만
190099 스퀘어 어디선가 들어봤고, 시간이 흘러도 절대 촌스러워지지 않는 노래들.ytb 843 01:26 3.7만
190098 스퀘어 동남아 여행가면 각오해야 하는 거 222 01:11 4.2만
190097 스퀘어 [호카손] 보아도 일본인인 척 했는데 케이팝 따라하는게 뭐가 문제냐는 정신나간 발언한 에이벡스 대표.ytb🤷🤷🤷 326 01:05 4.2만
190096 스퀘어 평 좋은 신상 아이스크림 473 00:52 8.5만
190095 스퀘어 뭔가 확신의 엔시티상 같은 SM 새로운 남자 연습생... 466 00:06 6.9만
190094 스퀘어 SMROOKIES 공개 #SR22B 430 00:02 3.8만
190093 스퀘어 aespa 에스파 The 2nd Mini Album 〖Girls〗 Real World Teaser - WINTER 131 00:00 1.4만
190092 스퀘어 네이버페이 1원 142 00:00 8219
190091 스퀘어 네이트판] 헬스장에 유모차와 돌 아기 민폐일까요? 665 07.01 5.7만
190090 스퀘어 홍영기 아들 또 부화에 성공함 430 07.01 9.2만
190089 스퀘어 마른사람이 하루에 먹는 음식의 양.jpg 217 07.01 3.5만
190088 스퀘어 배달 기사 들이 싫어한다는 행동.jpg 259 07.01 5.1만
190087 스퀘어 핫게 간 주식.가상화폐 투자 빚 탕감 서울 거주자 또는 서울에 직장있는 사람만 해당됨 1079 07.01 5.3만
190086 스퀘어 박나래 "악플도 관심? 이젠 아니야…감정 쓰레기통 된 기분" 267 07.01 4.7만
190085 스퀘어 기묘한 포인트가 많은 이재용 어깨빵.gif 430 07.01 6.8만
190084 스퀘어 제작비가 200억 들었다는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503 07.01 6.7만
190083 스퀘어 체감상 살찌는데 직빵인거 말해보자 1188 07.01 5.4만
190082 스퀘어 [유미의세포들2] 오늘자 개같이 멸망한 유바비.jpg 483 07.01 6.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