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AKB48이 한국 프로듀스101 시리즈와 합작한다는 소식을듣고 싫었었다는 AKB멤
56,037 409
2021.12.06 11:44
56,037 409

─ 2018年に日韓合同で行われ、IZ*ONEを輩出したオーディション番組「PRODUCE48」でも、宮崎さんは現地のトレーナーの先生に発音を褒められていましたよね。それだけ韓国がお好きだったら、あの番組への参加は念願の機会だったのでは?

念願というか……。私はイチK-POPファンとして、それまでの「PRODUCE」(通称プデュ)シリーズをずっと観てきたんですね。だから最初はちょっと嫌だったんですよ。「なんでAKBがプデュとコラボすんの?」って。

- 2018년에 한일 합동에서 아이즈원을 배출한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48'에서도 미야자키씨는 현지 트레이너 선생님에게 발음을 칭찬받았습니다. 한국을 좋아한다면, 그 프로그램 참가는 염원하던 기회였을까요?

염원이랄까…….저는 최애가 K-POP인 팬으로서 지금까지의 「PRODUCE」(통칭 프듀) 시리즈를 쭉 봐 왔어요. 그래서 처음에는 좀 싫었거든요. "왜 AKB가 프듀랑 콜라보를 하는 거야?" 이러면서


─それは……ファンの視点ですね(笑)。

そのときもK-POP人気が高まってきていたので、「BTSが好きだから」「TWICEが好きだから」とかそういう気持ちで受ける人もいるんじゃないかって考えたら、それがすごく嫌で(笑)。でも逆に、「私が出ないで誰が出るんだ」「こんなチャンスをもらえてAKB48にいてよかった」と思ったし、参加は迷わず決めました。

- 그건 ……팬의 관점이네요(웃음).

그 때도 K-POP 인기가 높아지고 있었기 때문에, 「BTS가 좋으니까」 「TWICE가 좋으니까」라든가 단순히 그런 기분으로 참가하는 사람도 있지 않을까라고 생각하면, 그것이 몹시 싫어서(웃음). 그렇지만 반대로 「내가 나오지 않고 누가 나와」 「이런 찬스를 받을 수 있어 다행이다」라고 생각해서, 참가는 망설이지 않고 결정했습니다.


─「PRODUCE48」ではエピソード1からさっそく日韓のアイドル文化の違いが浮き彫りになり、歌やダンスの実力においてAKB48メンバーは軒並み厳しい評価を受けました。視聴者からすると「ここまで徹底的に見せるのか」と驚きもあったのですが、あの結果は、宮崎さんからしたら想定の範囲内でしたか?

「PRODUCE」シリーズはすでにすごい人気があったし、韓国の大手の事務所から参加する練習生がいたりして、過去のシリーズより絶対にレベルが上がってるだろうなと思ってました。だから実力の差にAKB48の子たちが衝撃を受けてる姿を見ても「でしょ? これがK-POPだから」って、向こう側の視点でいたんです(笑)。でも自分が実際やるとなると、やっぱりパフォーマンスの実力が足りなくて、うまくできない自分にすごくモヤモヤして。「今までもっとちゃんとやっておけばよかった」って、ネガティブな気持ちになっちゃったのは事実です。あまりにもK-POPの世界への憧れが強すぎて、番組の前半は特に、そこに自分が足を踏み入れていることに対してすごく縮こまっちゃったんですよね。もしあの頃に戻れるなら、自分のお尻を叩きに行きたいです(笑)。

- PRODUCE48 1회부터 바로 한일아이돌 문화차이가 부각되면서, AKB48 멤버는 모두 노래나 댄스의 실력에 대해 혹독한 평가를 받았습니다. 시청자의 입장에서 보면 '이렇게까지 직접적으로 보여주는 건가'하고 놀라움이 있었습니다만, 미야자키 씨 입장에서 본다면 예상 범위 내였습니까?

PRODUCE 시리즈는 이미 인기가 많았고, 한국의 대형 기획사에서 나오는 연습생이 있었기 때문에, 과거 시리즈보다 분명히 레벨이 올라갔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니까 실력차이에 AKB48 친구들이 충격받는 모습을 보고서  '그렇지? 이것이 K-POP이니까' 라고, 이쪽(케이팝 팬)의 시점에서 있었어요(웃음). 그렇지만 자신이 실제로 할 때는 역시나 퍼포먼스의 실력이 부족해서, 잘 할 수 없는 자신에게 몹시 답답하고.「지금까지 더 제대로 해 둘걸」이라고, 부정적인 기분이 되어 버렸습니다.워낙 케이팝의 세계에 대한 동경이 강해서 전반부에는 특히 그곳에 제가 발을 들여놓고 있는 것에 대해 많이 움츠러들었죠. 만약 그 시절로 돌아갈 수 있다면 제 엉덩이를 때리러 가고 싶어요(웃음).

gzmrP.jpg

나의 소중한 케이팝에 AKB가 콜라보 한다해서 싫었음.

나의 소중한 케이팝에 혹시나 다른멤버들이 가벼운 마음으로 참가할까봐 싫었음.

실력차이때문에 AKB멤버들 충격받는것보고 이게 나의 케이팝이라 뿌듯했음



예...........................?

댓글 40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4:21 132
전체공지 공지 JTBC 드라마 '설강화' 관련 JTBC 법무팀의 법적 대응 안내문 공유 21.12.30 1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84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5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35 15.02.16 40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241 스퀘어 여아낙태의 비극 슬슬 돌려받는 중인 대한민국 현 상황 328 02:40 1.4만
176240 스퀘어 🎉🎉🎉더쿠 카테(독방) 신입들 인사 오지게 박습니다🙇‍♂️🙇‍♀️🙇🎉🎉🎉 119 02:34 5578
176239 스퀘어 정창욱 폭로 유튜브 영상에 달린 댓글 184 02:19 1.4만
176238 스퀘어 소속사도 문제인 것 같은 프리지아/박지현 가품 논란 454 01:05 3.1만
176237 스퀘어 자기가 쉬워보이는 여자란 소리를 들은 사람.JPG 374 00:52 2.2만
176236 스퀘어 방금 뜨자마자 더쿠 국축방포함 모든 축커뮤 난리나게 한 영상 435 00:28 4만
176235 스퀘어 20살에 연금복권 당첨 후 평생 직장 가지지 못함 : Yes or No? 361 00:19 2만
176234 스퀘어 네이버페이 3원 + 24원 241 00:00 1.1만
176233 스퀘어 한국인들이 치킨 닭다리를 선호하는걸 신기하게 생각하는 외국인들.jpg 318 01.26 2.3만
176232 스퀘어 책 읽는 것을 좋아하는 아이들은 '판타지기'가 있다... 아 이거 너무 뭔지 알것같음ㅋㅋㅋㅋㅋ.twt 789 01.26 4.1만
176231 스퀘어 방금 공개된 코디가 망치고 얼굴이 살렸다는 걸그룹 티저 368 01.26 5.9만
176230 스퀘어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해외 버스 홍보 ㄷㄷㄷ 516 01.26 5만
176229 스퀘어 진짜 꼴값이라는 말이 딱 어울리는 한국의 영어 표기 근황 875 01.26 5.4만
176228 스퀘어 방탄 정국 인스타그램 업뎃 "앗! ㅋㅋ" 132 01.26 1.6만
176227 스퀘어 대통령이 되면 수면내시경을 못하는 이유.jpg 550 01.26 6.5만
176226 스퀘어 외국어 능력 알약 선택.jpg 133 01.26 4810
176225 스퀘어 조나단 라방 중! 한국 귀화 결정 485 01.26 5.8만
176224 스퀘어 태국 "가정서도 대마 재배 허용"‥아시아 첫 합법화 132 01.26 6542
176223 스퀘어 앳되보이는 판빙빙 과거 태닝 시절 372 01.26 5.9만
176222 스퀘어 오늘 새로 뜬 정창욱 영상 573 01.26 6.3만
176221 스퀘어 컴공 복전한 설경 문돌이들 상황 451 01.26 4.6만
176220 스퀘어 하트시그널 박지현 디올 짝퉁 착용 848 01.26 7.5만
176219 스퀘어 JTBC가 말하는 점심 한 끼 2만원 시대 696 01.26 5.7만
176218 스퀘어 야구방 난리난 KBO 포스트시즌 개편 유력안 425 01.26 1.7만
176217 스퀘어 연예인 명품 앰버서더 근황 104 01.26 1.3만
176216 스퀘어 현재 시사회 중 온에어반응 미친 드라마 387 01.26 6.8만
176215 스퀘어 서강준으로 남x남 케미 어떤게 제일 끌리는지 고르기.jpgif 263 01.26 5572
176214 스퀘어 (명랑)만화 캐릭터 같다는 소리를 종종 듣는 방탄 정국 ㅋㅋㅋ 433 01.26 2.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