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연예인 노예도 있다” 고액방 입장 유도한 ‘박사’ 조주빈(텔레그램 대화록 재구성)
53,343 616
2020.03.25 18:20
53,343 616
http://naver.me/5qO4b9pA

https://img.theqoo.net/qwTEd

“진짜 연예인 맞냐” 의심하면 연예인 주민번호 공개

“노예 중에 현직 아이돌은 없나요?” -2019년 12월 2일 텔레그램 박사방 회원

“있습니다.” -‘박사’ 조주빈(25·구속)

최소 74명의 10~20대 여성을 협박해 성착취물을 찍게 하고, 이를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 비밀 대화방에 유포한 박사 조씨가 연예인 불법 촬영물을 미끼로 유료 회원을 유치한 것으로 확인됐다. 1~3단계 등급을 나눠 대화방을 운영한 조씨는 ‘150만원의 입장료를 받는 고액방에서 유명인의 수위 높은 영상을 볼 수 있다’며 수시로 영업 활동을 벌였다. 일부 회원이 진짜 연예인 영상이 맞느냐고 의심하면 연예인의 주민등록번호와 주소지 등 개인 신상정보를 올리며 신뢰를 얻으려 애썼다.

서울신문이 25일 입수한 박사방 대화록에 따르면 조씨는 수시로 무료 회원을 대상으로 질문답변 시간을 가졌다. 회원들의 질문은 주로 여성 연예인의 불법 촬영물에 집중됐다. 조씨는 연예인 중에도 자신의 말을 거역하지 못하고 성착취물을 찍어서 제공하는 이른바 ‘노예’가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10대인 미성년자 연예인의 영상을 갖고 있으며 돈을 내고 고액방에 입장하면 영상을 풀어준다고 꼬드겼다.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조씨가 대화에서 언급한 연예인은 10여명에 이른다.


https://img.theqoo.net/CzKQl


조씨는 10대 여성 가수의 약점을 잡아 노예로 길들였다고 주장하면서 회원 1명을 개인 대화방으로 따로 불러 7초 분량의 샘플 영상을 보여줬다. 조씨는 또 연예인 A양이 데뷔하기 전 찍은 불법촬영물을 빌미로 그의 부모를 협박했다는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를 영웅담처럼 떠벌렸고, 유명 걸그룹 멤버 B씨의 데뷔 전 영상도 보유하고 있다고 으스댔다.

여성 가수 7초 샘플 보여주며 고액방 영업

한때 박사방 운영에 가담했던 제보자는 “조씨가 텔레그램에서 주로 활동하는 10~20대 사용자들의 관심을 끌려고 유명 아이돌 영상이나 뒷얘기를 풀며 호기심을 자극했다”고 전했다.

조씨는 30~40대 기혼 여성 연예인들의 실명을 언급하고 그의 사진을 대화방에 올리면서 ‘노예’라고 주장했다. 또 자신이 모 방송사 아나운서의 스폰서를 알선했다는 일화를 소개했다. 사용자들이 관심을 보인 걸그룹 멤버와 여배우의 주민등록번호와 주소지를 공개하면서 “이곳에 가면 연예인을 만날 수 있다”고 말했다. 조씨는 “유명한 애 건드리는 건 안 무섭나요?”라는 회원의 질문에 “박사는 대중의 것입니다”라며 호기를 부리기도 했다.

조씨가 실제 연예인을 성 착취하거나 불법 영상물을 소지했는지는 앞으로 수사를 통해 밝혀야 할 사안이다. 경찰은 박사방 대화록을 입수해 피해자를 파악하고 있다. 다만 제보자는 조씨가 거짓말을 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실었다. 그는 “고액방에서 연예인 노예영상을 실제로 본 사람은 듣지 못했다”며 “자신의 영향력을 과시하기 위한 허세였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사방에 이름이 언급된 연예인의 소속사들은 아는 것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 소속사 관계자는 “아직 경찰의 연락을 받지 못했다”며 “사안의 경중을 보고 명예훼손이나 허위사실 유포가 있을 경우 법적 대응을 추후 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주연 기자 justina@seoul.co.kr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댓글 6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2.8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69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54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1 15.02.16 36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4446 스퀘어 친구가 다둥이 낳는게 징그러워요... 541 02:15 3.3만
164445 스퀘어 전화 안받는다는 제보가 폭주하는 어느 일러레의 사과문.jpg 105 01:58 9473
164444 스퀘어 미국에서 난리난 에스컬레이터서 사람 가슴팍 발로 차 추락시킨 사건 440 00:53 4.4만
164443 스퀘어 인터넷에서 역대급으로 반응 안좋았던 어느 엄마의 육아방식 444 00:40 4.1만
164442 스퀘어 최근에 훅 떨어진 출산율.jpg 891 00:30 3만
164441 스퀘어 에스파 ‘Savage’ P.O.S(Case Ver.) Concept Clip / 2021.10.05 6PM 190 00:00 2.3만
164440 스퀘어 지민 하면 가장먼저 생각나는 사람은?? 343 09.16 9499
164439 스퀘어 다시 나타나서 일침놓는 웹툰작가들 저격한 일러레 박제계 441 09.16 3.1만
164438 스퀘어 지금 금수저 아닌 청년들은 앞으로 생존이 달림 737 09.16 6만
164437 스퀘어 (후방주의)청소년 음란물로 20억 번 일러스트레이터.jpg 404 09.16 5.9만
164436 스퀘어 젊은 여성층 '비혼주의' 급속 확산…'한국호' 미래 암울 1081 09.16 3.7만
164435 스퀘어 [슬의]반응 난리난 곰곰커플 추민하 양석형 키스신 twt. 302 09.16 2.8만
164434 스퀘어 독일식 감자전 레시피 227 09.16 1.3만
164433 스퀘어 19) 연관검색어에 심형탁 게이 뜨게 한 움짤.gif 415 09.16 5.4만
164432 스퀘어 국내에서 50만명이 본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 사랑의 모양 138 09.16 8437
164431 스퀘어 결말 반응 안좋은 방금 끝난 드라마.jpg 568 09.16 6.9만
164430 스퀘어 영화 브로커 스틸컷 (송강호 강동원 아이유) 262 09.16 3.3만
164429 스퀘어 나덬이 SNL 코리아 인턴 기자 영상 다소 우려되었던 점 1489 09.16 5.5만
164428 스퀘어 애플워치 잘 샀다고 느끼는 순간 396 09.16 4.9만
164427 스퀘어 콜드플레이× 방탄소년단 콜라보싱글 프리오더 음반 전세계 매진 188 09.16 1.3만
164426 스퀘어 쟈니스 미남으로 유명했던 아카니시 진 오늘자 근황... 482 09.16 4.6만
164425 스퀘어 중국에서도 이건 너무 한복인데 하는 반응을 받은 중국 드라마 의상 281 09.16 4만
164424 스퀘어 유명 일러스트레이터 흑요석의 디즈니 빌런 한복 ver.jpg 279 09.16 2.4만
164423 스퀘어 매달 3천만원 받고 10년동안 x스 안 하기 vs 그냥 살기 983 09.16 3.8만
164422 스퀘어 MRI 찍은 두통환자, 문케어 시행 후 7899명→8만2082명 1169 09.16 5.1만
164421 스퀘어 [우병우근황] 우병우 끝내 실형…엘리트 검사의 불행한 마침표 413 09.16 3.2만
164420 스퀘어 무통보 일러레들관 정반대인 그저 빛인 일러레이터 분 일화 534 09.16 4.9만
164419 스퀘어 호불호 많이 갈리는 탕 .jpg 865 09.16 4.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