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마스크, 전자레인지 돌려 소독하고 알콜 뿌려 재사용?…전문가들 “안돼”
22,653 152
2020.02.25 00:55
22,653 15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 국내 확진자가 16명으로 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바이러스 예방 용품인 마스크 매점매석에 따른 품절대란이 일어나면서 마스크 재사용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4일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마스크에 알콜을 뿌려서 재사용해도 되나’ ‘전자레인지에 돌려서 소독해도 되나’ 같은 문의 글이 올라오고 있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트위터에는 ‘마스크를 병원과 공항같은 곳에서 사용하지 않았다면 한달 정도 재사용이 가능하다’는 사실 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글이 1000회 넘게 리트윗되면서 빠르게 퍼지고 있다.

자신을 산업위생기술사로 소개한 한 누리꾼의 블로그에는 ‘마스크를 만질 경우 손을 먼저 씻어서 마스크가 청결한 상태로 유지해야 한다’ ‘습기가 차서 다시 쓰기 싫다면 하루 한개씩 번갈아 말려가며 사용하면 된다’ 등의 정보도 올라왔다. 또 의료용 N95마스크를 미국 의료진들은 재사용하고 있다는 내용의 유튜브 영상도 인기를 끌고 있다.

그러나 전문가들의 의견은 확연히 달랐다. 의학 관계자들은 실제 마스크를 재사용하면 안되며 최소 하루에 1개는 써야한다고 강조했다. 미세먼지와는 달리 바이러스가 마스크 표면에 달라붙을 경우 이를 손으로 다시 만지게 되면 감염될 확률이 높다는 근거에서다.

이재갑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마스크 필터는 씻고 재활용할 수 없다”며 “마스크 필터는 오래 쓰면 막히고 파열이 돼서 기능이 떨어진다”고 말했다. 이 교수는 ‘습기가 차지 않을 경우 재활용해도 되냐’는 질문에 “하루에 7시간 정도 쓰면 마스크가 보통 젖게 되기 때문에 못쓰고 재활용이 불가능하다”고 했다.

천은미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미세먼지 때는 2~3일정도 마스크를 다시 쓰는 것이 괜찮을지 몰라도 이번에는 바이러스를 차단하는 용도라 1회용으로 쓰는 것이 가장 좋다”고 설명했다. “바이러스는 마스크에 묻게 되면 손으로 다시 묻게 된다. 재사용하면 결국 언젠가 묻었을 수도 있는 바이러스를 다시 묻히게 되는 것”이라는 이유에서다.

마스크를 한번 쓰고 버리지 말라는 페이스북 글로 논란이 됐던 의사 출신 방송인 홍혜걸씨는 전날(3일) 다시 페이스북에 “마스크가 없을 땐 벗고 다니는 것보다 며칠 지난 것이라도 쓰는 것이 좋다”며 재사용에 대한 입장을 추가 설명했다. 마스크를 매일 갈아껴야하는 것에는 동의하지만 마스크를 구하지 못할 경우에는 재사용 할 수도 있다는 것이다.

홍씨는 “감염자의 침방울이 튀겼다면 새 것이든 며칠된 것이든 벗는 과정에서 똑같이 옮길 수 있다”며 “(마스크 재사용보다 중요한 것은) 가급적 벗을 때 마스크 바깥 표면에 손을 안대거나 비누로 씻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마스크에 바이러스가 증식할 수 있다는 세간의 우려에 “바이러스는 마스크 표면에서는 자가복제 증식을 하지 않는다”며 “집에 걸어놓은 채로 상온에서 밤사이 건조되면 대개 반나절이면 불활성화 된다”고 밝혔다.

‘알콜로 소독을 하면 재사용이 가능한가’에 대한 질문에 천은미 교수는 “안에 부직포가 다 망가져서 안 된다”며 “물에 닿으면 마스크 구조가 변해서 말려서 쓸 수도 없다”고 강조했다. ‘전자레인지로 돌리면 마스크가 소독되냐’는 질문에 한창훈 일산병원 호흡기내과 과장은 “바이러스가 전자레인지에 넣으면 어느정도 살균이 될 수도 있겠지만 마스크 구조가 파괴될 수도 있어 추천하지 않는다”며 “실험으로 검증된 바도 없고 화재 위험도 있다”고 선을 그었다.

‘미국에서는 의료진이 마스크를 재활용한다’는 유튜브 등 내용에 대해 김우주 고려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미국의 경우 오염되는 마스크는 버리는 것이 기본 원칙”이라며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 일반 시민용이 아닌 의료진용인 N95마스크가 떨어졌을 경우 (아주 위급한 상황에서) 다시 재활용하는 권고 내용이 있기는 하지만 이는 마스크가 떨어지고 환자가 많은 경우인 긴급하고 특수한 상황에만 해당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일반인용 마스크도 아니고 의료진용 마스크의 사례 중에 한 줄을 찾아서 말하는 것은 침소봉대”라며 “마스크를 올바르게 써야하며 60퍼센트 이상의 알콜로 손씻기도 해야 올바른 예방이 된다”고 당부했다.

(서울=뉴스1)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200204/99532139/1
댓글 15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5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61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45 15.02.16 2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8542 스퀘어 엑소 찬열 전여친이라는 사람이 올린 폭로글 550 04:36 8020
128541 스퀘어 연차 오래된 아이돌을 덕질한 사람이라면 다들 공감하는 덕질하다가 빡치는 부분 417 01:12 1.8만
128540 스퀘어 진짜 쟁쟁해보이는 내년 여돌신인판 233 01:04 1.4만
128539 스퀘어 논란이 3파전으로 일어나는 음식 165 00:51 4985
128538 스퀘어 에스파와 이미지가 다른듯한 비교적 최근까지 있었던 sm 공개 연습생들.jpgif 603 00:44 2.2만
128537 스퀘어 아이즈원 커스텀 마이크 디자인공개.JPG (다이아몬드 반지+키링) 290 00:43 1.8만
128536 스퀘어 트와이스 I CAN'T STOP ME 무대 방송 최초공개 (라디오스타) 316 00:41 7575
128535 스퀘어 방탄 정국 만 15세부터 23세까지.jpg 229 00:39 5915
128534 스퀘어 님들 독도는 우리땅 노래 가사 바뀐거 알음???.twt 114 00:34 5275
128533 스퀘어 원더걸스 쏘핫 가사 펀치라인 노린거다 vs ㄴㄴ 271 00:31 2.1만
128532 스퀘어 에스파(aespa) 세번째 멤버 공개 -닝닝- 821 00:00 3.4만
128531 스퀘어 K/DA 팝스타 뮤비에서 아마 많은 덬들이 "이거된다" 고 처음 느꼈을 장면 258 10.28 2.2만
128530 스퀘어 K/DA 신곡 MORE 뮤비 갑분싸 장면 429 10.28 3.1만
128529 스퀘어 야 나 사탕회사 차렸는데 로고 좀 그려줘 597 10.28 4만
128528 스퀘어 오늘 새벽 신문배달원 할아버지를 죽인 음주운전자가 현장에서 했다는 말.jpg 997 10.28 3.7만
128527 스퀘어 K/DA - MORE MV 416 10.28 1.2만
128526 스퀘어 하늘로 떠난 후에도 ㅁㅊㄴ 한명 때문에 한동안 편안하지 못했던 여배우 340 10.28 2.9만
128525 스퀘어 대놓고 슴상찾기 프로젝트 시작한 sm 208 10.28 3.2만
128524 스퀘어 딸을 억압할 때의 역효과 .jpg 692 10.28 5.1만
128523 스퀘어 끝없이 늘어나는 공무원…“미래세대의 세금 부담” 487 10.28 2만
128522 스퀘어 핫게 중국 BL 인기작품 장백산논란 출판사측 해명.jpg 696 10.28 2.9만
128521 스퀘어 SM 흑역사라는 의견에 절대 반대를 외치고 싶은 작품.jpg 151 10.28 1.9만
128520 스퀘어 [충격 주의]중국 두자녀 허용 후 종종 일어나는 사건들 278 10.28 3.3만
128519 스퀘어 유니클로 NO, 꼼데가르송 OK…'불매' 가른 결정적 차이 있었다 264 10.28 2만
128518 스퀘어 기성용 인스타 개설하고 첫 게시글 업로드하자마자 극딜박는 구자철.jpg 573 10.28 4.9만
128517 스퀘어 버츄얼, 홀로그램 이런거에 진심인 SM의 지난 흑역사 작품.. 826 10.28 4.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