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강다니엘, '더쇼' 1위 의혹 해소 …'가온차트' 전수 데이터 입수
35,366 812
2019.12.04 20:25
35,366 812

865f1cc1-a3bc-4ba8-932b-f8d54a337cbe.jpg

[Dispatch=김지호기자] 다음은, 가온 차트가 작성한 '가온지수'다. 집계기간은 11월 23일(토요일)부터 29일(금요일)까지다.


강다니엘(TOUCHIN')의 음원점수는 4,872만 8,828점. AOA(날 보러 와요)는 1,087만 7,791점을 얻었다. 둘의 스코어 차는 대략 4배 정도다.


'디스패치'는 4일 '가온' 측에 11월 마지막 주 '가온지수' 데이터를 요청했다. 해당 지수는 SBS-MTV '더쇼' 순위 산정에 반영되는 데이터다.


SBS-MTV '더쇼'는 지난 3일(12월 첫째 주) 순위 발표 이후, 조작 논란에 시달렸다. 강다니엘의 음원점수가 AOA보다 높을 수 없다는 것.


일각에서는 '더쇼'의 1등 밀어주기를 의심했다. 일부 팬들은 "강다니엘은 이미 차트 아웃했다. 반면 AOA는 50~70위권을 유지중"이라며 '멜론'을 근거로 삼았다.


하지만 '디스패치' 확인 결과, '더쇼'의 순위 산정에는 문제가 없었다. '가온'이 집계한 데이터에 따르면, 실제로 강다니엘의 점수가 4배 가량 높다.


'가온' 측은 "멜론 등 특정 음원 사업자의 차트 순위를 정리한 게 아니다"면서 "12개 음원 플랫폼 사업자의 데이터를 집계해 가온지수를 산출한다"고 설명했다.


SBS '더쇼' 측도 조작 논란을 일축했다. 관계자는 "가온에서 (특정) 주간 데이터를 미리 제공받는다"면서 "더쇼가 인위적으로 해당 점수를 건들 수 없다"고 말했다.

6de577a2-70ff-4bb6-b401-3204a57de083.jpg 


'더쇼' 및 '가온'과 나눈 일문일답이다.


Q. '더쇼'의 1위 선정 방식은?

"음원 40%, 음반 10%, 동영상(유튜브) 10%, 전문가 15%, 스타플레이 사전투표 5%, 실시간 투표점수 10%를 합산한다" (더쇼) 


Q. 집계 기간은? 

"12월 첫째 주의 경우, 11월 23일(토요일)부터 11월 29일(금요일)까지다. 이를 집계해 화요일에 방송한다." (더쇼)  


Q. 음원 점수가 논란이다.

"가온차트에서 받은 음원 점수를 환산한다. '더쇼'가 해당 데이터를 건들 수 없다. 일부 팬들이 '멜론차트'와 비교, 오해를 하는 부분도 있는 것 같다." (더쇼) 


Q. 디지털 음원 점수는 어떤 방식으로 집계하나. 

"12개의 음원 플랫폼 사업자로부터 다운로드와 스트리밍 건수 전수 데이터를 제공받는다. 이 데이터로 가온지수를 산출한다. 스트리밍·다운로드 등 서비스 상품별로 가중치를 부여한다." (가온) 


Q. '더쇼'에는 어떤 자료를 제공하는가.

"가온차트도 매주 목요일 위클리 차트를 발표한다. '가온'만의 기준으로 필터링한 데이터를 공개한다. 반면, '더쇼'에는 전수 데이터를 제공한다. '더쇼'가 매주 화요일에 방송해 필터링 작업을 할 시간적 여유가 없다. (가온)


Q. '더쇼'에 제공된 수치를 확인하고 싶다.

"더쇼에 2가지 자료를 제공한다. 음원 점수와 유튜브 데이터다. ① 강다니엘의 '터칭'은 음원에서 4,872만 8,828점을 받았다. 유튜브는 202만 4,601점이다. ② AOA의 '날 보러와요'의 음원 점수는 1,087만 7,791점이다. 유튜브는 271만 8,739점을 획득했다." (가온) 


Q. 강다니엘은 디지털 싱글을 발매했다. 음반 점수는 없을텐데. 

"강다니엘의 음반 점수는 0점이다. 하지만 12개 플랫폼 전수 데이터 기준, 강다니엘의 음원 점수가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것이 '더쇼' 순위에 반영된 것이다." (더쇼·가온) 


Q. 각 방송사 별로 해당 점수가 다를 수 있나?

"가온은 '인기가요', '음악중심', '더쇼', '쇼! 챔피언' 등 4개 방송사에 데이터를 제공한다. 음악방송의 방송일에 따라 집계 기준 날짜가 다르다. 가수들의 컴백 요일에 따라 반영되는 일수가 다르다.

게다가 '더쇼'의 경우 전수 데이터를 준다. '인가'나 '음중'에는 필터링 데이터를 보낸다. 분명한 건, 데이터를 조작할 수는 없다. 다만, 방송일, 컴백일, 필터링 등에 따라 약간씩 차이가 날 수는 있다." (가온) 


댓글 8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4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4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4 15.02.16 47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4379 스퀘어 공무원 월급으로 불붙은 블라인드 근황 316 15:07 1.4만
194378 스퀘어  언더붑 밑젖 밑가슴으로 싸우지말고 베이징비키니패션이라 부르면 될거같은 달글 106 14:57 8445
194377 스퀘어 서울시 "반지하에서 지상층으로 옮기면 8~10만원 지원" 565 14:53 1.9만
194376 스퀘어 나경원 일행, 수해 복구 뒤풀이하다가 상인·주민들과 다툼 329 14:26 2.1만
194375 스퀘어 쿠팡플레이가 <안나 감독판>을 홍보하지 않는 이유 136 14:15 2만
194374 스퀘어 “홍현희, 아들 대학 가는 것 보고 나와라” ‘전참시’ 고정 욕심낸 김호영 98 14:08 6608
194373 스퀘어 미국 아재가 말해주는 한국과 미국집의 차이점 중 하나.jpg 359 13:56 4.1만
194372 스퀘어 지금 일본인들에게 디자인 도용이냐는 말 듣고 있는 뮤비 속 엠블렘 763 13:49 5만
194371 스퀘어 사고로 전신 마비 된 재벌남 간병하게 됐는데 존나 성격 띠꺼워;; 213 13:42 2.3만
194370 스퀘어 멀쩡한 국가 재산이 팔릴 상황 260 13:19 2.9만
194369 스퀘어 아침 드라마임에도 겁나 설레고 인기 많았던 드라마.jpg 516 12:53 5.9만
194368 스퀘어 최근 2~3년간 한국문화가 전세계 대유행한 사건 중에서 가장 국뽕차오르게 만들었던 사건은? 1027 12:45 4.5만
194367 스퀘어 별이 된 반려견과 닮은 인형을 받은 사람들 반응 397 12:33 4.3만
194366 스퀘어 트위터에서 반응 50:50으로 갈린 투표 620 12:33 3.4만
194365 스퀘어 덕질할거면 서울(수도권)에서 살아야 하는이유...jpg 380 12:30 4.3만
194364 스퀘어 월드콘 이렇게 나오던 시절에 계셨던 분들 손들어주세요 489 12:06 4.5만
194363 스퀘어 대충 요즘 직장인들이 일주일 2-3번 도시락 싸다닐때 한달에 아낄 수 있는 돈 정도.jpg 170 12:00 3.5만
194362 스퀘어 문재인 전 대통령 추천도서 - 김훈 <하얼빈> 256 11:45 2.2만
194361 스퀘어 네이버페이 12원 (종료) 119 11:05 1.1만
194360 스퀘어 유재석 : 어느 순간 '유재석 어디갔지?'라는 소리를 안 듣게 되었으면 좋겠다. 아마 후배들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게스트나 패널로 출연하고 있을지도 모르겠다(웃음) 586 10:57 4.7만
194359 스퀘어 [전참시] 요즘 방송에서 보기 드문 면 요리 먹방에 데시벨 0였던 장면 693 10:42 6.9만
194358 스퀘어 귀신 쫓을 때 허브 솔트 된다 안된다 259 10:20 4.6만
194357 스퀘어 (판)42살 남친 선배에게 39살 언니를 소개하니 제 또래의 친구를 소개해달라고합니다. 856 10:07 6.8만
194356 스퀘어 선진국에는 다있는 침수 예상지도가 한국엔 없는이유 451 10:06 5.8만
194355 스퀘어 국수먹을때 데시벨0인 남자 존나호감.twt 746 09:18 6.8만
194354 스퀘어 네이버페이 12+12 = 24원(종료) 153 09:00 1.6만
194353 스퀘어 역대 JYP 소속 아티스트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사람은? 681 08:58 3.1만
194352 스퀘어 딸~엄마가 김밥 싸놨다 446 08:34 7.9만
194351 스퀘어 빅마우스 시청률 추이 262 07:35 5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