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실제경험담 하수구에 들어가보신 적 있나요 (펌)
2,739 4
2019.08.03 13:45
2,739 4
초등학교 3학년 때의 일입니다.

 

그때 저희 반에는 호기심이 엄청 많은 친구가 있었어요.

 

그러던 어느날 그친구가 저한테 와서 지하 세계에 가보고 싶지 않냡니다...;;

 

그래서 솔깃하던 차에 따라갔는데

 

지하 세계로 가는 방법이 뭐였냐면 강으로 폐수를 버리는 하수도였습니다.

 

그걸 타고 쭉 가다 보면 넓은 공간이 나온다는 겁니다.

 

그때 저는 "진혁이네 만큼 커?" 라고 물어봤었죠(진혁이란 놈은 의사 아들인데... 집이 한 70평 됐었음)

 

그러니까 그 친구는 진혁이네는 비교도 안 될 만큼 크다고.

 

그런데 그 큰 공간에 나밖에 없다고. 그게 얼마나 멋있는지 아냐고

 

그러면서 자꾸 들어가자는 겁니다...;;;;

 

근데 그날따라 비가 와서 물이 하수도 안에서 콸콸 쏟아지고 있었거든요 그래서 다음에 가자고 했습니다.

 

그리고 며칠동안 친구는 저한테 지하세계 얘기만 했습니다.

 

안에 가면 별게 다 있다면서 말입니다. 그런데 그게 전부 터무니없는 것들 투성이였습니다.

 

뭐 롯데월드만한 놀이공원이 있다느니 거기가 전부 자기 땅이라느니...

 

그래서 더 가기가 무서워졌습니다.

 

그렇게 기말고사를 보고... 여름방학이 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저녁 엄마가 저를 부르시는 것이었습니다.

 

엄마는 한 손에 수화기를 들고는 내게 물었습니다. 혹시 인환이(호기심 많은 친구) 봤냐고.

 

저는 요새는 못 봤다고 대답했습니다. 그러자 엄마는 수화기에 대고 뭐라고 이야기를 했고, 제게 또 물었습니다.

 

혹시 인환이 어디서 노는지 아니?

 

그때, 문득 인환이가 사라졌다. 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인환이는 며칠 넘게 놀이터에도 없었습니다.

 

그리고 인환이가 놀 만한 곳은, 지하 세계밖에 없었습니다.

 

저는 떨리는 목소리로 엄마에게 인환이가 한 지하 세계 얘기를 늘어놓았습니다.

 

엄마는 사색이 되어 또 수화기에 뭐라고 말을 했고...

 

그리고 인환이는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2학기가 되어 학교에 나가 보니 인환이의 자리는 깨끗하게 치워져 있었고, 그 애가 책상에 그린 메이플스토리 아이템도 다 지워져 있었고.

 

심지어 인환이가 미술 시간에 그린 그림마저도 교실 뒷벽에서 떼어져 있었습니다.

 

그 자리는 어설프기 짝이 없는 해바라기 한 송이가 메꾸고 있더군요.

 

선생님은 아무도 물어보지 않았는데도, 인환이는 서울로 전학을 갔다. 말씀하시고는 헛기침을 험험 했습니다.

 

그렇게 한 9년이 지났지요... 방금 집에 돌아오는 길이었습니다.

 

오랫만에 제가 다녔던 초등학교 쪽으로 해서 돌아오는데 강둑에 눈길이 갔습니다.

 

그때 인환이가, 지하 세계로 가는 길이라던 하수도가 보였습니다.

 

그 하수구에는 철망이 촘촘히 쳐져 있었습니다.

 

저는 그걸 보고, 인환이가 확실히 지하 세계로 갔구나.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그 애는, 도대체 그 컴컴한 하수도에서 무엇을 본 걸까요?

 

 

 

 

 

제 실제 경험담입니다. 인환이는 가명이구요.

이때 애들 사이에도 이야기가 분분해서 납치됐다는 둥 전학갔다는 둥 이야기가 많았습니다.

그런데 제가 보기에는 확실히...






ㅊㅊ

http://m.todayhumor.co.kr/view.php?table=bestofbest&no=224394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06 16.06.07 45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5825
모든 공지 확인하기()
3817 실제경험담 덬들아 나 오늘 새아파트로 이사온첫날인데 너무 무서워.... 12 09.01 2937
3816 잡담 다들 가위눌리면 귀신이 보여? 30 08.30 1398
3815 실제경험담 내가 겪었던 일 중 가장 소름 끼쳤던것 4 08.30 1859
3814 실제경험담 중학생 때 꾼 꿈 썰 풀게 6 08.30 954
3813 잡담 손 갉아먹히는 꿈꾸던 덬인데 뒷 이야기 또는 부족한 후기야 16 08.30 2277
3812 실제경험담 대학교때 가위눌린 상황에서 귀신한테 혼났던 썰 9 08.29 1648
3811 실제경험담 공포방 발견한겸ㅋㅋ 작년에 이사했던 집에서 겪었던거 썰 3 08.29 1163
3810 괴담/미스테리 레딧발) 짤막한 괴담 모음3 4 08.29 1925
3809 잡담 한국의 한 아파트의 안전수칙 17 08.29 2619
3808 실제경험담 엄마 나 귀신 보나봐-2 8 08.29 1112
3807 잡담 뒤에 항상 따라다니는 남자 결말 알려줄덬... 5 08.28 1169
3806 잡담 이제 가위 눌릴 때 공포방 글들 때문에 잘 풀려 ㅋㅋㅋㅋㅋㅋ (무서운거 아님) 3 08.28 825
3805 잡담 나는 꿈에서 모르는 사람 장례식가는 꿈을 꿔 4 08.27 1129
3804 잡담 해외 호텔인데 자꾸 손을 갉아먹는 귀신꿈을 꿔 13 08.27 2309
3803 잡담 찾는게 있는데 공포썰은 아니고 예전에 엘리베이터 괴담? 관련인데 아는덬ㅠㅠ 5 08.27 817
3802 실제경험담 엄마 나 귀신을 보나봐-1 16 08.26 1816
3801 실제경험담 그냥 일본 유학 중에 신기했던 일.. 11 08.26 2273
3800 잡담 님들 초록창 웹툰중에 옥수역 귀신 아니? 와..... 그건..... 12 08.25 2047
3799 잡담 밑에 덬이 토요미스테리극장 얘기해서 나 생각났는데 그 얘기 아는 사람!???? 11 08.25 1367
3798 잡담 안자고있으면 얼마나 쫄보인지 얘기해보자 20 08.25 17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