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괴담/미스테리 (펌)친구네 집이 너무 웃김 ㅋㅋㅋ.txt
11,637 2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41173931
2018.08.27 17:21
11,637 29

친구네 집이 경기도 외곽 이름만 들어도 아는 신도시 전원주택에 사는데 집이 진짜좋은거야 
무슨 드라마에 나오는 2층집
차고도 딸려있고 바베큐장도있음

와 친구네 잘사나 생각했는데 그 집을 엄청 싸게샀대 거의 뭐 몇천? 아무튼 그동네 싯가로는 상상도 못하게 싸게샀다고 

근데 그집에서 자고온 친구들 다 가위눌리거나 이상한경험함

난 가위만 눌려서 모르는데 가위내용도 잘 기억 안 나 
좀 민감한 친구들은 계단에서 텅텅터터텅 일부러 발구르는 소리 듣고
누가 자꾸 입으로 똑딱똑딱 소리내는 거 들었대고 
바베큐장에 그 파라솔딸린 의자있거든 거기 누가 앉아있는거도 봤대...

천장이 엄청높고 천장 창에 창문이 있는데 거기서 자꾸 물도떨어지고
화장실에서 머리카락 뭉텅이도 발견되는데 난 이거 친구네 가족건줄 알았거든 근데 친구는 염색해서 그 머리색이랑 안맞고
친구가 어머니가 안계셔 
근데 친구네 아버지랑 오빠가 대머리여...ㅋㅋㅋㅋㅋㅋ(오빠가 나이차가 많이 나서 당시 마흔)

전형적인 귀신들린집인데 친구네 가족들 존나잘살더라
디토에 이런 친구중에 있어도 그냥 그런갑다 하는 친구 있다는데 얘넨 그런 수준이 아니라 아예 있는지를 모르거나 ㅋㅋㅋ 머리카락 같은거 보고도 어 친구톨건가 이러고 걍 맘
두려움이란게 1도없음ㅋㅋㅋㅋㅋㅋ

웃긴게 개키우는데 개들은 이런거 보거나 무서워하지않음?
근데 개도 똑같음 
놀러온 친구가 바베큐장 의자에 앉아있는 누구 보고 진짜 놀라서 소리지를뻔 했다는데 친구 옆에있던 개는 뀨?ㅇㅅㅇ 이러고 말았다고함ㅋㅋㅋㅋㅋㅋ
주인들이 신경도 안써서 개도 옮았나봉가...ㅋㅋㅋㅋㅋㅋ

이 친구 지금은 일땜에 서울에서 살고 아버님만 거기 사시는데 여전히...아무일없이 잘 사신다

매해마다 친구들 놀러오라는데 친구들만 무서운...ㅋㅋㅋ안감ㅋㅋㅋ
댓글 2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614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0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3 15.02.16 353만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1.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4 잡담 건대 사주덬 100명이 넘는 덬들의 성원을 담아 3년만에 다시 갔다옴! 615 18.08.29 3.1만
33 괴담/미스테리 물이 차오르는 방 (무서운 사진×) (소름) 39 18.08.29 1.8만
32 잡담 살면서 가위 한번도 안눌려본 덬 있어? 72 18.08.29 4673
31 잡담 실제 무속인이 말하는 사후세계 (영상도있음) 24 18.08.29 6768
30 실제경험담 초등학교 때 우리들 사이에 기괴한 규칙이 있었어 26 18.08.29 8284
29 실제경험담 사주 볼때마다 나온 얘기 썰. 20 18.08.29 8298
28 잡담 공포방에서 본거중에 소름끼치는거 1개 뽑으면 모야? 50 18.08.28 1.2만
27 실제경험담 일본에서 묻지마 살인 당할뻔 했었는데 91 18.08.28 3.4만
» 괴담/미스테리 (펌)친구네 집이 너무 웃김 ㅋㅋㅋ.txt 29 18.08.27 1.2만
25 잡담 난 나름 사주가 있다고 생각해... 옛날에 건입쪽에서 사주 본 적 있는데 251 18.08.27 1.7만
24 잡담 ★그것이 알고싶다 실종, 살인 미스터리 위주 레전드 회차 정리★ 161 18.08.25 1.6만
23 공포심장주의 나의 딸 마리 이야기.txt (소름주의) 79 18.08.25 1.4만
22 잡담 엄마가 블루베리를 보내준다고 전화가왔다 55 18.08.25 1.3만
21 실제경험담 공포라기보다는 전에 살던 집 건물주가 좀 이상하고 무서웠어 23 18.08.24 1만
20 실제경험담 사주에서 남편맞췄던 썰. 52 18.08.24 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