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실제경험담 초딩때 친구랑 계속 없는 상대한테 말 거는 놀이를 했었음
12,811 2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32878414
2018.08.21 09:12
12,811 23
존나 아직까지도 똑똑히 기억나는 일 너무 충격적이어서


그때 왜그랬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유는 모르겠는데 걍 그나이대 애들이 쓸데없는거 하고 놀잖음 아마 걍 우리도 그랬던 것 같음


제일 친한 친구가 있었는데 걔랑 나랑 우리 이거 해보자! 하고 했던게
없는 상대한테 계속 말을 걸자는 거였음


대신 이름은 말 안하고 투명인간한테 말 거는것처럼 걔랑 나랑 얘기할때 제 3의 상대가 있다고 가정하는거였음

예를들어 둘이 말할때도


"나 어제 김밥먹었다~"
"와 쩌네 난 어제 떡볶이먹음"
"오 둘다 분식이네 그러면 너는?"
"아 뭐야 그냥 밥먹었어? 너도 분식먹었으면 셋 다 분식인데"
"그러게 통할 수 있었는데!"


이런식으로ㅇㅇ
지금 생각하면 ㄹㅇ병신같은데 그때는 그게 진짜 재밌었음ㅋㅋㅋ

그래서 한동안 계속 그러고 다녔음 둘이었지만 셋이서
한 한달정도 그렇게 다녔나?


아직도 똑똑히 기억남


학교 끝나고 나랑 친구랑 집에 가는 길이었음
존나 평소랑 다를바없이 그냥 그날도 막 이야기를 하면서 가고 있었음

별 쓸데없는 이야기를 하고 막 웃다가 둘 중 누군가가


"아 근데 너는 어디있어?"


라고 했음

아직도 기억나는게 이 질문은 처음 했던 것 같음
왜 갑자기 이 질문이 나왔는지 기억이 안 나는데 확실한건 그 날 처음으로 어디에 있냐는 질문을 했어

그리고 그냥 존나 자연스럽게 대답이 안 나올걸 아니까 우리끼리 다시 얘기를 하려는데


"나 여기있어"


라는 대답이 들렸음

둘 다 ?해서 그 소리가 들린쪽을 무의식적으로 봤는데 길가에 그 창살 하수구 있잖아 그거였음

그러니까 바닥에서 그 목소리가 들린거임 주변에 아무도 없었고 걍 진짜 길이었어 그리고 존나 딱 거기서 들렸음

착각도 아닌게 나랑 친구 두명 다 목소리 들리자마자 거길 봤었음 그러니까 목소리 들린것도 거기서 난것도 착각이 아니었음


거길 딱 보자마자 나랑 친구 둘다 머리끝까지 소름이 올라와서 걍 죽어라 미친듯이 뛰었음

그래서 사람 많은 길로 나와서야 멈췄는데 둘다 엉엉 울었음......
그리고 다시는 그 놀이 안했음


지금도 안주거리로도 그 얘기 절대 안꺼냄ㅋㅋㅋㅋㅋㅋㅋ
진짜 기억하기도 싫고 살면서 그런 경험 단 한번도 안해봤고 앞으로도 절대 하기싫어ㅅㅂ



아직도 목소리 똑똑히 기억나 여자애 목소리였는데 뭔가 울렸고 답답한 느낌이었음 목소리가 답답하다는게 아니라 뭔가에 막혀있는 것 같은 목소리 울리긴 하는데 그 울림이 딱 무슨 벽같은데에 막혀서 거기까지만 울림이 가는 목소리?

뭐라고 표현을 하긴 어려운데 진짜 존나 걍 모르겠어 지금도
댓글 2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96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3만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 실제경험담 내동생이 경주 모텔에서 겪은 귀신체험 23 18.09.24 8507
16 실제경험담 어렸을 때 트라우마 안겨줬던 일이 있어 28 18.09.12 7352
15 실제경험담 나덬 타로 보고 너무 잘 맞아서 신기했던 경험담 (진짜 쓸데없이 말 많음 주의) 51 18.09.10 7898
14 실제경험담 엄청 큰 달 본적있어? 41 18.09.08 6971
13 실제경험담 초등학교 때 우리들 사이에 기괴한 규칙이 있었어 26 18.08.29 7972
12 실제경험담 사주 볼때마다 나온 얘기 썰. 20 18.08.29 7632
11 실제경험담 일본에서 묻지마 살인 당할뻔 했었는데 91 18.08.28 3.3만
10 실제경험담 공포라기보다는 전에 살던 집 건물주가 좀 이상하고 무서웠어 23 18.08.24 9433
9 실제경험담 사주에서 남편맞췄던 썰. 51 18.08.24 1.8만
» 실제경험담 초딩때 친구랑 계속 없는 상대한테 말 거는 놀이를 했었음 23 18.08.21 1.3만
7 실제경험담 나도 공포방 생긴 기념으로 썰푼다 28 18.08.20 1.7만
  • 1
  • 2
  •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