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실제경험담 주기적으로 잡아 먹히는 꿈을 꾼적이 있어
18,532 70
2019.04.04 15:03
18,532 70
월루하면서 폰으로 쓰는거라 뒤죽박죽이지만 나름 신기하고 재밌었던 꿈이라서ㅋㅋㅋㅋ


시작은 취직하고 혼자 살기 시작하면서였어

아파트가 진짜 오래된 곳이었고 그 꿈 꾸기 전부터 새벽에 현관문 센서가 켜지고 초인종도 안울리는데 인터폰 화면도 혼자 켜지는 등 좀 이상한 집이였어
부모님이 짐 정리 도와주시려고 몇일 같이 지내면서도 다른집 찾아볼까? 하고 물을 정도로 좀 별로인 집이였고,

내가 꿈을 진짜 잘 안꾸거든? 근데 어느날부터 꿈속에 자꾸 우리집 현관에 왠 여자가 고개 숙이고 서있는 꿈을 꾸기 시작한거야 누워서 그 여자가 움직일때마다 센서가 켜지는걸 보면서 와...내가 센서때매 스트레스 받아서 이런 꿈도 꾸다니 수리 불러서 얼른 고쳐야겠다 이딴 생각이나 하고 있었는데

한3일 지났나??? 갑자기 이상해서 눈을 떴더니(꿈에서) 그 여자가 내 허리께에 무릎을 꿇고 앉아있는거야
그리고 어? 하는순간 갑자기 움직이지 못하게 되고 그여자가 내 왼손을 들더니 손끝부터 오독오독 소릴 내면서 먹어치우더라
놀라고 아프고 움직일수도 없는데 그 여자는 계속 조금씩 내 손을 먹고 그땐 한참이나 소리도 안나오는 비명만 지르다 기절하고 눈뜨니 아침이었음

그 후로. 2주에 한번정도?계속 꿈 꾸게 되었고 거짓말처럼 몸무게가 막 줄어들더라 다크서클 쩔게 생기고 회사 사람들이 점집이라도 가야하는거 아니냐고 그럴 정도였음

그렇게 한 3달 지나니 16kg정도 빠지고 꿈속에서 왼손은 얼마 남아 있지도 않았어 꿈꿀때도 나는 자포자기해서 그냥 손이 먹히는걸 보고만 있었고 처음엔 무표정하게 손이나 갉아먹던 그 여자도 막 웃으면서 신나게 먹고 아무튼 좀 만신창이 상태가 됬는데


어느날 회사서 좆같이 타팀 팀장이 우리팀장 없을때 우리부서에서 개지랄 떨고 간데다 야근까지 해서 완전 빡쳐있는데 꿈에서 또 그여자가 나온거야...

순간 너무 울컥하고 서러워서 진짜 온 힘ㅋㅋㅋㅋ당시엔 우주의 기운까지 죄다 끌어모아서 으아아아아!!!!! 하고 벌떡 일어나 앉음ㅋㅋㅋ그리고 없어진 왼손대신 팔로 그 귀신 목을 끌어안고 오른손으로 머리채를 감아서 고정 시킨뒤 여자 머리통에서 우드득 소리날때까지 막 깨뭄ㅋㅋㅋㅋㅋㅋㅋ

여자가 막 소리 지르고 울면서 버둥대는데 양팔로 정말 딱 고정시키고 이빨이 부러지는데도 머리통을 물어 뜯었어ㅋㅋ너도 한번 잡아 먹혀봐라 이년아 이러면서 물어뜯음

그렇게 그 여자 머리통이 피칠갑이. 될때까지 물어 뜯다가 지쳐서 씩씩대는데 갑자기 막 눈물이 나는거야 그래서 꿈속에 여자도 피흘리면서 울고 나도 입주위에 그 여자피로 피범벅 된 채로 엉엉 울다 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고는 다시는 그 꿈도 안꾸고 마법처럼 인터폰이 저절로 켜지는 일이 없어졌어ㅋㅋㅋㅋ
센서등은 아직 가끔 켜지긴 하는데 전처럼 자주 켜지진 않아ㅋㅋㅋㅋ

뭣보다 그날 이후로 나 공포영화 잘보게 됬어ㅋㅋㅋㅋㄲㅋ
ㅋㅋㅋ허무하지만 끝이얌ㅋㅋㅋㅋㅋ봐줘서 고마워!!
댓글 7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9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2만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7 실제경험담 나도 신점보고온 후기 59 05.10 2207
36 실제경험담 내가 꿨던 소름 돋는 꿈 42 20.11.21 7759
35 실제경험담 경주 폐병원 다녀왔어(사진있음) 42 20.11.11 6984
34 실제경험담 신점 보고 온 후기 87 20.11.09 1.1만
33 실제경험담 뇌사상태로 실려온 의대생 이야기 48 20.09.22 9259
32 실제경험담 옥동자 이야기 6탄 (무서운 사진 없음) 40 20.07.16 5505
31 실제경험담 일톡에 올렸다가 여기도 올리래서 써보는 귀신 들린집 살았던 후기 50 20.07.14 3.1만
30 실제경험담 내가 따돌림시키던 애가 악몽에 계속 나왔던 얘기 38 20.06.07 6854
29 실제경험담 나만 보이는 반짝반짝 78 20.02.24 1만
28 실제경험담 외가는 보는계열이라는데 나는 전혀 못보는 이야기 2 54 19.04.16 1.3만
27 실제경험담 외가는 보는계열이라는데 나는 전혀 못보는 이야기 77 19.04.11 3.7만
» 실제경험담 주기적으로 잡아 먹히는 꿈을 꾼적이 있어 70 19.04.04 1.9만
25 실제경험담 몇년전에 누가 해외여행갔다가 이제 한국오는 비행기 탄다고 페북에 올렸는데 39 19.03.27 2.4만
24 실제경험담 요 며칠동안 있었던 소소한 이야기(안무섭지만 무서울수도 있는 그림있슴) 22 19.01.11 8457
23 실제경험담 지금 비몽사몽인데 진짜인지 아님 꿈결에 겪은건지 몰겠어 24 19.01.03 8408
22 실제경험담 수호령 얘기 나올때마다 추측하는데 내 수호령은 내 친할머니인듯..? 17 18.12.20 7360
21 실제경험담 주작같겠지만 친구랑 나랑 둘다 기억하는 롯데월드 괴담썰 19 18.12.09 1.2만
20 실제경험담 친구 차 안에서 발견된 시체 22 18.12.06 1.4만
19 실제경험담 신점 본 썰 좀 풀어도 돼? 184 18.11.28 4만
  • 1
  • 2
  •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