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괴담/미스테리 줄리아는 자신이 영리하다는 사실을 알고있었다.
4,874 12
2019.09.13 16:15
4,874 12
줄리아는 자신이 영리하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

여느 영특한 아이들이 그렇듯, 자신의 부모가 전지전능하고 모르는 게 없는 인물이 아님을 진작부터 알고 있었다.

처음으로 이 사실을 깨우치게 된 계기는 줄리아가 겁을 먹었을 때였다.

침대 밑인지 옷장 속인지 이상한 소리가 들려왔다.

줄리아는 울면서 엄마 아빠를 외치며 복도로 뛰어 나왔다.



"무슨 일이니 우리 애기?"

"저 귀-귀신 소리를 들었어요."



줄리아는 가까스로 숨을 넘기며 말했다.

부모님께서 자신을 안심시키거나, 눈을 굴린다거나, 짜증을 내지 않을까 생각했었다.

하지만 부모님은 곧장 침대에서 튀어나와 줄리아의 방으로 달려갔다.

침대 밑도 확인하고 옷장도 샅샅이 뒤지고 창문이 제대로 잠겼는지도 확인했다.

여기저기 들쑤셔보고 꼼꼼하게 방 안을 수색했다.

줄리아는 재빠르게 눈치챘다.

부모님께서 자신의 공포를 진지하게 받아들여서 자신이 보호받고 있고 사랑받고 있다는 사실을 주지시켜주려고 일부러 저런다고 생각했다.

아마도 어떤 책에서 읽었으리라.

줄리아는 자신이 우위에 있음을 알게 됐다.

그 날 이후로 부모님을 깨우는 일을 매일 밤 벌였다.

줄리아가 소리를 지르며 울면 부모님은 줄리아의 방으로 부리나케 뛰어왔고 터져나오는 웃음을 애써 눈물로 감췄다.

하지만 단 한 번도 부모님은 불평하지 않았다.

어느 날 밤 아빠가 조명 장치에 귀신이 있나없나 살펴보려다 바닥으로 떨어지는 모습을 보자 줄리아는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서 웃음을 터뜨렸다.



"뭐가 웃기니?"

아빠가 목언저리를 긁적이며 물었다.



"아빠요."

줄리아가 능글맞게 웃으며 대답했다.



"아빤 항상 제 말을 믿으니까요."



아빠는 화를 내지 않았다. 그저 엄마만 쳐다볼 뿐이었다.



"한 번. 딱 한 번. 우리는 네 오빠가 하는 말을 믿지 않았었단다."

아빠가 조용히 대답했다.



외동딸인 줄리아는 그 날 밤 잠을 이루지 못했다.



https://m.fmkorea.com/2159918029
댓글 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1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4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9 15.02.16 279만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4835 실제경험담 이번 추석에 대판 박살난 썰 (방금 일어난일) 7 10:52 421
4834 잡담 지금 투니버스 보는 덬있어? 1 05:37 151
4833 잡담 라스트 쉬프트 봄 (별 건 아니지만 약스포 04:36 67
4832 잡담 스레딕에 공포글 많다길래 좀 봤는데 7 02:49 343
4831 잡담 미래의골동품가게 웹툰 재밌네 3 09.30 286
4830 잡담 이승환 뮤비 귀신나온거 진실떴다는데 다들 앎? 7 09.30 706
4829 실제경험담 실환데 어제 진짜 개무서웠다; 경찰 오고 난리도 아니었음 13 09.29 1389
4828 잡담 섬뜩한 네이버 지식인 질문 18 09.29 1562
4827 잡담 단편 모음집 하나 찾아줄 사람ㅜㅜㅜ 3 09.29 456
4826 괴담/미스테리 추석 연휴기념 공포방 덬들을 위한 온라인 투어 영상 모음⊙▂⊙ 10 09.28 962
4825 실제경험담 늙은 마을에 살아 12 09.28 1423
4824 괴담/미스테리 고독이라는 주술 들어봤어? 16 09.27 1834
4823 잡담 넷플 공포물 중에 8 09.27 815
4822 실제경험담 별건 아닌데 좀 소름 돋았던 일 5 09.26 1544
4821 잡담 너네들 외국인 귀신 본 적 있어? 진짜 진지함... 5 09.26 1486
4820 잡담 눈안좋은데 새벽에 7 09.26 1204
4819 괴담/미스테리 외할머니는 암자를 다녔다 10 09.26 1509
4818 잡담 이갈이 심한 친구 괴담 찾아주라! 3 09.26 559
4817 잡담 덬들은 가위 눌리면 귀신 봐? 12 09.26 484
4816 잡담 자고 일어나니까 집안의 모든 전자시계가 20분 빨라져있어 2 09.25 1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