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사진/자랑 나쁜 주인 소리를 듣더라도 오늘 기강 한번 제대로 잡았다 ㅡㅡ
688 4
2019.07.11 16:26
688 4




- 사건의 발단 -

어제 줄창 비가 와서 하루 산책을 하지 못해서 똥을 계속 참는것이 안쓰러워(실외배변 하는 아이) 보여서

평소에는 기온 때문에 오후에 산책을 안하지만, 오늘은 날이 흐리고 시원했기에 오후 12시에 산책을 나감.

그리고, 너무 신이나서 정줄을 놓은 우리 멍멍이는 공원에서 어떤 개념 상실한 인간님께서 바닥에 떨군 닭다리 뼈를 발견하게 되고

그걸 덥석 물어버리게 된다. 그러나, 그 뼈는....... 개미님들이 이미 선점해서 득실득실 달라붙어있었다.....

비명을 지르며 뼈를 뺏고 입에 묻은 개미를 떼어내려고 급하게 공원 수돗가로 달려가 입에 물칠하며 개미를 떼어냄...

반항이 격해서 집으로 데려와서 다시 씻김...







씻기면서도 이미 폭풍 잔소리를 했지만, 또 함.

부모님이 잔소리 끝 없이 하는 것 처럼 지난 일을 계속 들춰내면서 잔소리 함.






- 사건의 전개 -

계속 잔소리 한 것이 좀 미안해서 고구마를 좀 주기로 결심한 원덬

고구마에 정말 환장하는 아이라서 고구마로 기다려 시키면 몸을 부르르 떤다.

그럼에도 기다려를 시키게 되는 몹쓸 주인.

그리고 마지막 고구마 한 입을 다 먹고 나서 이  바부 몽충이는 고구마가 아직 있을거라는 희망을 갖는다.

그리고 계속 고구마 달라면서 평소에는 말해도 내밀지도 않는 손을 수 차례 준다.







- 사건의 절정 -

거듭 계속 되는 없는 고구마 내놓으라는 난리통에 결국에는 원덬은 어쩔 수 없이 수습에 나서기로 한다.

이 싸가지 없는 개슥희를 오늘 한번 기강 잡아주리라 하면서 제대로 맞다이를 뜨게 되는데.





gRVJW



- 사건의 결말 -

얘 지금 지쳐서 잔다.

근데 저러고 자는거람?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나 혼자 산다』의 헨리&캐서린 프레스콧 등장 《안녕 베일리》 무대인사 시사회 457 08.16 4.4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7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8 15.02.16 192만
공지 잡담 동식물방 인스타그램 등 SNS 공개 관련으로 신고 문의 넣었고 왕덬 답변 받았는데 알려달라길래 올려 10 18.02.09 7897
공지 정보/나눔 강아지 관련 FAQ 모음: <입양편> 37 17.11.25 8633
공지 정보/나눔 동식물방 오픈 알림 (dongsik) 58 16.04.13 9990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101 잡담 덬들 혹시 반려동물 키우면서 아 이런 앱 있었으면 좋겠다 했던 거 있을까? 6 08.10 322
18100 잡담 개가 이렇게 코를 엄청나게 곤다는 것을 5 08.10 521
18099 잡담 고양이 원래 이렇게 들이대는거야? 4 08.10 425
18098 잡담 고양이들 온도때문에 묽은변보기도 하나? 1 08.10 122
18097 질문 강아지 다이어트 성공해본덬있어? 9 08.10 194
18096 잡담 캣타워 사는데 투명해먹 옵션 추가할까 말까..? 8 08.10 345
18095 잡담 내가 자려고 이불깔아놨는데 2 08.10 469
18094 질문 유칼립튜스는 원래 물꽃이가 힘든 아이인거지ㅠ? 1 08.10 128
18093 질문 고양이가 카페트에다가 똥 쌌는데 왜 그럴까????ㅠㅠ 2 08.09 200
18092 잡담 집사덬들 공감 100%에 도전한다 5 08.09 284
18091 질문 고양이 배까고 누워잇을때 배만지니까 뼈 같은거 잇는데 가슴뼈여...? 2 08.09 266
18090 잡담 울집 냥이 냉장고만 열면 난리남 1 08.09 244
18089 질문 고양이도 웃어? 3 08.09 300
18088 질문 ㅠㅠ다육이 말라버렸으면 못살려? 2 08.09 147
18087 질문 일케 등에 털 치솟는거 일부 강아지들의 특징이얌? 우리강아지도 저래서 1 08.09 325
18086 잡담 공부 못할 사유로 인정입니까? 7 08.09 533
18085 사진/자랑 턱시도 아가 3개월이야 ㅎㅎ 6 08.09 575
18084 잡담 애옹씨 발꼬락 털 이정도인데 안잘라줘도되나? 4 08.09 411
18083 잡담 아리네 리랑이 ㅋㅋㅋ 7 08.09 473
18082 잡담 오늘새벽 8년간 함께했던 우리 또래 보내고 왔다. 6 08.09 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