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후기 지인 부탁으로 고양이들 일주일 정도 맡은 후기
881 21
2019.04.23 17:58
881 21

혼자 살고 있는 중이라 잠깐 맡는거야 별로 상관 없지 하는 생각으로 맡았다가 내가 돌보는걸 너무 앝봤구나 하는걸 뼈저리게 느낌 ㅠㅠ 

일단 고양이는 한마리는 수컷 태어난지 8주, 다른 한마리는 암컷 10주 이렇게 고양이 두 마리를 맡았어 

어디 딱히 자세히 얘기하기 뭐해서 여기에 후기 적어봐

덬들 의견 궁금하기도 하고 



난 지금 경기도 살면서 서울로 자주 나가는데 지인 사정으로 12일날 퇴근하면서 지인 회사 근처에서 만나기로 함.


카페 밖에서 만났는데 고양이들 나이가 어린데다 이동에 스트레스 받는다고 해서 받자마자 바로 택시 타고 집으로 출발함


택시 안에서는 둘다 각자 캐리어 구석에서 자는거(?) 같기도 하고 소리도 안내고 미동도 없더라구 그래서 나름 얌전한건가? 하는 생각하고 있었는데 


1시간 정도 걸려서 집에 왔는데 고양이들 각각 가방에서 나올 생각을 안하길래 걍 놔둠


일단 그냥 놔두고 이제 뭐하지 하는데 생각해보니까 캐리어 두개 안에 있는 장난감 한두개씩이랑 깔고 앉은 방석? 같은 거 밖에 없더라구 ㅋㅋㅋㅋ


순간 나도 당황한게 얘네는 뭐 먹지? 화장실 같은거는? 하면서 잠깐 패닉하다가 일단 밖으로 나옴


일단 대형마트가서 사료 같은거 사면서 나한테 맡긴 지인한테 전화했는데 


사료는 추천해 준거 사고 화장실은 임시니까 그냥 신문지 박스같은데 얇게 찢어서 넣어놓으라고 들었음


그래서 들어오는길에 밖에 있던 신문 모아놓은거랑 대충 쪼매난 박스 몇개 두워서 들어옴


먹는거랑 싸는건 이제 됐다 싶어서 안심했더니 돌아오니까 얘들이 막 쪼매낳게 애옹거리고 있는거야 


사료부터 얼른 뜯어서 주고 나니까 하나는 자기 있던 캐리어로 들어가고 하나는 어디 구석으로 들어가고...




암튼 생각보다 와서 애교부리고 만져달라고? 하는건가 막 발랑 누워서 뒤집어지고 그러는건 진짜 귀여운데 


화장실 관리나 처음에 화장실 어딘지 몰라서 방에 실수하는거나 막 가구 긁으려고 하고 이런건 조금 힘들더라  


중간에 새벽에 밥달라고 꺠움 당할때는 짜증나는데 막상 먹는거 보면 귀엽고.. 


집에서 할일 있는데 자꾸 놀아달라고 그러는것도 좀 벅찬데 또 놀아주다 막 넘어지고 쫒아오고 하는건 또 귀엽고..


물론 내가 아는게 없고 장비도 없어서 더 그렇겠지만 확실히 아무생각없이 키우면 안되겠다 싶었어 ㅠㅠㅠ


내 생각에 난 앞으로 은퇴해서 조용한 노후생활을 시작하기 전까진 안키울거 같아





댓글 2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AGF KOREA 2019 초대권 증정 이벤트 당첨자 발표 ◀◀ 41 12.08 7876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4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1 16.06.07 49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52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10만
공지 정보/나눔 ★ 강아지 FAQ 모음: 질문 전 필독 ★ 8 11.12 602
공지 후기 동식물방 인스타그램 등 SNS 공개 관련으로 신고 문의 넣었고 왕덬 답변 받았는데 알려달라길래 올려 10 18.02.09 8950
공지 정보/나눔 동식물방 오픈 알림 (dongsik) 58 16.04.13 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 후기 케이펫페어 잘 다녀옴! 티켓 나눔 감사!! 3 11.26 245
99 후기 우리 도치 무지개 다리 건넜어 4 11.26 286
98 후기 사료 나눔받은 후기(feat. 혜자함 주의) 2 11.14 255
97 후기 냥줍 후기(별로 즐겁지 않음 주의..) 3 10.28 704
96 후기 ♥츄르 나눔 받은 후기♥ 5 10.19 295
95 후기 궁팡후기랑 개인적으로 잘산거! 6 09.21 767
94 후기 냥덕들 칫솔추천하고간다. 17 09.19 571
93 후기 토댕이 난생처음 부산 1박2일 여행 다녀왔어!!! 강아지동반 부산여행후기(광안리/기장/칠암) 14 09.15 574
92 후기 초대형 고양이 화장실 산 후기 4 09.06 665
91 후기 펫페어 다녀왔어 2 08.31 226
90 후기 토댕이언니 오늘 우울한 병원후기 (내장칩 부작용) 5 08.28 607
89 후기 울 강아지 인식표 한 후기ㅎㅎ 3 08.23 506
88 후기 앙용 친구덜 나 강아지 마사지 받았오 너무 시원해 14 07.27 783
87 후기 큰맘먹고 울애들 원목캣타워 장만해줬어ㅋㅋㅋ 8 07.03 701
86 후기 토댕이 방금 동물 등록칩 하고온 후기 11 07.01 834
85 후기 간식 나눔 후기! 2 06.06 254
84 후기 토요일에 우리막내 땅콩 떼고 왔어 (사진有) 5 05.06 524
83 후기 길냥이 돌보는거 넘 힘들다 2 05.01 273
» 후기 지인 부탁으로 고양이들 일주일 정도 맡은 후기 21 04.23 881
81 후기 정말이지 내새끼 아프니깐 이렇게 심난할수가없다 2 04.19 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