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잡담 내가 생각하는 독보적인 수 캐릭터
231 7
2020.04.07 22:30
231 7
추상우
정재한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 5)항목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49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04/23 스크랩 분류 기능 적용] 19.05.21 48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4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06 15.02.16 254만
공지 알림/결과 *.:。✿*゚¨゚✎・✿.。.:* BL방 공지 *.:。✿*゚¨゚✎・✿.。.:* 26 19.07.08 2.9만
공지 알림/결과 1차상업BL카테 안물안궁 리스트 (feat. tmi) 23 17.09.23 8.5만
공지 알림/결과 1차상업BL 카테에서 이야기할 수 있는 작품의 기준 (상업비엘이란?) 22 17.07.25 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6906 잡담 ㅇㅂㅇ ㅅㅂ 9시간짜리 강의 꾸역꾸역 다 들었다 05:05 5
1046905 잡담 아 네...^^ 12 05:03 28
1046904 잡담 나도 내가 좋아하는 시 한편 놓구 간다 3 05:03 16
1046903 잡담 "착하게 굴게 하라다군" "과장님..." "그럼 다음은 거기서 네발로 옆드려서- 한쪽 다리를 높게 들고 허리를 상하로 흔들면서..." 2 05:02 22
1046902 잡담 너는 외투를 벌렸다. 나는 마지막으로 네 품안에 스며들었다. "사랑한다." 너는 나를 깊이 안았다. "나도." 05:01 14
1046901 잡담 같이 집에 내려갈 수 있게 된 지는 오 년 정도 된 것 같다. 골프채로 맞아보고 재떨이도 피해보고 울다 실신한 엄마를 업고 병원에 가보기도 하고 1 05:01 27
1046900 잡담 나 오메가버스 못봤는데 2 05:00 30
1046899 잡담 내가 좋아하는 시 2 05:00 21
1046898 잡담 라면 먹고싶어 ㅠㅜㅜ 1 05:00 15
1046897 잡담 왜 필톡보라고 삐삐안했냐 04:59 18
1046896 잡담 ㅇㅂㅇ 지치고 힘들땐 우 3 04:57 41
1046895 잡담 나두 좋아하는 시 3 04:57 28
1046894 잡담 ㅇㅂㅇ 지금 시 좋아하는 덬들 많아보여서 정호승 시인 작품들 두고 감 ㅠㅠㅠ (스압) 04:57 26
1046893 잡담 자꾸 뭐가 먹고싶어 5 04:55 25
1046892 잡담 "선생님의 우는 얼굴...평소의 화난 얼굴보다 훨씬 흥미진진해... 더 울어 보세요." "뭐?" 1 04:55 29
1046891 잡담 ㅇㅂㅇ 나도 내가 좋아하는 시 1 04:53 26
1046890 잡담 천추 할리킹 맛따 3 04:53 21
1046889 잡담 와 예스 미친놈들아 이북 선물기능 만들어주라 4 04:52 48
1046888 잡담 ㅇㅂㅇ 1층에서 카드키 대야 공동현관 열리는거 짜증나 지금 맥딜리버리 몰래 시키고싶은데 내가 내려가야함 2 04:51 37
1046887 잡담 “제가 말하면, 선배는 뭐 해야 돼요?” “…응, 알겠어.” “옳지.” 2 04:51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