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퀘어 - 끔찍한 사건의 피해자이자 끔직한 아동성폭행 가해자인 명감독(feat. 그의 성폭행 사건에 대해 선처를 부탁한 사람들)

메뉴 건너뛰기


영화감독 로만 폴란스키


WknYj



우리가 알만한 그의 영화는 유대인 학살에 대한 잔혹감을 그린 피아니스트


HvWVS


감독 본인도 유대인으로 나치에 의해 가족들 다 뿔뿔히 흩어졌고

어머니는 아우슈비츠에서 사망했고 본인도 유대인 수용소에서 탈출하여 겨우 살아남은 나치 유대인 학살의 피해자


그 후 젊은 영화감독으로 승승장구 하며 배우 샤론 테이트와 결혼하여 행복한 가정을 꾸림


 PeKXv

그러나 아내가 임신 8개월 되던 어느날

약에 취한 찰스 맨슨과 그의 추종자들이 폴란스키집에 쳐들어가서 임신한 아내를 포함한 집에 있던 사람들을

전원 살해하는 사건이 발생함


yriPJ


특히나 그의 아내는 제발 뱃속의 아이만은 살려달라고 빌었는데,

"넌 살아봐야 소용 없어. 죽어서 더 쓸모가 있을 거야."라면서 16번의 칼질로 잔혹하게 살해


그 당시 폴란스키는 업무상의 문제로  밖에 외출 중이었는데 그 덕에 앳킨스 일당에게 살해당하는 것은 모면



불행한 어린시절, 임신한 아내와 그 아이를 끔찍하게 살해당한 결혼생활

그의 삶은 너무나 불행했고 동정 받아 마땅했음


그러나!!



1977년에 당시 13살이었던 소녀에게 잡지모델을 시켜준다고 데려와 마약을 먹인 후

약에 취해 있는 상태에서 성폭행을 함. 소녀가 깨어난 후에도 구강성교, 항문성교  등의 가혹행위를 함


성폭행 혐의로 체포된 후에 미국에서 재판을 받다가 프랑스로 도피함
(웃긴 놈인건 그로부터 2년후인 1979년 테스라는 성폭행 피해자에 대한 영화를 만듬)

2003년 피아니스트로 아카데미 감독상을 수상했는데, 그 당시에도 미국에 들어올 수 없어서 시상식에 참석 못함

결국 2009년 9월 스위스에서 체포되어 32년간의 도피생활이 끝나고 가택연금 중이었으나,
2010년 7월에 스위스 법원이 가택연금을 해제함

2017년 7월 6일, 피해자였던 사만다 가이머가 사건종결을 탄원

그런데 그  이후 이  쓰레기의  추가범행이 드러남
이렇게 성폭행 당한 아동은 한명이 아니라 세명더 있었다는 것이 드러났지만,
공소시효 만료로 인해 처벌을 면함

로만 폴란스키가 스위스에서 체포당했을 당시 선처를 요구한 유명인들

틸다 스윈튼, 제레미 아이언스, 모니카 벨루치, 웨스 앤더슨, 페드로 알모도바르, 알레한드로 곤살레스 이냐리투, 대런 애러노프스키, 왕가위 외 다수
아시아 아르젠토, 나탈리 포트만, 자비에 돌란도 선처를 요구했으나 나중에 후회한다는 발언을 함


불행한 인생과는별개로 흉악한 범죄를 저지른 행위는 용서할 수 없다는 이들

셀마 헤이엑, 뤽 베송, 제시 아이젠버그, 제이미 폭스, 존 레전드, 지미 키멜, 아놀드 슈왈제네거 등 소수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미지 서버 이전 및 개편 작업 예정 18.08.19 4261
전체공지 8/20 월요일 새벽 1시경부터 더쿠 부분 개편으로 인한 서버 작업 예정 18.08.19 7617
전체공지 더쿠 사이트 개편 예정 공지 18.08.15 4464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98 16.06.07 2557446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55431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4 15.02.16 1260650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12 18.06.14 44344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39 18.05.30 39119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91 18.05.30 3445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41 16.06.06 788646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8102 앞머리 덮/깐으로 팬들끼리 편갈리는 여돌 22:11 105
968101 특수부대원들끼리 처음만나면 하는 행동.jpg 6 22:11 219
968100 흔한 경비 아저씨의 분실물 안내문 16 22:08 733
968099 물리학계에서 유명한 노력충의 최후.jpg 12 22:08 505
968098 한국 세탁기에 시비 걸었던 월풀 .ytb 1 22:08 267
968097 오사카 조식이 맛있는 카페 리스트 1~7.jpg 53 22:06 758
968096 8년동안 천마리의 길고양이를 죽인 살인마..(트윗영상) 9 22:05 383
968095 분노조절장애 치료기.gif 6 22:03 537
968094 ??? "K리그 득점왕이 되어서 트와이스를 꼭 만날 것입니다" 16 22:02 882
968093 어머님이 엄청 금손인 일본 뷰튜버! 27 22:01 1789
968092 키르기스스탄전 예상 라인업 jpg 9 22:00 388
968091 미국의 흔한 비누 광고 8 22:00 455
968090 사무엘, 단독 콘서트 'I’m Ready' 2차 포스터 공개 5 21:58 418
968089 트와이스팬들이 만든 아육대 현수막 시안 레전드.jpg 16 21:58 1945
968088 후방)조상님들이 흰옷을 좋아했던 이유 29 21:58 2830
968087 베트남 축구 감독 박항서는 여자인가요? 10 21:57 928
968086 노래, 춤 되는 일본 걸그룹 3 21:57 457
968085 '슈퍼맨' 박주호 딸 나은 첫 등장…도경완 "수리크루즈보다 낫네" 25 21:57 1059
968084 유재석, 이광수, 김종민이 외모로 싸울 때 엑소 세훈 반응.ytb 18 21:56 650
968083 차은우 : 내가 했다니까 진짜 누나아 못 믿어 왜.. 36 21:56 1843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