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보
2018.02.14 15:28

육지담 소속사 없음ㅇㅇ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73266532
조회 수 7263 추천 수 0 댓글 58
[스포츠조선 정준화·박현택 기자] 래퍼 육지담의 아버지가 입을 열었다.

육지담의 아버지는 현재 소속사가 없는 육지담을 대신해 14일 스포츠조선에 "상황이 일파만파 퍼져, (육)지담이가 직접 나서서 왜 그런 글을 올렸는지, 어떤 생각인지 등에 대해서 말씀드리긴 어렵다"며 "둘의 사이는 캐스퍼가 말한 정도의 사이"라고 전했다.

육지담의 아버지는 "육지담과 강다니엘이 과거 연인사이였느냐, '호감','연인', '친구' 라는 표현마다 의미가 다르다"는 질문에는 "내가 알고 있는 것은 캐스퍼가 말한 정도의 사이라는 점"이라고 재차 설명했다. 

래퍼 캐스퍼는 14일 자신의 SNS에 '둘(육지담과 강다니엘) 나이가 비슷하기도 하고 다 친해지는 분위기여서 둘도 그날 이후로 몇 번 더 친구들과 함께 만났다. 지담이에게 좋은 마음을 가지고 연락을 하고 있다는 말을 전해들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육지담은 14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그룹 워너원의 팬이 쓴 팬픽션(빙의글)이 자신의 이야기라고 암시하는 글을 남기며 워너원 팬들과 설전을 벌였다. '빙의글'이란 자신이 좋아하는 연예인 등을 주인공으로 직접 쓴 일종의 소설.

이후 워너원의 팬들은 '망상'이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고, 육지담은 SNS를 통해 한 네티즌를 '스토커'라고 칭하기도 했고, 당사자인 강다니엘 및 워너원 멤버들과 연락을 하며 지내고 있다며 "워너원이 내 연락을 피한다"고도 썼다.

파장이 커지자 육지담은 14일 오전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에 워너원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YMC 측은 14일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니다"며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육지담은 Mnet '언프리티 랩스타', '쇼미더머니' 등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한 래퍼다. 육지담은 오는 3월 25일 '2018 the RAPPER in changwon' 공연을 앞두고 있다. 





기래기가 꼬치꼬치 캐물은거고 아버님은 거의 아는게없다 정도의 답변하신건데 왜 끼냐고 욕먹을일은 아니라고 봄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379 18.02.14 32240 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1 16.06.07 1744984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697652 126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36 17.12.21 53144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2607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495382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4181 제 71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 안젤리나 졸리 2 04:10 246 0
784180 이마트 트레이더스 서울 첫 입점예정 21 04:09 665 0
784179 제 71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 시얼샤 로넌 04:08 121 0
784178 복면가왕 나와서 언니 마음 훔쳐간 수민이....avi 3 04:07 231 0
784177 현재이시각 뉴욕 JFK공항에서 베컴 가족 (ft.런던으로 돌아가는 출국길) 04:02 276 0
784176 [박명수] 장미빌라 A동 202호 박씨의 빛나는 졸업장 25 04:01 549 6
784175 수호랑의 놀라운 점프력 2 03:57 273 0
784174 제 71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 제니퍼 로렌스 5 03:52 297 0
784173 술 안쳐마실꺼면 꺼져 .sikdang 26 03:48 999 0
784172 진짜 현실적인 출산후기 4 03:44 642 0
784171 이상화 선수가 흘린 눈물의 이유 8 03:43 862 0
784170 존나 개 충격적 아이돌 굿즈 35 03:43 1763 0
784169 [문화현장 NOW] 평창올림픽 폐막식 달굴 K팝스타는? 9 03:40 382 0
784168 v앱 방탄소년단 제이홉, 생일 맞아 깜짝 라이브 진행 ‘호비랑 놀자’ 3 03:37 198 0
784167 무묭이들이 친구들이랑 만나 노는 시간은 얼마? 19 03:35 391 0
784166 세계최초 자동운전 자동차에서 메이크업 하기 5 03:23 432 0
784165 우리들의 다 하지 못했던 이야기들은 다시 만날 날 밤새워 이야기하자 17 03:12 1496 0
784164 [유재석] 들장미계 계주 유씨의 늦봄. 95 03:06 1567 15
784163 전설의 호사분면 8 03:03 588 0
784162 역사상 가장 무서운 올림픽 개회식.avi 12 03:03 935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