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문]성추행 지목 이윤택 “남성중심시대의 못된 행태로 진심으로 반성…연극 작업 내려놓겠다”

유정인 기자 jeongin@kyunghyang.com


이윤택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극단 미인 김수희 대표의 성폭력 폭로를 두고 “진심으로 반성한다. 스스로 벌을 달게 받겠다. 연극 작업을 일체 내려놓겠다”고 말했다.

이윤택 감독은 14일 경향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지난날의 행태를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 지난 남성중심시대의 못된 행태라고 자책하고, 스스로 벌을 달게 받겠다”고 말했다. 이 감독은 “지금부터 연극 작업을 일체 내려 놓겠다”면서 “지난 30년간 필사적으로 달려왔던 시간을 멈추고 자연인으로 돌아가겠다”라고 했다.

이윤택 감독은 “저와 함께한 연희단거리패는 이제 이윤택의 이미지를 털어버리고, 스스로 독자적인 길을 걸어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극단 미인의 김수희 대표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metoo’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10년 전 지방 공연 때 여관에서 이윤택 감독에게 당한 성폭력 사실을 밝혔다. 김 대표는 글에서 “여관방을 배정받고 후배들과 같이 짐을 푸는데 여관방 인터폰이 울렸다. 밤이었다. 내가 받았고 전화 건 이는 연출이었다. 자기 방 호수를 말하며 지금 오라고 했다. 왜 부르는지 단박에 알았다. 안마를 하러 오라는 것이다”고 했다. 김 대표는 성기 주변을 안마하라는 이 감독 요구를 거부하고 방을 나왔다고 했다.

전날 이윤택 감독이 국립극단 직원에게 성폭력을 행사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윤택 감독이 2015년 국립극단에서 ‘문제적 인간 연산’을 제작하던 중 극단 직원에게 성폭력을 행사한 것이다. 국립극단 측은 직원이 ‘공론화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해 이윤택 감독을 더이상 국립극단 작품에서 참여시키지 않는 선에서 마무리지었다. 김 대표는 이에 대해 “그 연출이 국립극단 작업 중 여배우를 성추행했고, 국립 작업을 못하는 벌 정도에서 조용히 정리되었었다는 기사를 접했다”며 “여전함에 분노가 치밀어 올랐다. 많이 고민하다 글을 쓰기로 했다”고 밝혔다. 성폭력은 성폭행뿐 아니라 신체적 추행과 언어적 성희롱 등 모든 성범죄를 포괄하는 용어다.


다음은 이윤택 감독의 발언 전문.

“지난날의 행태를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습니다. 지난 남성중심시대의 못된 행태라고 자책하고, 스스로 벌을 달게 받겠습니다. 저는 지금부터 연극작업을 일체 내려 놓겠습니다. 지난 30년간 필사적으로 달려왔던 시간을 멈추고 자연인으로 돌아갈까 합니다. 저와 함께한 연희단거리패는 이제 이윤택의 이미지를 털어버리고, 스스로 독자적인 길을 걸어가야 할 것입니다. 그동안 보내주신 관심과 애정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802141356001&code=960313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8 16.06.07 2268036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14477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53 18.06.14 25647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7 18.05.30 29346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7033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909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2 16.06.06 656878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5926 크리스탈 가장 최근 폰카로 찍힌 사진 13:34 21
905925 박영선 in 러시아 근황 13:34 31
905924 2030 FIFA 월드컵 비딩 상황 2 13:33 78
905923 [불편] 노무현이 만든 제주도, 그리고 불체자와 난민 50 13:26 633
905922 프듀로 상처입은 무묭이 심신 치료용 현아 직캠 2 13:25 289
905921 어제 롯데 패밀리 콘서트의 블핑 공연 중단 관련 주최 측 사과문.jpg 21 13:25 1255
905920 푸짜르의 위엄.jpg 5 13:24 269
905919 프듀방에서 아이린이랑 닮았다는 말 나오고 있는 일본 참가자 79 13:24 1438
905918 신예 류원정, ‘불후의 명곡’ 장윤정 편 첫 출격 13:22 73
905917 6억짜리 씹던 껌 23 13:15 2007
905916 “547년 전 다빈치 18살 때 그린 그림 찾았다” 근거는? 5 13:14 841
905915 대표팀 축구 이때까지만 본 사람들 많을듯 12 13:12 967
905914 블랙핑크 로제의 제대로 된 음색과 성량 고음을 모두 알수 있는 곡 11 13:11 554
905913 이국주 과거 성추행.jpg 30 13:10 2645
905912 비욘세 & 제이지 부부 합작 앨범이 빌보드 2위 데뷔 예정 ㄷㄷ.jpg 18 13:08 840
905911 수요 폭증한 리피오돌, 한국은 낮은 약가로 공급 우선순위서 밀려 2 13:08 332
905910 감미로운척 사기치는 윤종신 ㅋㅋㅋ 4 13:07 569
905909 김종필이 평가하는 문재인 대통령 42 13:03 1745
905908 프듀48 엄마가 만들어준 방송분량.jpg 56 13:02 3255
905907 “15%는 넘을 거라더니…” 빚더미 오른 바른미래당 후보들 19 13:00 1174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