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72958706
조회 수 1095 추천 수 0 댓글 14

sZSia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JYP측과 그룹 2PM 준케이(본명 김민준)가 음주운전에 대해 사과했다. 

준케이는 지난 10일 오전 7시께 신사역 사거리에서 음주 단속을 하던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준케이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4%로 면허정지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진 뒤 JYP 측과 준케이는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13일 준케이는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공식 팬사이트를 통해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합니다"라며 팬들에게 사과했다.

그는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습니다"라며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습니다"고 전했다.

준케이는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재차 사과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 역시 "본사 소속 아티스트 김민준의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사과했다. 

그러면서 "김민준 본인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다"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해외의 파트너사들과 이미 계약이 체결되어있는 일정에 대해서만 상대 회사들의 의사를 존중하여 그 진행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JYP 측은 "본사는 연예인들의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으로 정기교육과 함께 지난 2014년부터 5년 째 소속 모든 아티스트들을 위한 전속대리운전 업체를 지정하고, 또 대리운전 비용을 회사가 전액 지불하는 제도를 시행해왔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더 효율적인 예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하여 보완하도록 하겠다. 다시 한 번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린다"며 전했다.

한편 경찰은 준케이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조만간 불러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이하 준케이 전문.

민준입니다.

먼저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합니다.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습니다.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습니다.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이하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본사 소속 아티스트 김민준의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김민준 본인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해외의 파트너사들과 이미 계약이 체결되어있는 일정에 대해서만 상대 회사들의 의사를 존중하여 그 진행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겠습니다.

본사는 연예인들의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으로 정기교육과 함께 지난 2014년부터 5년 째 소속 모든 아티스트들을 위한 전속대리운전 업체를 지정하고, 또 대리운전 비용을 회사가 전액 지불하는 제도를 시행해왔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더 효율적인 예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하여 보완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영화 《아인》 예매권 당첨자 발표!! (2/25 日 연락 마감) 63 18.02.23 1025 0
전체공지 ▶ 영화 《나라타주》 시사회 당첨자 발표!! (2/25 日 연락 마감) 84 18.02.23 1147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64966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15708 127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42 17.12.21 62160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3453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501345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8796 조민기 관련 또 다른 제보 - 11학번후배의 선배입니다. 15 04:57 454 3
788795 설현 인스타 업뎃 1 04:46 270 0
788794 또 추가로 올라온 조민기 관련 청주대 졸업 남학생 폭로글 70 04:20 1519 7
788793 같이 놀러간 주호민, 이말년, 기안84, 김풍ㅋㅋ.jpg 27 03:43 1714 0
788792 프랑스의 이중성.jpg 12 03:25 1512 0
788791 “지적 고맙습니다” 심의위 불려나온 TV조선이 달라졌다 8 03:13 780 1
788790 여자 컬링과 매스스타트…한국 대표팀의 남은 금빛 희망 34 03:10 1167 0
788789 특이한 외형의 아파트 평면도 35 03:09 2081 0
788788 [초점IS] "괴롭다" 조근현 감독, 피해자에 보낸 장문의 사과문자 39 03:05 1317 2
788787 히어로 무비 사상 가장 엄격 근엄 진지했던 오프닝 8 02:56 618 0
788786 tv조선 탐사보도 수준 5 02:55 417 1
788785 한국여자컬링팀을 자세하게 분석하고 있는 일본방송 57 02:55 2204 1
788784 대학축제 축하공연 라인업 vs 평창올림픽 폐막식 공연 36 02:53 1737 0
788783 워킹데드 멀 딕슨 = 가오갤 욘두.jpg 12 02:48 717 0
788782 [예견된 결과. 작년 기사]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 "일본산 수산물 WTO 분쟁 패소 확실" 3 02:43 386 0
788781 부산 벡스코 BRT 환승센터 위험천만 버스 U턴 '졸속 개통' 비난 8 02:42 393 0
788780 1주일만에 별점 반토막난 네이버 웹툰.jpg 32 02:42 3572 0
788779 천둥 6 02:41 464 0
788778 '잇따르는 미투' 톱배우 A·B·C 사면초가…실명공개 초읽기 20 02:35 1603 2
788777 네이버 댓글 정책이 바뀐 이유 10 02:32 1092 5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