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의 명문대인 교토(京都)대 총장이 입학식에서 밥 딜런의 '블로잉 인 더 윈드(Blowin' In The Wind)'를 인용했다가 저작권 침해로 피소 위기에 처했다. 

20일 도쿄신문에 따르면 교토대 야마기와 주이치(山極壽一) 총장은 지난달 7일 입학식에서 '블로잉 인 더 윈드'의 가사 일부를 영어와 일본어로 소개하며 상식에 구애받지 않는 발상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상식에 구애되지 않는 발상은 지금까지 당연하다고 생각해 왔던 것에 대해 의심을 할 때, 그것에 눈을 돌리지 않고 진실을 추구하려는 태도에서 생긴다"며 "어떤 반발이 있어도 엉뚱한 생각이라고 조소를 받아도 바람에 흩날리는 대답을 용기내서 잡으려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말했다. 

야미기와 총장은 일본의 고릴라 연구 1인자로 꼽히는 인류학계의 석학이다. 교토대는 축사 내용을 대학 홈페이지에도 게시했다.

그러나 교토대는 이달 초 일본음악저작권협회(JASRAC)로부터 가사의 사용 경위 등을 묻는 전화를 받았다. 저작권료를 지급하라는 식의 구체적인 요구는 없었지만, 홈페이지에 블로잉 인 더 윈드의 가사가 실린 걸 문제 삼았다. 단체 측은 인쇄가 가능한 홈페이지에 가사를 게재하려면 목적과 분량과 관계 없이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고 사용료를 지불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교토대 측은 당황스러워하는 분위기다.

교토대는 "총장이 축사에서 밥 딜런씨의 이름을 언급하며 인용이라는 점을 명기했다"며 "JASRAC측과 더 얘기를 해본 뒤 입장을 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일본의 저작권법은 '적당한 범위 내에서라면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저작물의) 인용이 가능하다'고 적고 있다. 그럼에도 어느 정도가 적당한 범위의 인지에 대해서는 법률가들에 따라 시각이 다르다. 

저작권법이 전문인 후쿠이 겐사쿠(福井健策) 변호사는 "이 정도(축사)에 대해 (저작권자의) 허락이 필요하다면 행사의 인사말로 노래 가사 등을 인용할 때 제약이 생길 것"이라며 "입학식은 상업 이벤트가 아니니 목적에 비춰 인용의 정당성을 인정해 주는 게 좋을 것"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http://img.theqoo.net/cAhAO
입학식서 밥딜런 가사 인용한 日대학 총장, 저작권 침해 피소 위기(도쿄=연합뉴스)

일본의 명문대인 교토(京都)대 총장이 입학식 축사에서 밥 딜런의 '블로잉 인 더 윈드(Blowin' In The Wind)'를 인용했다가 저작권 침해로 피소당할 위기에 처했다교 도쿄신문이 20일 보도했다. 사진은 대학측이 홈페이지에 올린 축사 내용[교토대 홈페이지 캡처]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변산》 씨네콘서트&GV 시사회 당첨자 발표!! (6/18 월요일 연락 마감) 57 18.06.17 6619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4 16.06.07 224656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195134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08 18.06.14 18452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5 18.05.30 28271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692 18.05.30 2576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798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1 16.06.06 650605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0220 YDPP 정세운·임영민·김동현·이광현, 태국 팬미팅 성료…글로벌 루키 입증 2 10:53 53
900219 잔인한 EBS 방송수준.jpg 6 10:53 271
900218 보물 영상의 재발견 오랜지캬라멜 안무연습 버전.ytb 6 10:52 129
900217 전설이 된 조기축구회 10 10:52 196
900216 전역 1년 남은 가수.akmu 6 10:52 164
900215 6천억 스캔들.JPG 10 10:49 698
900214 귀여운거 볼래? 1 10:49 193
900213 실제로 여친이 화났을때 표정.jpg 5 10:48 768
900212 의외로 외국인 별로 없는 기획사.jpg 19 10:47 1339
900211 자식 공부에 집착하는 학부모에게 날리는 일침甲.jpg 9 10:47 540
900210 청와대 난민 관련 청원 20만명 돌파! 14 10:46 316
900209 여름철이면 찾아오는 그 분이 오십니다 14 10:42 708
900208 블랙핑크, 4일째 차트 1위 싹쓸이..'中 QQ뮤직 3관왕까지' 3 10:42 119
900207 영화'유전'2행시 당첨작 7 10:39 572
900206 최근 화제였던 강민경 패션.JJP 25 10:38 1573
900205 손나은 과거/현재 코 비교 55 10:38 1963
900204 한중일 모두 제작된 드라마, 영화 16 10:38 807
900203 설레발떨었었던 독일 언론.jpg 10 10:37 743
900202 짝퉁에 당한 중국…3500여명, 러시아월드컵 가짜 티켓 샀다 9 10:37 632
900201 참교육당한 독일인들 13 10:34 1097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