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976267
조회 수 495 추천 수 0 댓글 16
0003539878_001_20170520061017317.jpg?typ

[OSEN=대전, 이상학 기자] "한 번도 문제된 적 없습니다". 

19일 대전 삼성-한화전. 삼성 선발투수 우규민(32)이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한화 최재훈에게 2구째를 던진 후 김성근 한화 감독이 덕아웃에서 그라운드로 나왔다. 구심을 맡은 박기택 심판위원을 불러 무언가를 이야기했다. 김 감독은 우규민을 가리키면서 투구폼에 관한 어필을 짧게 하고 돌아섰다. 

우규민이 다시 공을 던진 뒤에도 김 감독은 벤치에서 이 부분을 다시 지적했다. 박기택 구심도 우규민에게 간단하게 주의를 줬다. 우규민도 이를 의식했는지 최재훈을 헛스윙 삼진 잡았지만, 윌린 로사리오에게 2구째 공을 던지다 스텝이 꼬이며 공을 못 던졌다. 이때 박 구심이 우규민을 불러 몇 마디했다. 

김성근 감독은 무엇을 어필한 것일까. 박 구심은 "김성근 감독님께서 '(투구 전) 발이 뜨면서 구르지 않냐. 그걸 좀 봐달라'고 말했다. 우규민이 한 번씩 발을 구르면서 뜰 때가 있는데 (규칙상으로) 뜨면 안 된다"며 "우규민의 발 동작에 특별한 것은 없었다. 부정투구는 전혀 아니다"고 크게 문제삼지 않았다. 

2017 공식야구규칙 8.01 정규의 투구 (a) 와인드업 포지션에 따르면 '타자를 향해 실제로 투구할 때를 제외하고 어느 발이든 땅으로부터 들어올려선 안 된다. 단, 자유로운 발은 한 발 뒤로 뺐다 다시 한 발 앞으로 내디딜 수 있다'고 명시돼 있다. 

0003539878_002_20170520061017326.jpg?typ김 감독이 지적한 것은 이 부분이다. 우규민의 와이드업으로 투구 동작에 들어가기 전 중심발(오른발)이 땅에 떴다는 것이다. 하지만 심판진은 크게 문제 삼지 않았다. 발이 크게 뜬 게 아니고, 거의 규칙적인 동작이 이뤄져 고의성이 없다고 봤다. 

우규민도 이에 대해 "던지는 동작에 대해 어필하셨다. 크게 신경 쓰지 않고 원래 내가 던지는 스타일대로 던졌다. LG 시절부터 한 번도 (이와 관련) 문제된 적이 없다"며 "(한화가) 경기가 안 풀리시다 보니 어필하신 것 같다. 전혀 개의치 않았다"고 쿨하게 반응했다. 

4회 어필 직후에는 발 동작을 의식한 기색이 역력한 우규민이었지만, 금세 자신의 투구 리듬을 찾았다. 경험 풍부한 베테랑 투수답게 흔들리지 않았다. 6이닝 동안 올 시즌 개인 최다 96구를 던지며 7피안타 2사구 6탈삼진 2실점(1자책)으로 퀄리티 스타트했다. 

삼성의 시즌 10승째를 자신의 이적 첫 승으로 의미 있게 장식했다. 김성근 감독의 어필도 첫 승이 급했던 우규민의 간절함을 막을 수 없었다. /waw@osen.co.kr

[사진] 대전=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날짜및내용갱신】위로가 되는 든든한 한끼! 영화 『심야식당2』개봉 기념 더쿠 이벤트 (6/1 木 마감) 96 2017.05.26 1380 2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더 이상 괜찮은 척 하지 않겠다. 자존감을 위한 21가지 연습 『나는 뻔뻔하게 살기로 했다』(6/8 木 마감) 413 2017.05.26 1445 0
전체공지 ▶ 『기억술사』 도서 당첨자 30명 발표!!! 99 2017.05.26 1471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10 update+) 1715 2016.06.07 639419 43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57830 79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5.08 갱신) 372 2016.06.06 157276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534481 인스타 라이브가 신기한 아이린 1 01:43 62 0
534480 올해 칸 영화제 엘리사브 드레스 입은 배우,모델들.jpg 3 01:43 142 0
534479 다이어트 도우미 4 01:42 170 0
534478 1년간 가장 Hot했던 랩스타 드레이크의 Billboard 시상식 무대 1 01:41 43 0
534477 논란 된 플레디스 프리스틴 매니저 움짤.twt 8 01:36 583 0
534476 '프로듀스 101 시즌2' 투표, 1인 1픽 아닌 2픽으로 바뀐 이유는? 50 01:34 1293 0
534475 "베란다에서 담배를 피는 것이 잘못된 건가요" 27 01:34 535 0
534474 프로듀스101 시즌2 하는 날이면 분량으로 실트에 올라오는 연습생 12 01:32 1185 0
534473 국민의당 이언주 페북 해명글 25 01:32 592 0
534472 신발 벗고 무대했는데 비율이 더 좋아보이는 트와이스 정연 7 01:31 450 1
534471 프리스틴 매니저 스킨쉽 순간캡쳐 아니냐는 소리에 움짤 뜸; 14 01:30 741 0
534470 ‘프듀2’ 강다니엘, 부정행위 의혹 직접 사과 “생각 부족했던 행동…죄송” 28 01:30 667 0
534469 [프로듀스 101] 이번주 1~11위 순위.jpg 62 01:30 1105 0
534468 '나 혼자 산다' 헨리, 엠버와 열애 가능성? 7 01:28 542 0
534467 방금 언니쓰에 나왔던 홍진영 회사 데뷔조 밴드.ㅈㅍㅈ 7 01:27 614 0
534466 韓日 슈퍼락밴드 참여 ‘한일슈퍼락 그레이트미팅’ 7월 1일 개최 7 01:25 164 0
534465 무묭이가 좋아했는데 헤어져서 안타까운 유튜브 렞비언 커플.jpgif 약스압 1 01:24 445 0
534464 미국서 쫓겨난 한국 입양인 끝내 자살...‘사회적 타살’ 29 01:22 1292 0
534463 남고에 온 여자 선생님 9 01:21 860 0
534462 폭망한 자라섬 스프링 사운드 페어 13 01:12 867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