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972379
조회 수 479 추천 수 0 댓글 5

201705200848779169_1_20170520110316352.j



그룹 하이라이트와 위너, 묘하게 닮은 행보를 걷고 있다. 두 그룹 모두 인기 정상 가도를 달리던 중 멤버 탈퇴라는 위기를 겪었다.

그룹 결성 이래 가장 큰 난관에 부딪힌 것이다. 하이라이트는 8년차에 장현승이, 위너는 3년차에 남태현이 탈퇴했다. 기존 정체성이 확립한 상황에서 포지션, 음악적 색깔 등 대폭 변화가 생기기 때문에 악재가 아닐 수 없다. 특히나 어제의 내 팬이 돌아서는 팬덤 분열이라는 끔찍한 상황에 놓이기도 한다. 

하지만 이들에게 우려했던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그럼에도 흔들리지 않고 오히려 위기를 기회로 만들었다.

하이라이트와 위너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은 이유다. 모든 걸 내려놓고, 다시 출발선에 섰다. "재데뷔하는 마음"이라는 표현이 그냥 하는 소리가 아니었음을 음악으로 증명했다. 멤버들이 의기투합해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201705200848779169_2_20170520110316360.j


이로 인해 하이라이트, 위너가 팀 재정비 후 내놓은 첫 곡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 '릴리 릴리'(REALLY REALLY)는 음원 시장에서 강력한 파급력을 자랑했다. 신인의 자세로 돌아가 일군 값진 성과였다.

하이라이트는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로 음악 방송에서 총 8관을, 위너는 '릴리 릴리'로 총 5관왕을 기록했다. 특히 발표한 지 두 달째에 접어들었음에도 하루가 다르게 쏟아지는 신곡들 사이에서 굳건히 차트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괄목할 만한 성적이다.

이번 활동은 맛보기에 불과하다. 역량을 한 단계 도약한 만큼 5인조 하이라이트, 4인조 위너가 앞으로 더욱 다채로운 음악을 들려줄 것으로 기대하는 바다.

또한 두 팀은 난관을 현명하게 헤쳐나가며 기존 아이돌 그룹에게 좋은 본보기가 됐다. 최근 아이돌들이 7년차 징크스를 넘지 못하고 연이어 해체 소식을 전하고 있지 않은가. 그룹의 의미를 되새기고 팀워크의 힘이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줬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YG엔터테인먼트, SBS '인기가요' 캡처]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전세계 800만부 판매 만화 원작, 사토 타케루x아야노 고 주연 《아인》예매권 증정 (2/22 木 마감) 666 18.02.20 4559 2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462 18.02.14 40264 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52856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04708 126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37 17.12.21 56790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6 17.12.18 52919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4 16.06.06 497848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6079 자본주의에 눈 뜬 북한 응원단 4 20:54 536 0
786078 콘서트 블루레이를 보기 위한 어느 덬의 장비.avi 3 20:54 153 0
786077 최훈민 기자가 새로 글 올림(이승훈 페북 그기자) 10 20:53 590 0
786076 아이유 현재 거주지.jpg 21 20:51 1573 0
786075 tvN 새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 이유비X이준혁X장동윤 티저 3 20:51 109 0
786074 뾰쨕 뿅아리 잠재우기 20:51 74 0
786073 애초에 근본부터 글러먹은 빙신엿맹 20:49 332 0
786072 네덜란드 여자 3000m 계주 세계신기록으로 동메달 25 20:48 2161 0
786071 네덜란드 세계신기록 동메달 9 20:47 997 0
786070 쇼트 여자 3000m 계주 개이득 국가 40 20:47 3543 0
786069 이윤택 피해자 전문 (역겨움주의) 16 20:46 1042 0
786068 김보름 청원 하루만에 30만, 이윤택 청원 3일동안 6만 43 20:46 954 0
786067 [팀킴] “팬케이크가 뿌린 스톤을 계란 반숙이 쓸고 있네요” 4 20:45 1134 0
786066 <속보>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최종 금메달 (캐나다, 중국 실격), 이탈리아 은, 네덜란드 동 67 20:45 3187 2
786065 <속보>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김아랑, 심석희, 최민정, 김예진 실격처리 없이 금메달 (대한민국 여자 쇼트트랙 통산 6번째 금메달) 48 20:44 1595 1
786064 방탄소년단이 좋아하는 헐리우드 여배우는? 3 20:44 150 0
786063 오늘 성덕임이 밝혀진 모모랜드 맴버 15 20:44 758 3
786062 내가 센과 치히로에서 실패하는 포인트 9 20:43 612 0
786061 [속보]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김아랑, 김예진, 심석희, 최민정) 금메달 (대한민국 네번째 금메달) 150 20:40 2766 5
786060 <속보>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김아랑, 심석희, 최민정, 김예진 금메달 (대한민국 여자 쇼트트랙 통산 6번째 금메달) 6 20:40 323 1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