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보
2017.05.20 09:58

뜨거운 라면시장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942804
조회 수 1447 댓글 13
업계 1위인 농심은 지난해 12월 제일 앞서 가격인상을 단행했다. 신라면과 너구리, 짜파게티 등 18개 제품 가격을 평균 5.5% 인상했다. 당시 농심 관계자는 “5년1개월 만의 인상으로 비용 부담 압력 때문에 인상이 불가피했다”고 했다. 이어 삼양식품도 이달부터 자사 12개 브랜드 제품의 권장 소비자가격을 4년9개월만에 평균 5.4% 올렸다. 삼양식품 역시 “인건비, 물류비, 재료비 등 원가 상승 압박으로 불가피하게 가격을 인상했다”고 했다.

반면 농심ㆍ삼양과는 달리 오뚜기와 팔도는 올해 가격 인상을 검토하고 있지 않아 눈길을 끈다. 오뚜기와 팔도 관계자는 “가격 인상 필요성은 느끼고 있지만 올해 안에 가격을 올리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는 오뚜기는 농심의 점유율을 뺏어 오기 위해, 팔도는 삼양을 제치고 3위로 올라서기 위해 ‘가격 유지 정책’을 펴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실제 라면 시장에서 오뚜기는 농심의 점유율을 떨어뜨리려는 상황이고 팔도는 삼양식품과 3위 자리를 놓고 경쟁 중이다.

오뚜기와 팔도의 이 같은 가격 유지 정책이 실제 시장 점유율 변화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오뚜기의 시장 점유율은 지난 2015년 20.5%에서 농심이 가격 인상을 한 작년에는 23.2%까지 올랐다. 그러다 최근에는 25%를 기록하며 전체 시장의 4분의1을 차지했다. 업계 특성상 제품 선택에 대한 소비자 성향이 보수적인 점을 감안할 때 오뚜기의 선전은 이례적이라는 평가다. 반면 이 기간 농심 점유율은 2015년 57.6%에서 가격 인상을 한 작년 53.9%로 줄어들었고 지금은 51.2%로 50%선마저 위협받고 있다. 게다가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농심은 올 1분기 매출 5554억원으로 전년대비 2.2% 감소하고 오뚜기는 1분기 매출 5318억원으로 전년대비 3.1% 증가했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라면 품질이 상향 평준화되면서 같은 품질이라면 더 나은 가격을 따지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추세”라고 했다. 

하지만 농심은 올 2월 ‘볶음너구리’ 출시 등으로 짜왕을 대체할 수 있는 신제품을 내놓으며 소비자들의 입맛을 잡으며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농심은 ‘볶음너구리’의 성공으로 마케팅에 주력하며 ‘신제품’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2 16.06.07 203142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1959001
공지 아까 올린 공지 백지화 관련 사과문 18.04.25 15830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2 17.12.21 152649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65716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7 16.06.06 580958
모든 공지 확인하기()
850985 '어벤져스3' 박지훈 번역가 오역 논란, 청와대 넘어 美 마블까지 08:14 67
850984 문 대통령, 남북정상회담 위해 청와대 출발(속보) 19 08:09 405
850983 신천지 근황..... 12 08:08 501
850982 tvN 나의 아저씨 오늘자 시청률 .jpg 6 08:07 427
850981 광주 무단횡단 사망사고 29 08:05 662
850980 오늘 오전9시30분 남북정상 첫 악수…미리보는 정상회담 08:05 109
850979 [이슈IS] "실시간·5분 차트"..멜론, 차트왜곡 본질은 왜 피하나 6 08:05 216
850978 文대통령, 김정은에 비핵화 '진전된 표현' 설득 주력 08:04 67
850977 코디헤디 전부 바뀌고 흰셔츠&하네스로 활동한 NCT 26 07:59 949
850976 한국당 "남북정상회담은 남의집 잔치" 35 07:58 631
850975 2018 남북정상회담 예상동선.jpg 07:58 285
850974 靑 "文대통령, 8시 청와대서 판문점으로 출발"(상보) 13 07:55 470
850973 고령 실향민들 "살 날 얼마"..이산가족 상봉 '마지막 기대' 07:54 113
850972 北중앙통신 "김정은, 북남수뇌상봉 위해 오늘 새벽 평양 출발"(종합) 07:53 187
850971 김치랑 잘어울리는 음식 올타임 넘버원 44 07:53 1014
850970 심즈) 아이들을 따뜻하게 키워주는 할머니 컨셉 07:53 392
850969 신시간 CNN 6 07:52 954
850968 이거 엄청 좋아하거나 아예 관심없거나 둘 중 하나.jpg 88 07:44 1906
850967 관음증 feat 일본 19 07:42 1165
850966 90년대 후반에 만화팬들이 좋아하는 여자캐릭터를 뽑으라면 꼭 해당되던 캐릭터 3 07:36 637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