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411025
조회 수 855 추천 수 0 댓글 14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결혼을 약속한 남성을 두고 다른 남성의 아이를 배 결혼까지 한 여성이 혼인을 취소당하고 위자료까지 물어줘야 할 처지가 됐다.

20대 남성 A 씨는 또래 여성 B 씨와 2014년 처음 만나 교제를 시작했고 2015년 9월께 웨딩박람회 참가 신청을 하는 등 결혼을 약속했다.

B 씨는 같은 달 늦게까지 술을 마시는 문제로 A 씨와 다퉜고 다른 남성과 늦게까지 술자리를 하다가 성관계를 통해 임신했다.

며칠 뒤 두 사람은 화해하고 웨딩박람회에 가기도 했으며 함께 휴가를 가서 성관계하기도 했다.

임신 소식이 알려졌고, 두 사람은 서둘러 2015년 10월 말 혼인신고를 하고 나서 결혼식을 올렸다.

다음 해 B 씨가 출산했는데 아기의 혈액형이 두 사람 사이에서 나올 수 없는 혈액형인 것으로 확인됐다.

B 씨는 '다른 남성과 성관계를 해서 생긴 아이'라며 용서를 구했다. A 씨는 아기와 자신의 유전자 검사를 한 결과 "친생자 관계가 성립하지 않는다"는 결과를 받고 법원에 혼인취소 소송을 냈다.


부산가정법원 가사5단독 박상현 판사는 "두 사람의 혼인을 취소한다"며 "B 씨는 남편 A 씨에게 위자료 3천만원을, A 씨 부모에게 각 5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박 판사는 "B 씨는 A 씨와 결혼을 전제로 교제 중임에도 다른 남자와 새벽까지 술을 마시고 성관계를 했다"며 "며칠 뒤 A 씨와 성관계를 했더라도 자신이 임신한 아이가 A 씨 친자가 아닐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A 씨에게 친자를 임신했다고 말해 두 사람이 급히 혼인신고를 한 것으로 보인다"고 판단했다.

이어 "B 씨에게는 임신한 아기가 A 씨가 아닌 다른 남성의 아기일 수도 있다는 것을 A 씨에게 고지해야 할 의무가 있는데 이를 알리지 않았기 때문에 혼인취소 사유가 된다"고 밝혔다.

osh9981@yna.co.kr



판결문 찾아보니 남자가 여자가 늦게까지 술 마시는 문제로 스트레스 받는 차에 여자가 새벽까지 술자리를 가지니까 전화로 데리러 간다고 했는데 싫다고 거부하면서 그 과정에서 말다툼하다 이별통보까지 하게되었는데 그 날 여자가 술자리에 있던 남자랑 베드인함. 그리고 며칠 후 화해했는데 이후 임신 사실을 알게되면서 남자의 아이라고 했고 급히 결혼함. 근데 애가 태어났는데 둘 사이에서 나올 수 없는 혈액형. 그 이후의 사정은 기사와 같은데 웃기는 건 여자도 이혼 및 원상복구(예단비와 인테리어비) 반소를 한 모양인데 이유없다 기각.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theqoox코미카 제휴!가상 캐스팅 이벤트】 웹툰 『FOOLS』가 드라마화 된다면? 199 2017.03.17 27780 0
전체공지 메갈 쉴더 및 관련 공지 위반 회원들 약 60명 전원 무통보 차단 알림 396 2016.07.21 77741 5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3.06 update+) 1611 2016.06.07 494690 40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473865 76
전체공지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가입 마감 기록 공지 (2016.12.18 마감) 777 2015.02.16 720287 14
공지 최근 스퀘어 아이돌 악성 병크 게시물 / 베티 게천 타령 염불에 대해。 184 2017.03.15 16659 42
공지 *☆*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6.07.06 갱신) 366 2016.06.06 151944 17
모든 공지 확인하기()
481542 트위터 안희정 패러디 계정 ㅋㅋㅋㅋㅋㅋㅋ 15:12 105 0
481541 '美10대 성폭행 SNS 생중계' 모두 구경만 했다… 신고의무 논란 1 15:12 83 0
481540 구해줬더니 달라붙는 생물체 15:12 49 0
481539 안희정-문재인 지지자 발언.txt 7 15:11 133 0
481538 일본에서 7만회 리트윗된 한 냥이와 일본 미술관 경비원의 진지한 싸움.jpg 28 15:09 515 0
481537 이거 진짜로 이재명이 한 말 맞아? 12 15:09 243 0
481536 한국인들이 제일 많이 사는 물품 1위의 위엄.jpg 6 15:09 321 0
481535 [단독] 신연희 “문재인 꺾을 자료”... 카톡 공유글 24건 또 나와 14 15:08 252 0
481534 진실의 저울 - 트윗펌 15:08 80 0
481533 안희정 지지 제주 청년 명단 통째로 조작 확인 11 15:06 183 0
481532 남녀공학 출신 열혈강호, 대마 흡연 혐의로 불구속 기소 7 15:06 111 0
481531 학교 앞 문구점이 사라진다…최근 2년 새 3천 곳 문 닫아 11 15:05 206 0
481530 이읍읍 : 깨끗한 사람이 대통령이 되어야 합니다. 26 15:00 577 1
481529 전문가들이 3시간 걸린걸 3분만에 푸는 방법 14 15:00 1002 0
481528 세월호 이동영상 중계 - YTN 생방송 1 14:54 175 0
481527 울적하고 뭉클하고 여운이 남는 일본 영화 추천 36 14:53 632 0
481526 [N1★초점] "30대 대학생?" VS "100% 싱크로율"…'치인트'의 양면 14 14:52 382 0
481525 문희준, 신혼생활 달콤 "아내 소율에게 사랑한다고 50번 말해" 26 14:50 902 0
481524 다시봐도 짖궃은, 카톡으로 아빠 농락하는 딸.jpg 29 14:49 1460 0
481523 '활동중단' 갓세븐 잭슨, 내일(25일) 방송 복귀…건강 회복 27 14:49 378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00 Next ›
/ 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