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411025
조회 수 895 추천 수 0 댓글 14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결혼을 약속한 남성을 두고 다른 남성의 아이를 배 결혼까지 한 여성이 혼인을 취소당하고 위자료까지 물어줘야 할 처지가 됐다.

20대 남성 A 씨는 또래 여성 B 씨와 2014년 처음 만나 교제를 시작했고 2015년 9월께 웨딩박람회 참가 신청을 하는 등 결혼을 약속했다.

B 씨는 같은 달 늦게까지 술을 마시는 문제로 A 씨와 다퉜고 다른 남성과 늦게까지 술자리를 하다가 성관계를 통해 임신했다.

며칠 뒤 두 사람은 화해하고 웨딩박람회에 가기도 했으며 함께 휴가를 가서 성관계하기도 했다.

임신 소식이 알려졌고, 두 사람은 서둘러 2015년 10월 말 혼인신고를 하고 나서 결혼식을 올렸다.

다음 해 B 씨가 출산했는데 아기의 혈액형이 두 사람 사이에서 나올 수 없는 혈액형인 것으로 확인됐다.

B 씨는 '다른 남성과 성관계를 해서 생긴 아이'라며 용서를 구했다. A 씨는 아기와 자신의 유전자 검사를 한 결과 "친생자 관계가 성립하지 않는다"는 결과를 받고 법원에 혼인취소 소송을 냈다.


부산가정법원 가사5단독 박상현 판사는 "두 사람의 혼인을 취소한다"며 "B 씨는 남편 A 씨에게 위자료 3천만원을, A 씨 부모에게 각 5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박 판사는 "B 씨는 A 씨와 결혼을 전제로 교제 중임에도 다른 남자와 새벽까지 술을 마시고 성관계를 했다"며 "며칠 뒤 A 씨와 성관계를 했더라도 자신이 임신한 아이가 A 씨 친자가 아닐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A 씨에게 친자를 임신했다고 말해 두 사람이 급히 혼인신고를 한 것으로 보인다"고 판단했다.

이어 "B 씨에게는 임신한 아기가 A 씨가 아닌 다른 남성의 아기일 수도 있다는 것을 A 씨에게 고지해야 할 의무가 있는데 이를 알리지 않았기 때문에 혼인취소 사유가 된다"고 밝혔다.

osh9981@yna.co.kr



판결문 찾아보니 남자가 여자가 늦게까지 술 마시는 문제로 스트레스 받는 차에 여자가 새벽까지 술자리를 가지니까 전화로 데리러 간다고 했는데 싫다고 거부하면서 그 과정에서 말다툼하다 이별통보까지 하게되었는데 그 날 여자가 술자리에 있던 남자랑 베드인함. 그리고 며칠 후 화해했는데 이후 임신 사실을 알게되면서 남자의 아이라고 했고 급히 결혼함. 근데 애가 태어났는데 둘 사이에서 나올 수 없는 혈액형. 그 이후의 사정은 기사와 같은데 웃기는 건 여자도 이혼 및 원상복구(예단비와 인테리어비) 반소를 한 모양인데 이유없다 기각.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하늘에서 담은 해변 사진집 『비치스』(7/6 木 마감) 1154 17.06.23 20166 3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 《스파이더맨: 홈커밍》 개봉 기념 예매권 증정 (6/27 火 마감) 1529 17.06.16 59527 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만물 프덬 타령 신고 관련 12번 항목 갱신 필독 06/08 갱신 ★) 2266 16.06.07 760924 46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678065 86
전체공지 【 17.06.27 02:00 최종갱신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6월 27일 새벽 가입 마감!!! 845 15.02.16 756934 15
공지 【 왕덬 : 93덬 댓글 참조, 공지 위반 댓글들 경고 알림 】형이 왜 거기서...? 133 17.06.26 15207 0
공지 【 왕덬 : 105덬 댓글 참조, 관련 회원 경고 누적 알림】(후방주의) 어여쁜 처자들 사진.jpg 165 17.06.25 16377 1
공지 【 왕덬 : 115덬 댓글 참조, 관련 회원 경고 누적 알림】라붐에 이런 처자도 있었냐 159 17.06.25 15375 1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6.02 갱신) 549 16.06.06 186874 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561001 태연 생각하며 쓴 곡"…윤종신, 오늘(27일) '끝 무렵' 발표 10:53 4 0
561000 스퀘어에 주기적으로 VS글 등판하는 여가수 6명 1 10:53 39 0
560999 세월호 기간제 교사 2명 순직 인정 법령안 국무회의 통과 1 10:52 19 0
560998 별 모양의 모래가 있는 일본의 백사장 7 10:52 158 0
560997 경비실에 에어컨 설치 반대에 반대하는 글.jpg 9 10:50 164 0
560996 아이언맨2에 꼬마 피터파커 (스파이더맨)이 등장함 (오피셜) 6 10:50 91 0
560995 콘솔게임기 수리 전문가, “PS4는 바퀴벌레에게 최고의 서식지다” 15 10:49 285 0
560994 하백의 신부 하이라이트 캡쳐 11 10:48 231 0
560993 [MV] 보아 - CAMO(싱글) 9 10:46 118 4
560992 [초점IS] '프듀2' 재주는 연습생이 부리고, 돈은 Mnet이 번다 16 10:46 224 0
560991 국당 대선 조작 게이트 이유미 "시킨대로 한 죄밖에 없는데" 22 10:43 311 3
560990 선물 챙겨주는 세상 스윗한 아이돌.jpg 16 10:43 907 3
560989 김수현 이전 영화 주연작.jpg 22 10:41 698 0
560988 짱구에 나온 음식들을 올리는 계정.jpg 3 10:40 387 0
560987 표창원 의원 트윗- 또 하나의 조작 12 10:38 656 3
560986 고양이 블럭 장난감 세트 18 10:38 661 0
560985 '문화가 있는 날' 마지막주 수요일에서 주간으로 확대된다 25 10:38 509 0
560984 [인터뷰②] 김수현 "설리 SNS 취향 몰라..논란 때마다 깜짝 놀란다" 10 10:36 749 0
560983 美애틀랜타 주재 日총영사 "위안부는 매춘부" 망언 파장 6 10:35 143 0
560982 생각지도 못한데서 터진 하백의 신부 이경영.jpg 36 10:33 1685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