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547136
조회 수 566 추천 수 0 댓글 1
ㆍ“참사 다음달부터 논의” 진술 토대, 김기춘·조윤선 곧 소환
ㆍ특검 ‘세월호 반정부 여론 차단 목적’으로 잠정 결론 내려

박근혜 정부가 만든 ‘문화계 블랙리스트’는 2014년 세월호 참사를 추모하는 문화예술인들의 활동을 옥죄기 위해 작성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검은 블랙리스트 작성 작업이 세월호 참사 이후 반정부 여론을 차단하기 위한 목적이었던 것으로 잠정 결론냈다.

11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세월호 참사 한 달 뒤인 2014년 5월 블랙리스트 작성 논의가 시작됐다는 문화체육관광부 직원들의 진술과 정황을 확인했다. 블랙리스트 작업이 1차적으로 문화예술인들의 세월호 활동과 행사를 억제하고, 불이익을 주는 일부터 겨냥했다는 것이다. 블랙리스트는 조윤선 문체부 장관(51)의 청와대 정무수석 재임 시절(2014년 6월~2015년 5월) 정무수석실이 국가정보원장의 도움을 받아 완성하고 교육문화수석실을 거쳐 문체부에 전달한 것으로 특검은 파악하고 있다.

특검은 문체부가 이후 우수도서를 선정·보급하는 ‘세종도서 선정 심사’에 세월호 관련 서적을 일제히 배제한 것도 블랙리스트와 관계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특검은 문제도서가 선정되지 않도록 세종도서 선정 기준이 바뀌었다는 문체부 관계자의 진술도 확보했다.

세종도서는 문체부 산하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학자·출판평론가 등 전문가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3단계 평가를 거쳐 선정한다. 출판계 핵심 관계자는 “2015년 세종도서 추천 작품 가운데 세월호 참사를 모티브로 만든 문학 서적이 최종 심사단계에서 제외됐다”면서 “심사위원들이 ‘이 책은 꼭 넣어야 한다’며 선정에 합의한 도서가 특별한 이유 없이 최종 배제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정치적인 잣대를 들이대 해당 도서 선정을 막으려 한다는 비판이 나왔다”고 말했다.

특검은 이르면 이번주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78), 조 장관을 피의자로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이들을 상대로 박근혜 대통령이 블랙리스트 작성·실행에 얼마나 관여했는지 추궁할 예정이다. 특검은 이를 위해 이병기 전 국정원장(70·2014년 7월~2015년 2월 재임)의 자택을 지난 2일 압수수색 했다.

서울중앙지법은 이날 블랙리스트에 관여한 혐의(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김종덕 전 문체부 장관(60), 김상률 전 교육문화수석(57), 신동철 전 청와대 정무비서관(56), 정관주 전 문체부 1차관(53)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했다.

<유희곤·박광연 기자 hulk@kyunghyang.com>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당신의 마음을 잔잔하게 흔드는 추억의 음식은? 『밥 이야기』 (1/25 木 마감) 851 18.01.17 16752 0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김명민x오달수x김지원 주연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시사회 초대!!(1/25 木 마감) 707 18.01.16 15609 1
전체공지 소소한 새 기능 몇가지 추가 안내 265 18.01.11 44653 21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7 - 5번 각종 타령 항목 추가 갱신) 2674 16.06.07 1601588 5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576019 124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더쿠관련 댓글 참조!>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10 17.12.21 32747 0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5 17.12.18 46291 4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8.01.17 6번 항목 정치적 의견 다르다는 이유로 일베충 몰이 등 항목 추가 갱신+) 614 16.06.06 446349 23
모든 공지 확인하기()
758859 서울대생의 은밀한 취미 22:27 6 0
758858 인싸들만 아는 버거킹 메뉴 5 22:25 254 0
758857 교도소의 항문검사 12 22:24 536 0
758856 맹금류와 맹수의 무시무시한 싸움 ㄷㄷㄷㄷ 1 22:23 127 0
758855 체리와 함께 30분동안 지팡이 타면 100만원 줌 한다vs안한다gif 13 22:23 194 0
758854 그때 그시절 시청자들의 마음을 모두 사로잡았던 캐릭터 드래곤볼 "인조인간 18호" 5 22:21 171 0
758853 단일팀 우리나라 선수들 무조건 피해보는 이유.txt 20 22:20 372 4
758852 다음카페ㅡ오류로 인한 대참사 9 22:20 484 1
758851 단일팀 덕분에 우리가 이득봤는데??? 10 22:20 227 1
758850 무묭이가 좋아하는 박보영 흑발 3 22:18 156 0
758849 션 멘데스 16살때 라이브 22:17 46 0
758848 기안84 단편선 - 나이트 5 22:17 235 0
758847 송영길 의원 분노의 트윗 ㄷㄷㄷ 13 22:17 469 1
758846 어차피 단일팀으로 결정났으니 단일팀 응원해야 겠다^^ 52 22:16 757 1
758845 모든 편의점 알바들의 주적 7 22:15 493 0
758844 '아형' 보아 "일본서 라이브 망치고 무대공포증, 지금도 있다" 25 22:13 878 0
758843 원더기 취향인 카캡사 의상.jpg 6 22:09 473 0
758842 올슨 자매를 이어 한때 미국의 국민 쌍둥이었던.jpg 21 22:09 1521 0
758841 나덬이 주기적으로 복습하는 이서원 푱푱.ytb 3 22:08 152 0
758840 빌보드HOT100 몇주는 씹어먹었을 것 같은데 한번도 1위 못한 곡 10 22:08 44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