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543609
조회 수 2173 추천 수 3 댓글 32
[한겨레] 귀빈실, 연단 설치 등 ‘3부요인급’ 예우 요청

‘귀국 뒤 서민행보’ 입장과 상충



반기문 전 유엔(UN) 사무총장 쪽이 12일 귀국을 앞두고 인천공항공사에 대통령 등 ‘3부요인급’에게 제공되는 의전을 요청했다가 거절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화려한 의전 대신 서민들과 함께 하겠다며 한때 ‘지하철 귀가’까지 검토했다는 반 전 총장 쪽의 설명과 엇갈리는 얘기다.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은 11일 인천공항공사에 확인한 결과 반 전 총장이 ‘특별한 의전’을 요구했으나 전직 유엔 사무총장에 대한 예우 규정이 없어 공항공사가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조 의원 쪽은 “인천공항 관계자가 ‘구체적 내용은 밝힐 수 없지만 반 전 총장 쪽으로부터 의전과 관련해 요청이 온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규정에 맞지 않아 원칙대로 처리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인천공항은 반 전 총장 쪽으로부터 요구받은 의전이 무엇인지 밝히지 않았지만, 귀빈실(의전실) 사용과 기자회견을 위한 연단 설치 등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서의 귀빈 예우에 관한 규칙’을 보면, 귀빈실은 전·현직 대통령, 국무총리, 국회의장,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과 함께 현직 정당 대표, 국제기구 대표 등이 사용할 수 있다. 인천공항 귀빈실은 화장실이 딸려있는 7개의 방으로 구성돼 있는데, 이 가운데 소나무실은 전·현직 3부요인(대통령·국회의장·대법원장), 전·현직 헌법재판소장 등 최고 귀빈에게만 개방하고, 면적이 넓은 무궁화실·해당화실은 기자회견장으로도 쓰인다.

인천공항 사정에 밝은 정치권의 한 관계자는 이날 <한겨레>와의 통화에서 “인천공항이 귀빈실 사용 등과 관련해 반 전 총장 쪽에 외교부로부터 공문을 받아올 것을 요구하자, 반 전 총장이 특혜 논란이 일 것을 우려했기 때문인지 특별한 의전 없이 일반인과 똑같이 입국하기로 방침을 바꿨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반 전 총장 쪽은 “비행기에서 내려 일반 시민들과 똑같이 직접 짐을 찾아 입국장으로 나올 것”이라며 ‘사회통합 행보’ 구상을 밝힌 바 있다.

이정애 기자 hongbyul@hani.co.kr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100&oid=028&aid=0002349458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24 16.06.07 1160155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16295 11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7.20 카테고리 개편 A.항목 추가 갱신) 594 16.06.06 296709 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652795 올해 지금까지 가장 핫했던 드라마 남자주인공은? 46 11:30 370 0
652794 용가리과자 피해자 아버지 "식약처가 진짜 가해자"  6 11:29 435 0
652793 엑소 레이 아니쥬 뮤비 4 11:29 149 0
652792 "재생 5분 만에 꿀잠"…수면제 영상으로 소문난 다큐는? 7 11:28 313 0
652791 배우 정은표한테 최근 생긴 목표 하나 (ft.박보검) 6 11:25 418 0
652790 중국 아이돌 쉬쟈치 인스타 30 11:24 1021 0
652789 안철수 "청와대-여야 회동, 靑 주관은 바람직하지 않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3 11:23 433 0
652788 월요일 아침 직장인 인기검색어... 25 11:20 1258 0
652787 올해 막방까지 본방 본 드라마 갯수는? 76 11:18 395 0
652786 러블리즈 진 처피뱅.jpg 21 11:17 964 0
652785 끔찍한 혼종.jpg 9 11:16 593 0
652784 클린 향수 모델 워너원 단체, 개인사진 57 11:15 887 4
652783 내 심장이 다 두근두근 거리는 페북 대시썰.jpg 21 11:15 796 0
652782 "10년 음악 집대성"…'컴백' 케이윌, 신보 프리뷰 영상 공개 3 11:14 72 0
652781 레벨 예리가 아보카도로 팀에 합류하면 좋겠다는 태연이 추는 빨간맛.ytb 23 11:13 677 0
652780 우리 시바 예쁜 시바.jpg 14 11:13 674 0
652779 교보문고, 4천800여개 출판사에 도서대금 75억원 선지급 40 11:12 1297 0
652778 로코에서 호흡을 맞출 예정인 채수빈, 유승호 2년전 투샷.jpg 29 11:11 760 0
652777 컨셉이 부잣집 사모님룩 33 11:11 1732 0
652776 선미 가시나 뮤비 막춤의 비밀.insta 5 11:10 589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