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701120341_61130011193204_1_99_2017011원본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1일(현지시간)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기자회견 도중 CNN 기자를 가리키며 "가짜 뉴스야"라고 소리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1일(현지시간) 러시아가 미 대선에 개입하기 위해 해킹한 사실을 처음으로 인정했다. 그러나 러시아가 자신의 변태행위를 담은 동영상을 갖고 있다는 보도는 전면 부인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지난해 대선 승리 이후 처음으로 기자회견을 갖고 “대선 해킹의 배후는 러시아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이 러시아의 해킹을 인정한 것은 처음이다.

트럼프 당선인은 다만 “미국에 대해 해킹 시도를 하는 것은 러시아 뿐 아니다”며 “대통령에 취임하면 90일 이내에 어떤 해킹도 방어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러시아가 다시는 이런 시도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트럼프 당선인은 그러나 러시아가 자신의 음란 행위를 담은 동영상을 갖고 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강하게 부인했다.

CNN은 트럼프 당선인이 과거 모스크바 리츠칼튼 호텔에서 매춘부들을 불러 변태 행위를 강요했으며, 이 장면은 러시아연방보안국이 숨겨놓은 카메라에 고스란히 녹화됐다는 정보보고 문건이 존재한다고 보도했다. CNN은 이 문건이 트럼프 당선인과 버락 오바마 대통령, 의회 지도부에 보고됐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트럼프 당선인은 “그건 모두 가짜 뉴스이며, 엉터리”라며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트럼프 당선인은 기자회견장에서 CNN의 짐 아코스타 기자와 언쟁을 벌이기도 했다. 아코스타 기자는 여러 차례 손을 들고 질문을 했으나, 트럼프 당선인은 화난 목소리로 “당신에게 질문할 권리를 주지 않겠다”며 “CNN은 가짜뉴스”라고 묵살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정보보고 문건 전문을 공개한 온라인매체 버즈피드도 “쓰레기”라고 비난한 뒤 “이들은 대가를 치를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에 CNN은 성명을 내고 “가짜뉴스라는 주장의 근거를 대라”며 “트럼프 당선인과 오바마 대통령이 이 정보보고 문건을 지난주에 보고받은 건 사실”이라고 반박했다. CNN은 “ 정보보고 문건 35쪽 중 중 개요에 해당하는 2쪽을 제외한 나머지 내용에 대해서는 사실여부를 검증할 수 없어 보도조차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또 자신의 모든 기업 자산을 독립적 신탁에 맡기고, 트럼프그룹을 두 아들에게 맡기겠다며 경영 승계 입장도 공식으로 밝혔다.

그는 이익충돌 소지가 많다는 지적을 의식해 “외국 정부가 트럼프 호텔에 지불해서 발생하는 이익은 미국 정부에 기부하겠다”고도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오바마케어(건강보험개혁법)는 폐기하는 동시에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논란이 많았던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 공약도 실천할 것이며, 그 비용은 멕시코 정부에 청구할 것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59843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7336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40 18.06.14 23091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7 18.05.30 28892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650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644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2 16.06.06 65463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4160 "일하다가도 기도해야"..제주 예멘 난민 취업현장 갈등 폭발 17:07 1
904159 [수미네반찬] 셰프들에게 사과하는 김수미 1 17:06 160
904158 사랑하는 포춘 쿠키 부르는 타케우치미유 (프듀48출연맴버) 1 17:05 110
904157 나혼자산다 월드컵응원 기사에 달린 댓글들ㅋㅋㅋ 17:05 231
904156 “폭풍 속에서 쫓아오던 꼬물이 데려와 키웠는데 알고 보니 ‘야생 사자’였어요” 41 17:00 1198
904155 제주에 남은 '예멘 난민' 486명..5명은 벌써 육지로 나가 33 16:59 1019
904154 부산 오래된 맛집 모음 23 16:58 660
904153 무묭이가 듣고 감탄했던 성우 연기 16:58 153
904152 [수미네반찬] 김수미의 세월아 네월아 못 알아듣는 미카엘 10 16:58 522
904151 오늘 아침 문대통령과 여사님 러시아 출국사진! 12 16:57 502
904150 김경수 도지사 여름교복으로 불리는 옷.jpg 17 16:57 1046
904149 2018년 현재까지 주요 히트곡들 한눈에 그래프로 보기.jpg 4 16:56 219
904148 으른섹시 화보를 찍은 동방신기(약간 후방주의) 21 16:56 595
904147 오션스8 판넬 사건들.jpg 15 16:56 779
904146 프듀48 나오는 일본 AKB 그룹 비인기멤버 악수회모습 28 16:55 1267
904145 2주만에 한국 들어온 오늘자 태연 프리뷰.jpg 8 16:54 429
904144 [공식] '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 "5회부터 작가 교체..호응 보답할 것" 26 16:54 1463
904143 ??? : 나 같은 사람 찾으려고 기성용 만난거야? 11 16:54 623
904142 프로듀스48 타케우치 미유 인스타 댓글마다 좋아요 눌러줌 8 16:52 921
904141 [김지은 기자의 고소기] 나는 허지웅의 전 부인이 아니다 2 16:52 578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