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513683
조회 수 299 추천 수 0 댓글 0

[서울신문]
현재는 공직 대상 청탁만 금지 
권익위 “3·5·10 불변 진리 아냐” 
청탁금지법 개정 가능성 시사


국민권익위원회가 11일 ‘부정청탁 및 금품 등의 수수에 관한 법률’(청탁금지법)에 따라 사교·의례 등 목적인 경우 예외적으로 허용되는 가액기준인 ‘음식물 3만원·선물 5만원·경조사비 10만원’에 대한 개정 가능성을 시사했다.

성영훈 권익위원장은 이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에게 신년 업무계획을 보고하는 자리에서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와 협업해 법 시행 이후의 사회·경제적 영향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변화되는 상황에 공동 대처해 나가겠다”며 “(3·5·10은) 일종의 방향 규범이기 때문에 국민 다수의 의견에 따라서 결정되는 것이 맞다”고 설명했다. 성 위원장은 업무보고를 하루 앞두고 열린 사전 브리핑에서도 “사회·경제적인 상황에 따라서 탄력적으로 운용해야 한다”며 “3·5·10은 절대 불변의 진리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다만 권익위는 법이 시행된 지 100여일밖에 지나지 않았고, 법이 이제 막 정착되어 가고 있는 상황에서 기준이 완화된다는 신호로 비칠까 봐 우려스럽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앞서 황 권한대행이 지난 5일 경제부처 업무보고에서 청탁금지법이 서민 경제를 위축시킨다는 지적이 제기되자 관계부처에 합리적으로 조정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지시했다.

이와 함께 권익위는 공무원행동강령을 개정해 공직자가 민간인에게 청탁해도 부정청탁으로 규정해 징계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현행 청탁금지법에서는 공직자를 대상으로 하는 청탁만 금지하고 있다. 행동강령이 개정되면 공직자가 민간기업에 자녀 취업 등을 청탁하거나, 항공사에 좌석 편의를 청탁하는 행위, 골프장 부킹 등을 청탁하는 행위가 금지된다. 또 자신과 4촌 이내 친족과 관련된 업무를 할 수 없도록 직무에서 배제하는 이해충돌 상황이 발생할 경우 처리 절차를 체계화하는 내용도 담는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가입시 가입 인증 메일이 오지 않을 경우 대응 방법 55 17.06.24 13304 3
전체공지 더쿠 신규회원 가입 OPEN━━ヽ(゚∀゚ )ノ━━!!!! 가입오픈─wwヘ√レvv~(゚∀゚)─wwヘ√レvv~─ !! 가입 ━━━━(゚∀゚)━━━━!!!!! 열림━━━━━━(゚∀゚)━━━━━━━!!!!! 가입 Y⌒Y⌒Y⌒Y ⌒Y⌒Y⌒(。A。)!!! 오픈*・゜゚・*:.。..。.:*・゜(゚∀゚)゚・*:.。. .。.:*・゜゚・*!!!!! 가입된다(゚∀゚)아( ゚∀)아( ゚)아( ) . 1197 17.06.24 37505 11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하늘에서 담은 해변 사진집 『비치스』(7/6 木 마감) 756 17.06.23 9440 3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 《스파이더맨: 홈커밍》 개봉 기념 예매권 증정 (6/27 火 마감) 1313 17.06.16 48323 7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만물 프덬 타령 신고 관련 12번 항목 갱신 필독 06/08 갱신 ★) 2165 16.06.07 750441 46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670541 84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6.02 갱신) 515 16.06.06 184785 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558532 성질많이 죽인 리한나 올해초 하버드 '인도주의상' 상받는 사진 3 12:38 60 0
558531 사진가의 팩트폭력 8 12:37 127 0
558530 '언니는 살아있다' 양정아·김수미, 충격 엔딩에 시청률 14.8% '동시간대 1위' 5 12:36 133 0
558529 2017년 상반기 KPOP가수 일본 LIVE 공연 관객 동원수.JPG 5 12:35 115 0
558528 후회하는 잘못된 결정 4 12:35 216 0
558527 티아라, 안티도 돌아서게 만든 의지…‘SNL’ 하길 잘했다 24 12:34 330 0
558526 마녀사냥 레전드는 얘 아니냐 9 12:34 349 0
558525 굴비 뚝배기 깨는 미키광수 12:32 99 0
558524 무묭이가 경험해본 변비에 직빵인 음식들 26 12:31 529 0
558523 악명높은 트랜스포머 3,4,5편 관객수 추이 그래프.jpg 3 12:31 155 0
558522 발에 물 닿지 않고 건너기 12 12:31 317 0
558521 2000년초반 유행했던 음료 7 12:31 239 0
558520 내한마다 최악의 모습을 보여준 여가수 원탑 6 12:30 424 0
558519 섬국 처자가수 중 데뷔 임팩트 갑 17 12:28 461 0
558518 6.25 우리가 몰랐던 사실 15 12:27 355 0
558517 마녀사냥 레전드녀.gif 26 12:27 685 0
558516 마이크로 팬폭행하는 리한나 + 동양인 비하 12 12:27 382 0
558515 중국활동이 몹시 힘들었던듯한 지연.jpg 10 12:26 1039 0
558514 한국인 교수와 일본인 교수의 논리 8 12:26 365 0
558513 '서프라이즈' 살해→미라→100억 판매..쇼킹 페르시아 12:26 20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