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492677
조회 수 420 추천 수 0 댓글 3
- "美공장 설립 이어질 것..GM도 따라오라"
- "해킹 배후 러시아라 생각" 처음 인정
- "사업 손 떼고 트럼프그룹 두 아들에게 맡길 것"
- "가짜 뉴스는 질문 하지 마라"..언론 불신 지속

[뉴욕=이데일리 안승찬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기업들이 해외에 공장을 짓는 시대는 끝났다고 선언했다. 

트럼트 당선인은 11일(현지시간)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가진 첫 기자회견에서 “더 이상은 (기업들이 해외에 공장을 세우는)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몇 주간 기업들이 미국 중서부 지역에 공장을 짓는다는 발표를 듣게 될 것”이라며 “제너럴 모터스(GM)도 따라오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당선인은 자신이 “가장 위대한 일자리 창출자가 될 것”이라며 “이 부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트럼프는 미국 대선 해킹의 배후가 러시아라는 점을 처음으로 인정했다. 그는 “러시아가 대선 해킹의 배후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자신을 좋아하는 것은 부채가 아닌 자산이며, 러시아와의 사업적 거래도 돈을 빌린 것도 없다고 덧붙였다. 

또 자신의 모든 기업 자산을 독립적 신탁에 맡기고, 트럼프그룹은 두 아들에게 맡기겠다고 밝혔다. 자신의 장녀 이방카는 자신과 함께 사업에서 손을 뗄 것이라고 설명했다. 

첫 기자회견을 했지만, 트럼프 당선인은 언론에 대해 매우 비판적인 모습을 취했다. CNN 기자가 질문하려 하자 “너희는 가짜 뉴스”라며 질문을 거부하기도 했다.

안승찬 (ahnsc@edaily.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더쿠 새벽 작업중 34 17.06.28 1236 0
전체공지 30(금) 데이터베이스 메인터넌스&최적화 작업 예정. 7 17.06.28 607 0
전체공지 ● 영화 《스파이더맨: 홈커밍》 예매권 당첨자 발표!!! (7월 2일 일요일 마감!!!) 72 17.06.28 1278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하늘에서 담은 해변 사진집 『비치스』(7/6 木 마감) 1326 17.06.23 24722 4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만물 프덬 타령 신고 관련 12번 항목 갱신 필독 06/08 갱신 ★) 2279 16.06.07 764624 46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681930 86
전체공지 【 17.06.27 02:00 최종갱신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6월 27일 새벽 가입 마감!!! 921 15.02.16 764210 1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2017.06.02 갱신) 551 16.06.06 187651 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562118 한쪽 눈 실명된 이등병(빡침주의) 6 07:35 157 0
562117 국민의당 조작 사건 연루 4인방, 25일 밤 긴급 심야회동 10 07:27 191 0
562116 한국인이 신기한 영국인.jpg 3 07:24 526 0
562115 박근혜 정부 ‘문화가 있는 날’ 없어진다 21 07:20 664 0
562114 [단독]씨스타 보라♥빅스타 필독, 1년째 연애 중 57 07:15 2143 0
562113 네이버 오늘의 댓글 "안철수가 저걸 몰랐으면 쓸모없는 안근혜인거고 저걸 알았으면 파렴치한 안순실" 11 07:14 336 5
562112 [단독]임시완, 군대 간다..7월11일 현역 입대 확정 31 07:13 771 0
562111 국민의당과 안철수 캠프의 꾸준한 조작질을 알아보자 06:54 114 1
562110 슬픈 가족사도 난도질 당하는 비정한 청문회 10 06:47 518 0
562109 박재정 "19살 NCT 마크 재능에 반해, 도움되는 '성덕' 되고파"(인터뷰) 9 06:37 486 0
562108 피식하게 되는 사진들.jpg 7 06:25 599 0
562107 영화 <리얼> 김수현&설리 무대인사 7 06:19 492 0
562106 해외 여배우들의 노년의 모습.jpg 8 06:17 712 0
562105 전직 바텐더가 얘기해주는 칵테일 가이드 19 06:14 742 0
562104 [쌈, 마이웨이] "넌 밤새도록 날 매초마다 죽였어." 26 06:12 1417 3
562103 <속보> 美국무부, 中 '인신매매 최악국가' 공식 지정 10 06:03 430 0
562102 캐나다 건국 150주년 로고... 콘돔부터 관까지 2 05:57 484 0
562101 프랑스 i-D 매거진 지드래곤 인터뷰 번역 6 05:53 363 1
562100 영국 집값이 너무 비싸서 생긴 일 13 05:38 1779 2
562099 내연녀로 사는게 쉽지 않네요. 위로 받고 싶어요.txt 26 05:35 177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