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41591837
조회 수 165 추천 수 0 댓글 0
아직 기억이 생생하게 나는건
내가 그 여자 뺨을 치던거랑 내 꿈속 남동생이
로잘리라고 중얼거린거 일단 적고 더듬으면서 써볼께

내가 꿈속에서 외국인이였고 어린아이였어 그리고 엄마아빠 남동생 이렇게 있었어 나는 우울증같은거였는지 따로 별장에서 지냈는데 남동생이 어느순간부터 로잘리라는 이름을 흥얼거렸고 내가 그것을 기억하고 있었어

엄마는 나에게 수녀님과 집에서 일하시는 남자분을 소개시켜줬는데 수녀님이 나를 뚫어지게 쳐다봤어 나도 피하지 않고 봤는데 눈 한번을 안깜빡이는거야 그래서 그때 살짝 꿈에서 깼는데 속으로
더럽게 기분 나쁘네 하고 다시 잠들었어

그리고 마지막으로 기억나는게 집에 아무도 없었고 집엔 수녀님 나 그리고 일하는남자만 있었는데
내가 이층에서 내려오는데 둘이 속삭이는거야
ㅇㅇ가(꿈 속 내 이름인데 기억이 안나) 깨면 안되
기회는 이번뿐이야 라고 말한걸 들었어

계단을 더 내려가보니 수녀님은 수녀복이 아닌
카키색 야상을 입고 남자와 쇼파에 앉아있었는데
나랑 눈이 딱 마주쳤어 그 길고 내가 도망쳤는데
밖에 나가니까 밖이 무슨 풀로 가득한 언덕인거야

그리고 결국엔 남자한테 잡혔어 남자가 내 몸에 손을 데려고하는데 내가 움찔했거든 이 순간 잠에서 깼고 아 뭐야 기분 더러워 이러고 좀 뒤척였는데
다시 잠들었어

그리고 다시 꿈을 이어서 꿨어(개좆같음)
나는 경찰서에 있었고 엄마아빠는 울고계셨고
수녀와 남자는 경찰에 붙잡혀있었어
남동생은 무슨상황인지 모르니 그냥 멀뚱히
앉아있었고 경찰은 우리에게 다가와 상황을 설명해줬어

남자는 어린아이만 노리는 성폭행범이였고
여자는 그 어린아이를 납치해 장기를 파는 여자였어 경찰이 이 소리를 하자마자 남동생이 갑자기
로잘리 라고 중얼거리는거야 경찰이 전에 당했던 아이 이름이 로잘리라고 어떻게 아냐 그랬어

근데 꿈속에서 나는 이제 외국애가 아니라 그냥 내 모습으로 돌아와 있었고 엄청 화가났어 내가 동생에게 정말 로잘리야? 라고 물었고 동생은 끄덕였고
내가 그 길로 여자한테 다가가서 뺨을 진짜 엄청 때렸어 때리면서 그 여자 코가 엄청 뾰족했다는게 기억이 난다 그러고 꿈에서 깼어

한 줄 요약 : 기분 좆나게 더러워서 잠 못자는중
여자얼굴이 아직 기억남 특히 코가 기억 남ㅅㅂ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지브리 출신 감독 日 화제의 애니메이션 《메리와 마녀의 꽃》 시사회 초대!!(11/30 木 마감) 927 17.11.22 7714 0
전체공지 ▶ 두뇌게임 컬러링북 『미스터리 맨션』 도서 이벤트 당첨자 10명 발표!! (11/26 日 연락 마감) 【 現 5/10 】 251 17.11.22 7108 0
전체공지 ■■■ 호주 아동성폭행 사건 (워마드 사건) 관련 언급은 전부 공지 위반이며 이 이후로 올라오면 전부 무통보 차단 알림 232 17.11.21 25815 1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1/23- 2번 문항 카카오 오픈채팅 제발 하지말라면 하지마루요! 更新) 2585 16.06.07 1365420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 11/23 추가 更新+) 16.05.21 1333762 1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83012 그외 진로 고민, 조언 구하는 후기.. ㅠㅠ (재직 vs 재수) 1 03:06 54 0
83011 그외 모쏠이 도움받고 싶은 중기(두서없음) 2 03:00 68 0
83010 그외 현재가 행복해도 마음의 상처는 남아있구나 싶어 씁쓸한 후기 02:54 65 0
83009 그외 자기전에 쓰는 독학재수 후기(긴글주의) 02:39 98 0
83008 그외 다이어리사려고 고민하고 있는 중기 02:14 61 0
83007 그외 이런 경우 이력서를 다시 보내야하는지 궁금한 중기 1 02:05 78 0
83006 그외 6년간의 첫사랑이자 짝사랑 후기 1 02:00 118 0
83005 그외 내 돌 소속사도 중소기획사고 내돌도 1호 아이돌인데 존나 소속사가 일 조또 못해서 개빡치는 후기 3 01:53 171 0
83004 그외 놋북 바탕화면에서 아이콘이 하나 사라졌는데 뭐가 사라졌는지 모르겠는 중기................ 1 01:49 67 0
83003 그외 꿈 맞는 덬이 수능날 좋은 꿈 꿨었던 후기(n년전..) 01:45 45 0
83002 그외 크리피한 대학선배를 6년만에 만나서 경악한 후기 17 01:35 559 0
83001 그외 비염치료법이 궁금한 후기 2 01:32 83 0
83000 그외 걍 생각나서 쓰는 2년전 수능망치고 혼자 원서써서 대학 온 후기(스압) 2 01:17 207 0
82999 그외 일본취업 준비하는 덬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하는 후기 (긴글주의) 54 01:04 389 13
82998 그외 수능 때문에 덬들이 안 좋은 생각을 하지 않기를 바라는 후기(매우 김) 01:04 121 0
82997 그외 여드름인지 종양인지 지루성피부염인지 뭔지 마냥 죽고싶은 중기.... 4 00:58 168 0
82996 그외 가정용 레이저 제모기가 생각이상 만족스러운 중기!! 5 00:42 181 0
82995 그외 연골 피어싱 문제 생긴 중기ㅠㅠ 4 00:19 169 0
82994 그외 학고맞아서 담당교수님한테 상담받았던 내용이 두고두고 생각나는 후기 3 00:16 290 0
82993 그외 동기에게 철 없다는 말 들은 후기 22 00:03 548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51 Next ›
/ 4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