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41591837
조회 수 156 추천 수 0 댓글 0
아직 기억이 생생하게 나는건
내가 그 여자 뺨을 치던거랑 내 꿈속 남동생이
로잘리라고 중얼거린거 일단 적고 더듬으면서 써볼께

내가 꿈속에서 외국인이였고 어린아이였어 그리고 엄마아빠 남동생 이렇게 있었어 나는 우울증같은거였는지 따로 별장에서 지냈는데 남동생이 어느순간부터 로잘리라는 이름을 흥얼거렸고 내가 그것을 기억하고 있었어

엄마는 나에게 수녀님과 집에서 일하시는 남자분을 소개시켜줬는데 수녀님이 나를 뚫어지게 쳐다봤어 나도 피하지 않고 봤는데 눈 한번을 안깜빡이는거야 그래서 그때 살짝 꿈에서 깼는데 속으로
더럽게 기분 나쁘네 하고 다시 잠들었어

그리고 마지막으로 기억나는게 집에 아무도 없었고 집엔 수녀님 나 그리고 일하는남자만 있었는데
내가 이층에서 내려오는데 둘이 속삭이는거야
ㅇㅇ가(꿈 속 내 이름인데 기억이 안나) 깨면 안되
기회는 이번뿐이야 라고 말한걸 들었어

계단을 더 내려가보니 수녀님은 수녀복이 아닌
카키색 야상을 입고 남자와 쇼파에 앉아있었는데
나랑 눈이 딱 마주쳤어 그 길고 내가 도망쳤는데
밖에 나가니까 밖이 무슨 풀로 가득한 언덕인거야

그리고 결국엔 남자한테 잡혔어 남자가 내 몸에 손을 데려고하는데 내가 움찔했거든 이 순간 잠에서 깼고 아 뭐야 기분 더러워 이러고 좀 뒤척였는데
다시 잠들었어

그리고 다시 꿈을 이어서 꿨어(개좆같음)
나는 경찰서에 있었고 엄마아빠는 울고계셨고
수녀와 남자는 경찰에 붙잡혀있었어
남동생은 무슨상황인지 모르니 그냥 멀뚱히
앉아있었고 경찰은 우리에게 다가와 상황을 설명해줬어

남자는 어린아이만 노리는 성폭행범이였고
여자는 그 어린아이를 납치해 장기를 파는 여자였어 경찰이 이 소리를 하자마자 남동생이 갑자기
로잘리 라고 중얼거리는거야 경찰이 전에 당했던 아이 이름이 로잘리라고 어떻게 아냐 그랬어

근데 꿈속에서 나는 이제 외국애가 아니라 그냥 내 모습으로 돌아와 있었고 엄청 화가났어 내가 동생에게 정말 로잘리야? 라고 물었고 동생은 끄덕였고
내가 그 길로 여자한테 다가가서 뺨을 진짜 엄청 때렸어 때리면서 그 여자 코가 엄청 뾰족했다는게 기억이 난다 그러고 꿈에서 깼어

한 줄 요약 : 기분 좆나게 더러워서 잠 못자는중
여자얼굴이 아직 기억남 특히 코가 기억 남ㅅㅂ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완전히 새로운 히어로의 등장!! 이사카 고타로 신작『화성에서 살 생각인가?』(8/30 水 마감) 635 17.08.18 7927 0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734 17.07.02 269233 4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50 16.06.07 1038527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967252 90
모든 공지 확인하기()
74466 그외 회계사무실, 세무사사무실 다니는 덬들에게 궁금한게 있는 후기 1 13:13 8 0
74465 그외 탐폰 1년간 사용한 후기 13:12 10 0
74464 그외 친구한테 연락할라다가 블락먹은 후기 1 13:02 71 0
74463 영화/드라마 장산범 보고 온 후기...약 스포 12:54 41 0
74462 그외 나이 먹어도 취향 포기 못해서 연애 못하는 후기 7 12:23 290 0
74461 그외 인천 롤러장 별로라고 후기썻더니 사장이랑 지인들이 몰려와서 조까치굴어 좆같은 후기 14 11:46 693 0
74460 그외 족가튼 덬질 때려치고 싶은데 내돌이 좋아서 탈덕이 안되는 후기 1 11:34 133 0
74459 그외 동방신기를 오래보고 오래 좋아하고 싶은데 안될까봐 걱정인 후기 1 11:29 163 0
74458 그외 앞니 레진하고나서 레진부분이 썩는거같은후기 4 11:10 215 0
74457 그외 승무원이 꿈인데 어떤거 부터 준비해야할지 모르겠는 중기 4 11:04 150 0
74456 그외 일본여행 플랜 조언 받고 싶은 중기!٩(๑❛ᴗ❛๑)۶ 3 10:57 155 0
74455 그외 연애 트라우마를 극복못하는 후기 1 10:16 181 0
74454 그외 계약종료 통보받은 후기 3 10:11 496 0
74453 그외 교정기 달면 살 빠질줄 알았는데 너무 잘 먹어서 당황한 후기 5 10:10 210 0
74452 그외 시도때도 없이 똥싸서 힘든 후기 10 09:36 519 0
74451 그외 외국에서 지내고 있는데 룸메에게 너무 고마운 중기 6 06:33 381 0
74450 그외 인간관계에 현타온 후기 15 05:40 923 0
74449 그외 엄마랑 여행가는데 음식걱정 중인 중기 8 05:17 386 0
74448 그외 노브랜드 제품 먹고 사용해본 후기(떡볶이,아이스크림,감자칩,초콜릿등) 8 05:10 487 0
74447 그외 직장 한 살 어린 선임들 똥군기때메 짜증나는 후기 3 04:22 369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24 Next ›
/ 3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