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17021186
조회 수 1507 추천 수 0 댓글 39

나는 지금 28살이고 물론 성장기는 한참전에 끝났지만 더쿠에는 아직 성장기인 초중고애들도 있을거란 생각에 내 후기를 들려주려 해

난 지금 185cm이고 남덬이다

그런데 가족의 유전이라 하기에는 가족들은 너무나 작다 엄마 155 아빠 163 여동생 159 임

그런데 나만 이렇게 키가 큰 이유가 뭐가 있을까 그건 바로 우유인것 같아 

이것도 신기한게 유당불내증이라고 우유만 먹으면 설사를 하거나 소화가 안되는 증상을 보이는데 이게 한국인의 상당수가 이에 속하고

우리 가족들도 우유를 먹으면 그런 증상을 보여서 즐겨 마시지은 않거든 거의 안먹는것으로 보면 되는데 난 우유를 정말 사랑하거든

몸에도 잘 받고 내가 굉장히 소화기능이 약해서 뭐만 먹으면 다 나가는 그런 마른 애인데 우유는 괜찮은거야 먹어도 배부르고 소화도 잘되고 에너지가 되는것

같은 느낌도 있고


그래서 초등학생때는 학교에서 우유급식이 나왔거든 그런데 애들이 초코우유 딸기우유 바나나우유일때는 먹고 흰우유는 대부분 싫어하잖아

그래서 엄청 남기거든 그러면 내가 다 나 달라고 해서 거의 하루에 8팩이상 마시고 집에 다들고 와서 또 먹고 그랬어

중학교때는 아빠가 사업실패로 집이 폭삭 망해서 엄마랑 아빠랑 맞벌이로 나랑 여동생 밥도 못챙겨주실 정도로 밤새 일해서 우리에게 돈을 주셨거든

저녁 사먹으라고 그때 5000원 받아서 저녁을 때웠는데 동생은 여자애답게 떡볶이라든가 라면이나 분식류 이런거로 먹거나 과자 빵이런거로 먹고 그랬는데

난 2.3L 우유 플라스틱으로 엄청나게 큰 우유있잖아 그거  마트에서 한개사고 나머지돈으로 뿌셔뿌셔 1개 이렇게 사먹었어 저녁식사로 말야

이렇게 거의 중1부터 ~중3까지 먹은것 같아 아침은 대충 굶고 점심은 학교에서 급식 많이 먹고 저녁은 우유 2.3L +과자 이렇게 먹은것 같아 과자는 좀 달라져도

우유는 저녁마다 엄청 먹었음 그래도 한번도 소화안된적이 없고 너무 맛있는거야

이렇게 먹고 저녁다먹고 좀 공부하고 티비보다가 9시정도 동네 공원가서 1시간 정도 달렸어 달리기를 좋아하거든 한 8KM이상 달렸던것 같아

이런식으로 우유랑 달리기 내 생각에 이게 키 큰 이유인것 같아 내 키는 중1은 평균보다 작은 165정도 되다가 중2 175그리고 중3에 나머지 키가 다 자라서 185

이렇게 자랐고 중3이후부터는 0.1CM도 안자라고 성장이 종료함


우유가 좋지 않다는 말도 있고 몸에 안좋다는 책도 나오고 했지만 나에게는 참 고마운 음식인것 같아 지금은 저녁으로 우유를 먹지 않고 먹어도 한컵 두컵 먹을정도

지만 중학교 시절에는 정말 집이 어려워서 밥대신 우유만 먹고 그랬지 그게 오히려 이렇게 키가 커진 이유가 될 줄이야 그땐 몰랐어.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동석X이하늬X이동휘 주연 영화 《부라더》 VIP 무대인사 시사회 앞.줄.좌.석. theqoo 회원 초대!!(10/26 木 마감) 877 17.10.17 17131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요리사 버전의 「밴드 오브 브라더스」, 『전쟁터의 요리사들』 (10/25 水 마감) 851 17.10.16 13157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37 16.06.07 1231673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90389 1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79994 음식 CU 도시락 신제품 내가 초밥왕 연어초밥 먹은 후기 (사진무) 13:20 73 0
79993 그외 가고싶던 대학 최초합 붙었는데 장학금까지 떠서 기분 좋은 후기 >_< 2 13:19 61 0
79992 그외 동생과의 타고난 유전자 차이에 현타오는 중기 6 13:07 178 0
79991 그외 인문계열 졸업한 덬들 뭐하는지 궁금한 후기(국문과의 푸념) 13:05 46 0
79990 음식 삼척 문화제과 다녀온 후기 (밤도깨비1화 가게) 12:48 99 0
79989 음식 4년 변비덬 해결책 찾아 기쁜 후기 3 12:44 110 0
79988 그외 반려견있는집인줄 모르고 아기데리고 갔던후기 (화남주의) 12 12:40 356 0
79987 그외 의대 학사 편입 원서 낸 후기 8 11:55 332 0
79986 그외 고3덬 위로받고 싶은 중기 1 11:08 104 0
79985 그외 대학생덬들의 취미는 뭔지 물어보고 싶은 후기 27 10:44 406 0
79984 그외 이사가는데 이삿짐 센터에서 사기(?)치려한 후기 1 10:19 383 0
79983 그외 예전에 담임한테 편애 받았던 후기 1 10:17 225 0
79982 그외 유학하면서 본 금수저 그사세 후기2 22 08:52 1115 0
79981 그외 종교인 의료행위를 왜 믿는지 한심한후기 8 08:14 509 0
79980 그외 영어 실력 향상 목적으로 어학 시험 준비하려는데 토익/토플 고민하는 중기 4 07:33 180 0
79979 그외 작년 논술시험의 비밀을 알게된 후기 8 06:34 709 0
79978 그외 나도 고양이초밥 1000개 쌓은 후기! 4 06:30 394 1
79977 그외 오프매장에서 사이즈걱정 없이 입어보고 옷사서 행복한 후기(빅사이즈) 6 05:41 592 0
79976 그외 IT계열 근무중인 덬들 있는지 있으면 조언을 얻고 싶은 중기 2 04:58 169 0
79975 그외 짤방 모으는 후기(공유하자 19 04:26 387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00 Next ›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