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2005758
조회 수 1288 추천 수 0 댓글 10
안녕 덬들아
제목 그대로 엄마가 이상한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엄마의 모든 행동이 술취했을때 하는 행동같아
엄마가 술을 마신건 아닌데 행동이 그래
약간 업되있는..그런 느낌?
이런말 그런데 나사가 약간 풀린 느낌?
어느 병원을 가야할지 모르겠어
정신과 같은곳을 가야하나 싶은데 엄마 나이가 나이라서 절대 못받아들일거같아.... 진짜 보수적이거든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 진짜..ㅠ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동석X이하늬X이동휘 주연 영화 《부라더》 VIP 무대인사 시사회 앞.줄.좌.석. theqoo 회원 초대!!(10/26 木 마감) 977 17.10.17 23852 0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요리사 버전의 「밴드 오브 브라더스」, 『전쟁터의 요리사들』 (10/25 水 마감) 935 17.10.16 17131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8/30 타덬인데~인증 / ‘투명하다’ 등 암묵적인 룰 생성 금지 갱신 ★) 2540 16.06.07 1236593 49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196000 119
모든 공지 확인하기()
80144 그외 21년째 모쏠인 후기 11 02:47 178 0
80143 음식 도지마 아이스롤 후기 1 02:31 167 0
80142 음식 애슐리 갈릭페스티벌 다녀온후기+거지같았던 애슐리 후기 02:29 115 0
80141 그외 모바일게임 꿈의 집 154탄 깨는 것보다 제작자 뚝배기 깨는 게 더 쉽겠다고 생각했지만 필승법을 찾은 후기 5 02:21 133 0
80140 그외 성격 바뀌고 나서 조금 산만해진거 같은 후기(나같은 덬 있니?) 1 02:11 76 0
80139 그외 공부하기 싫어서 서비스직 알바하면서 만났던 손님들 유형 후기 (아마 긴글 주의) 1 02:04 99 0
80138 그외 꿈의 집 흥하는거 신기해서 들고온 꿈의 정원 후기 2 02:02 153 0
80137 그외 택배 상차 1년 하고 있는 후기 4 01:39 268 0
80136 그외 나도 소나무인가 하는 후기 3 01:17 153 0
80135 그외 시험공부 하기 싫어서 써보는... 네달동안 -10kg 한 후기 ( ❛ε ❛♪ 3 01:13 270 0
80134 그외 질염 산부인과 갔다 나아서 날아갈듯한 후기 1 01:10 186 0
80133 그외 인생이 노잼이라 더쿠광고를 탐독하는 중기 00:58 55 0
80132 그외 친구가 이상한 소개팅만 갖다붙여서 짜증나는 중기 16 00:34 613 0
80131 그외 꿈의 집 시작한 지 이틀 된 중기 4 00:31 329 0
80130 그외 간호사덬들 덕질 어떻게하는지 궁금한 후기 7 00:16 347 0
80129 그외 아빠는 애증이란 결론에 도달한 후기 2 00:00 167 0
80128 그외 미러리스 카메라 구입하고 처음 사진 올려보는 후기.jpg 18 17.10.22 455 0
80127 음악/공연 생일 전후로 행복한 후기 1 17.10.22 68 0
80126 그외 어찌보면 소소한 인생의 팁을 30년 만에 깨달은 후기 10 17.10.22 807 0
80125 그외 그닥 성공하지는 못한 재수 후기 17.10.22 16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08 Next ›
/ 4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