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985228
조회 수 472 추천 수 0 댓글 9
원래 나는 날씬하지 않았어 원래.솔직히 뚱뚱한편이였거든? 그래서 좀 많은 일을 당해봤어.초등학교때 길거리 지나가는데 어떤 술취한 아저씨가 너 내 딸할래? 너무 돼지새끼 같아서 안되겠다/ 중학교때 버스 탔는데 어떤 고딩이 나를 퍽 치고 지나가더니 시발 교복 꽉끼는거 봐ㅋㅋㅋ치마 눈썩네 등등..그래서 살을 조금씩 빼서 나름 몸무게가 정상가도에 들었다가
다시 찌기 시작하는 그 시기에 해외에 나가게됐어. 다른 가족들은 다 한국에 있고..근데 집에 있으면 엄마나 아빠가 꼭 끼니 먹게하고 늘 너는 우리 예쁜딸이다 매일 해주니까 별 생각이 없었는데 혼자 살게되니까 자꾸 학창시절 생각이 나는거야. 여기는 우리나라처럼 아예 살고나리 없는 편인데도 버스만 타면, 동양인 중년사람을 보면 등등 그 기억이 자꾸 떠올라ㅜ
그래서 먹는 양을 줄여서 다시 정상체중이 됐는데 너무 두려워 살이찌는게ㅜ 그래서 조금만 많이 먹으면 토하고 싶게돼..몸무게에 집착하게 되고 그래서 진짜 한 900칼로리 이상 먹으면 토하려고 노력해. 그렇다고 운동을 안하는건 아니고 하루 15000보 이상 수영 50미터 삼십바퀴 정도 도는데 그래도 불안해..
하루하루 다르게 침샘이 붓고 피부도 거칠어지는데 어떻게 나를 멈춰야될지 모르겠어..병원은 못가거든 여기 내가 그냥 유학생비자라 보험이 안되서..지금 그런지는 한 4개월 됐는데 나혼자 극복할 수 있을까? 아님 귀국해서 병원을 가야할까? 진짜 토하고 싶지 않은데 이젠 습관이 된거 같아..어떻게 해야할까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일본 판매 25만부 돌파 소설! 당신에게도 지우고 싶은 기억이 있습니까? 『기억술사』(25일 마감) 1653 2017.05.12 115141 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10 update+) 1710 2016.06.07 636436 43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711 그외 공시 안하기로 한 후기 1 01:10 33 0
67710 그외 통학의 서러움을 느끼는 중기 01:03 33 0
67709 그외 노래 제목이 생각 안나는 중기 2 00:27 87 0
67708 그외 반수생 작년 플래너 보다가 현타온 후기 1 00:11 141 0
67707 영화/드라마 너와 100번째 사랑 후기 (스포없음) 1 00:09 59 0
67706 그외 밤의 대학 캠퍼스가 예쁜 후기 8 17.05.25 264 1
67705 그외 엄마가 암수술하시고 항암치료시작한 후기 6 17.05.25 129 0
67704 그외 내가 진짜 애같나..?싶은 후기 22 17.05.25 299 0
67703 영화/드라마 영화 노무현입니다 보고온 후기ㅠㅠㅠㅠ 17.05.25 48 0
67702 영화/드라마 캐리비안의 해적, 죽은 자는 말이 없는게 아니라 영화가 답이 없는 후기 (존나스포) 2 17.05.25 166 0
67701 영화/드라마 노무현입니다 를 보고온 후기 (스포없음) 1 17.05.25 84 0
67700 그외 중고나라 사기 당한 중기... 2 17.05.25 227 0
67699 그외 바퀴벌레약 CF 볼 때마다 괴로운 후기 1 17.05.25 74 0
67698 그외 유학덬 현지인들에게 팀플 무임승차 당하고 있는 중기 2 17.05.25 196 0
67697 그외 이직하고 싶은 중기 17.05.25 40 0
67696 그외 신전떡볶이 알바 한달한 중기 3 17.05.25 321 0
67695 그외 종교를 가지면 마음에 안식이 찾아오는지 궁금한 후기 종교덬들 도와줘 14 17.05.25 257 0
67694 그외 로저무어 실물 봤던 후기 1 17.05.25 66 0
67693 그외 스트레스 받으면 자해하는 중기 4 17.05.25 144 0
67692 그외 시각디자인전공한 덬들의 진로가 궁금한 중기 4 17.05.25 15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86 Next ›
/ 3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