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2017.05.20 00:43

특정 가방만 못 들게된 후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769733
조회 수 1202 추천 수 0 댓글 8
나 정말 처음으로 태어나서 처음으로
거금주고 정말 비싼 가방을 산적이 있거든
벌써 4년이나 됐네....

때는 4년전 장마철이었어
가방산지 3일쯤 됐나? 급하게 나갈 일이 있어서 일기예보 확인도 못 하고 나간거야
일 다 보고 집에 가려고 버스를 기다리는데 갑자기 하늘에 구멍이 뻥 뚫린 듯 비가 몰아치기 시작하더라고
거의 칼국수만한 비들이 빗발치는데 버스정류장이 뚜껑 없는 그런 정류장이라 비 피할 곳도 없더라고..

너무 심하게와서 정말 머리부터 발끝까지 온통 다 젖어갔어.. 사람들 많이 다니는 정류장이라 정말 죄송하지만 같이 쓰면 안될까요? 하고 여쭸는데 우리엄마뻘 되는 사람이 우산을 자기쪽으로 확 당기더라 아마 내가 너무 젖어서 같이 쓰기 싫었나봐

그 이후로 다른 사람한텐 말도 못 붙여봤지.. 물론 우산 안 챙긴 내가 제일 잘못했지만 .. 괜히 서럽더라 그러고 20분이나 지나서야 버스가 왔어.. (광역버스라)

버스를 타고 집에 도착해서 가방 말리고 옷 말리고 나 나름 열심히 노력했다?

근데 다음날 가방이 막 울고있는거야 가죽가방이라 비에 젖어서 심하게 울더라고 울퉁 불퉁...
정말 마음먹고 거금주고산 가방 3일만에 이렇게 이상한 모양으로 있으니까 눈물이 펑펑 나더라
그 이후에 사실 그 가방 못 들고다니고있어..

아직도 많이 울긴하는데 그래도 그 때보단 조금 아주 조금은 더 나아지긴 했거든 근데도 자꾸 그 가방만 보면 속상해서 못 들겠더라 그 가방이 싫은건 아니고...

엄마 완전 내 성격 이상하다고 왜 사놓고 안 드냐고 뭐라하는데 왜 저 가방만 못 들겠는지 모르겠어

날씨 확인도하고 우산도 챙기고 오늘은 들고나가봐야지 마음 먹어도 결국 놓고 다른가방 들더라

정말 저 가방 들고싶은데 내 성격 참 이상하지
이런건 어케 극복하면 좋을까


후기방 처음이다 안녕 이거 이런 후기 올리는 방 맞니
이 방이 아무래도 내용에 더 적합한것 같아서 다른 방에 썼다가 옮겼어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날짜및내용갱신】위로가 되는 든든한 한끼! 영화 『심야식당2』개봉 기념 더쿠 이벤트 (6/1 木 마감) 157 2017.05.26 2287 3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더 이상 괜찮은 척 하지 않겠다. 자존감을 위한 21가지 연습 『나는 뻔뻔하게 살기로 했다』(6/8 木 마감) 540 2017.05.26 2293 0
전체공지 ▶ 『기억술사』 도서 당첨자 30명 발표!!! (5/27 02:30 現 10/30) 125 2017.05.26 2260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27 update+) 1715 2016.06.07 640181 43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58660 79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765 음식 시아버지 생신상 차린 후기★ 1 09:16 28 0
67764 그외 일본 아이도루 덬질로 배운 일본어로 개이득 본 후기 5 06:32 334 0
67763 음식 콘치즈톡톡 먹고 실망한 후기 3 06:19 148 0
67762 그외 후기방 복습하다가 알바진상썰 보고 생각난 카페알바 진상들 1 05:48 145 0
67761 그외 인간관계에서 무서운 사람의 특징이라는데 내 얘기같은 후기 8 04:18 467 0
67760 그외 공방 다니는 중기 (흐름에 맡기는 글) 2 03:05 182 0
67759 그외 렌즈 먼지 턴 후기 1 02:50 211 0
67758 그외 내 배우 보러 갈 생각에 잠 안오는 중기 1 02:39 115 0
67757 그외 요새 핫한 프로듀스101 내픽이 탈락한 후기 사실상 일기 2 02:20 310 0
67756 그외 친구가 제돌 스탭인 별거없는 후기? 중기? 3 02:01 395 0
67755 그외 먼지와 살고 있는 중기 1 01:37 138 0
67754 그외 아이봉 후기 01:19 156 0
67753 영화/드라마 캐리비안의 해적 4d×3D로 본 후기(노스포) 1 00:13 198 0
67752 그외 신칸센 땜에 역이랑 가까운 호텔 예약했는데 엄청 만족했던 후기 9 17.05.26 541 0
67751 그외 어장속 물고기가 어장 탈출한 후기 1 17.05.26 356 0
67750 그외 우리집 말티즈가 자꾸 고구마를 숨기는 중기 14 17.05.26 1319 0
67749 그외 다이어트 약 산 후기 2 17.05.26 258 0
67748 영화/드라마 영화 노무현입니다 보고왔다 17.05.26 201 0
67747 그외 이런 친구랑 여행가면 잘다닐수 있을지 모르겠는 초기 6 17.05.26 481 0
67746 그외 쓰레기같은 놈한테 개차반처럼 차이고 30대를 맞이하는 후기 4 17.05.26 446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89 Next ›
/ 3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