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697594
조회 수 696 추천 수 0 댓글 6

지금까지 판 물품은 내가 가지고 있는 상품권, 아이돌 인형 옷 몇 개, 플래너 등이야.


사람들이 다 '잘 받았어요! 포장 신경써주셔서 감사해요' 이런 식으로 후기를 들려주니까 기분도 좋고, 또 요즘, 가지고 있는 물건은 꼭 필요한 최소한의 것만 있는 게 낫다 싶어서 앞으로도 종종 물건을 팔 생각이야.


나는 안 쓰지만 다른 사람한테는 잘 쓰인다고 생각하면 좋기도 하고...


특히 요즘은 플래너들 판매에 주력하고 있어.


플래너는 날짜가 찍혀 있어서, 올해 아니면 못 쓰는 데다가 나는 이미 쓰고 있는 플래너가 있어서...


지금까지 딱히 진상 구매자는 못 만나 보았는데, 가끔 '내부 구성이 궁금해요' 하고는, 내가 사진을 찍어서 보내주니까 고맙다는 말 한 마디 없이 아예 답장이 없는 사람이 있어서 이런 사람은 좀 싫다...!


'사진 감사해요~ 생각해보고 연락드릴게요' 이 정도의 말은 대부분 하던데 말이지.


아무튼, 무묭이가 아까도 글 하나 올렸는데 좋은 사람이 사게 되면 좋겠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마츠모토 준x아리무라 카스미x사카구치 켄타로 주연 《나라타주》 시사회 초대!!(2/22 木 마감) 1414 18.02.14 35165 6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1 16.06.07 1747509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00039 126
모든 공지 확인하기()
89304 그외 편한 신발 추천 받고 싶은 후기 20:33 26 0
89303 그외 상사가 했던 말 때문에 사회생활이 두려운 후기 2 20:27 62 0
89302 그외 삼성페이 때문에 영원히 삼성폰 써야 할 것만 같은 후기 1 20:26 59 0
89301 그외 우울해서 힘들때 추천하는 책 4 20:18 96 0
89300 그외 평창 우리랑 우표 굿즈 구입 후기 4 20:13 87 0
89299 그외 남동생이 여친 임신했다고 폭탄선언한 후기 22 19:44 957 0
89298 그외 돈이없을수록 로또에 집착하는중기 7 19:42 206 0
89297 그외 몇년전에 여소 안해줬던 내가 예민했던가 하는 후기 7 19:36 215 0
89296 그외 고3인데 정시 고민하는 중기.... 4 19:29 90 0
89295 그외 보험 들었는데 지네 불리한거 설명 안 해주고 대필 사인해서 민원 넣은 중기 9 19:12 350 0
89294 그외 아무생각없이 스벅들어갔다가 5초만에 나온 후기.. 12 19:03 1051 0
89293 음식 아재버거 행사해서 처음 먹어본 후기 3 18:55 276 0
89292 그외 아끼던 혈육은 아닌 어린동생이 원하는 대학에 합격해서 나덬도 넘나 기뻐 선물을 준 후기 2 18:51 127 0
89291 그외 대학 졸업을 앞두고 공시와 교대 준비을 두고 고민하는 중기 8 18:27 288 0
89290 그외 물건 사는데 돈 아꼈더니 결국 그 돈 다른데로 다 샌다는 걸 깨달은 후기 5 18:27 473 0
89289 그외 첫출근했는데 퇴사할꺼면 빨리하라는 사수만난 후기 8 18:26 608 0
89288 그외 내시경 예약 잡아놓고 심란한 중기 ㅠㅠ 1 18:17 101 0
89287 그외 겁이 많은 성격인 후기 1 18:05 134 0
89286 그외 명절에 정말 인사도 1도 안하는 사촌이 이해 안가는 후기 25 18:03 854 0
89285 영화/드라마 블랙팬서 후기 (스포 조금) 17:26 115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66 Next ›
/ 4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