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37269346
조회 수 1059 추천 수 0 댓글 5
나덬은 오늘 브라질리언을했어
시술대에 올라서 그냥 두리번 거릴때만해도
무서운걸 모르고있었는데
뜨뜻한 왁스가 올려지고
뜯김을 당하려는 순간 내가 너무 겁먹어서
다른 털이랑 엉켜버린거야ㅜㅜㅜㅜㅜㅜㅜ
잡아뜯을 왁스가 다른데붙어버려서
시술하는언니도 멘붕 나도멘붕
한번에 이꽉물고 확뜯었는데 느껴보지못한
끔찍한 고통을 느꼈어........
조금씩 뜯을때마다 멘탈이 점점 사라졌고
거의 만신창이가 되었을 때 쯤
"언니는 모색이 갈색이네요~ 검은모에 비해
가늘은 편이라 잘 떨어지고 고통도
적은편일거예요~ 검은모는 억세서 한번뜯을 때
피가 송글송글 맺히거든요~"
하면서 위로를 해주셨어ㅠㅠㅠㅠㅠㅠㅠ
정말정말 아팠지만 깔끔하게 제모된
태초의 나의 것을 보니 뿌듯했다는 나의후기!!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당선대톡 -> 대톡방으로 변경 및 정치토크 오픈 공지 2017.05.13 30885 11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일본 판매 25만부 돌파 소설! 당신에게도 지우고 싶은 기억이 있습니까? 『기억술사』(25일 마감) 1518 2017.05.12 90368 4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10 update+) 1709 2016.06.07 628696 42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499 그외 세월호 다큐보고 엉엉 운 후기 00:48 4 0
67498 그외 휴덕중인데 더쿠하면서 뿌듯한 후기 00:47 8 0
67497 그외 게임 길드 나가고 싶어서 고민하는 중기 2 00:25 41 0
67496 영화/드라마 겟아웃 본 후기 (스포없음) (짧음주의) 2 00:14 82 0
67495 그외 병원에서 마감시간까지 방치당한 후기 00:10 105 0
67494 그외 아무래도 나한테는 덬질이 최고인것같은 후기 00:01 51 0
67493 그외 우울증일때 기억이 없지만 일상생활에서는 문제가 없다고 한걸 번복하는 후기 1 17.05.22 95 0
67492 그외 습관적으로 지각하던 편의점 사장을 추억하는 후기 22 17.05.22 345 0
67491 그외 방금 길거리에서 소름돋았던 후기(별거없음) 5 17.05.22 152 0
67490 그외 바닥에 털 떨어진거 보면 못견디고 미치겠는 후기 2 17.05.22 85 0
67489 그외 결혼하려니까 넘 좋은 후기 7 17.05.22 442 0
67488 그외 간호 4학년덬 취업 스펙 걱정하는 중기 2 17.05.22 222 0
67487 그외 마비노기에서 아이템 넘 싸게 팔아서 자꾸 후회하는 후기 7 17.05.22 173 0
67486 그외 상사에게 옷 잘입는다는 칭찬 받은 뒤로 옷 고르는게 부담스러운 후기 1 17.05.22 130 0
67485 그외 동생 친구들이 나 예쁘다고 난리난 후기 2 17.05.22 414 0
67484 그외 아빠한테 주먹으로 싸대기 맞은 후기 4 17.05.22 271 0
67483 그외 나덬이 누굴 좋아하는지 마음을 잘 모르겠는 중기 6 17.05.22 177 0
67482 그외 전에 일했던 곳에서 스카웃제의?가 와서 고민되는 중기 9 17.05.22 453 0
67481 그외 술마시고 담배피고 그러는 청소년들 다 걸렸으면 하는 중기... 2 17.05.22 172 0
67480 음식 엄마가 해주신 밥이 맛이 없어져서 슬픈 후기... 6 17.05.22 363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75 Next ›
/ 3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