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290449
조회 수 11149 댓글 152
민주당 관계자의 말을 인용 보도한 '박근혜 거울방'은 언론 매체마다 다투어 베끼면서 기정사실이 됐다. 대다수 국민은 대형 거울로 사면이 둘러싸인 방에서 생활했던 박근혜를 떠올릴 것이다.

하지만 청와대 관저에서 살림살이를 해온 김막업씨에게 들은 말을 그대로 옮기면 이렇다.

"이분이 거처한 방에는 큰 거울이 없다. 화장대의 둥그런 거울과 세면장에 붙어 있는 거울밖에 없다. 외부 일정이 없으면 머리 손질이나 화장을 안 한다. 내실에서는 머리를 뒤로 묶고 두건을 쓰고 있다. 외부 일정이 있을 때만 미용사를 불러 미용실에서 손질받았다. 관저 안에 큰 거울이 있다면 운동실이 유일하다. 한쪽 벽면만 거울로 돼 있었다. 이 운동실은 원래 대통령 내실에 딸린 접견실을 개조한 것이다."

사방 벽에 대형 거울로 둘러싸인 '박근혜 거울방'은 없었다는 얘기다. 문 대통령이 취임 다음 날 당장 관저에 입주하지 못한 것은 새로운 주인인 대통령 부부의 취향에 맞게 도배와 보수 교체 등이 이뤄졌기 때문이다. 운동실을 접견실로 원상회복했으면 한쪽 벽면의 거울을 떼고 벽지를 발랐을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작업이다. 박 전 대통령의 경우에는 관저에 입주하기 전에 안가(安家)에서 열흘을 머물렀다고 한다.

하나의 가십으로 넘겨도 될 '박근혜 거울방'을 주목하는 데는 이유가 있다. 집권 여당이 된 민주당 관계자의 입에서 시작됐다는 점이다. 민주당은 이제 '정보'를 쥐고 활용하는 쪽이다. 그 관계자는 왜 하필 '거울방'을 언급했을까. 다른 의도를 갖고 사실을 왜곡했거나, 아니면 자신도 잘못된 정보를 듣고 전했을 수 있다.

그렇다 해도 청와대 측은 '거울방'의 사실 여부를 알 수 있는 입장이었다. 기자들이 문의했을 때 청와대가 한마디만 하면 금세 밝혀질 사안이었다. 청와대는 "노 코멘트"라고만 답했다. 수상한 침묵이었다. 박 전 대통령이 더욱 '적폐 세력'처럼 보이도록 방치하는 듯한, 풍문이 사실로 굳어지도록 내심 즐기는 듯한 태도였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5/18/2017051803569.html

가짜뉴스 무섭다 ㄷㄷㄷㄷ
리플 더 보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75 16.06.07 1998926
전체공지 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929650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033 스퀘어 단독] 홍상수 감독, 김민희와 결별 391 18.03.09 34482
12032 스퀘어 이동욱 측 "수지와 좋은 감정..알아가는 단계" 열애인정(공식) 215 18.03.09 18828
12031 스퀘어 [단독] "아이돌 가수에 성폭행 당했다"..6년 만에 꺼낸 눈물의 '미투' 224 18.03.09 29435
12030 스퀘어 [단독] 이동욱♥수지, 풋풋한 열애 중…톱스타 커플 탄생 225 18.03.09 17077
12029 스퀘어 전자레인지로 뚝딱! 고구마말랭이 집에서 만들어요 605 18.03.09 17016
12028 스퀘어 워너원 방금 공개된 새앨범 티저 사진 336 18.03.08 17659
12027 스퀘어 색맹인에겐 계속 보이고 정상인에겐 사라지는 그림.jpg 299 18.03.08 26739
12026 스퀘어 사무실 직원이 개인의자 가져왔네요 163 18.03.08 27286
12025 스퀘어 현재 페북 좋아요 폭주하는 일톡 글 215 18.03.08 29852
12024 스퀘어 얼굴이 하얗고 창백한데 어디 아픈 거 아니냐 208 18.03.08 29087
12023 스퀘어 [단독] 임산부 '강제 실험' 시도한 서울대병원 의사 145 18.03.08 19938
12022 스퀘어 외국인에게 애매하다 소리 듣는 한국인 김희태씨 ㅋㅋㅋ.jpg 232 18.03.08 28057
12021 스퀘어 에셈이 온라인에서 굿즈를 팔지않는 이유 ㄷㄷㄷㄷ..jpg 220 18.03.08 28073
12020 스퀘어 많이 달라져서 나온 안혜경 133 18.03.08 23032
12019 스퀘어 입냄새에 직빵인 강추템 464 18.03.08 23180
12018 스퀘어 [단독] 테이크아웃 모든 음식, 오늘부터 버스서 아웃 367 18.03.08 18936
12017 스퀘어 일본에서 지금 혁신적이라고 난리난 신기술.jpg 273 18.03.08 26128
12016 스퀘어 꽃보다남자 후속 꽃보다 맑음 드라마 티저 공개..jpg 192 18.03.08 22467
12015 스퀘어 현직 목욕탕 사장이 말하는 여탕문화 182 18.03.08 26584
12014 스퀘어 유시민이 꼽은 최고의 문장.jpg 357 18.03.08 20203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02 Next ›
/ 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