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ytiUM

슈, 유진에 이어 바다도 품절녀. 바다는 9살 연하 남자친구와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한 지 6개월 만에 화촉을 밝힌다. /이덕인 기자


[더팩트|강일홍 기자] S.E.S 맏언니 바다(36 본명 최성희)가 꽃 피는 봄날에 결혼한다. 바다는 오는 3월 23일 오후 3시 서울 한남동의 한 성당에서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9살 연하의 사업가와 혼배 미사 형식의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지난해 9월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한 이후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감정을 교류해오다 최근 결혼을 구체화하고 혼인 일정을 마무리했다. 특히 바다는 방송 출연 및 콘서트 등으로 바쁜 와중에도 결혼 준비에 많은 시간을 할애한 것으로 <더팩트> 취재결과 확인됐다. 바다가 결혼식을 올리면 아이돌 1세대 그룹 S.E.S 멤버는 모두 '품절녀' 명단에 오른다.

최근 바다는 '박경림의 두 시 데이트'에서 "S.E.S와는 한두달에 한 번 정도 정기적으로 티타임을 갖는데 유진과 슈가 아이를 낳고 나니 내가 소외된다. 기저귀나 분유 이야기를 하면 셋의 대화가 아닌 두 사람의 대화가 되니 나도 어떻게든 빨리 낳아보겠다"고 말해 이미 결혼에 대한 결심이 섰음을 암시하기도 했다. 

바다의 한 측근은 12일 <더팩트>에 "바다는 독실한 천주교 신자"라면서 "두 사람이 종교를 바탕으로 서로에게 깊은 신뢰와 믿음을 준 게 결혼으로 이어진 밑거름이 됐다"고 밝혔다. 음반 프러듀싱 및 콘서트를 런칭하고 있는 SM엔터테인먼트 한 관계자도 "사전에 결혼 일정에 대해서는 아는 바 없었다"면서도 "정말 기다리던 반가운 소식이다. 바다의 결혼, 진심으로 축하한다" 고 말했다. 

바다는 지난해 9월25일 남자친구와의 열애사실을 처음 공개하면서 "나이는 어리지만 오빠처럼 듬직하다"면서 "남자친구 힘든 부분을 위로해주는 든든한 버팀목"이라고 사랑에 빠진 속내를 밝힌 바 있다. 

CLBfK

맏언니 바다를 중심으로 해체 후에도 이어온 유대감. S.E.S는 작년 연말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16년 만에 단독 콘서트를 열어 팬들과 교감했다. /이덕인 기자


바다의 결혼은 원조 아이돌 멤버들에게도 기쁜 소식이다. SES가 오랜만에 '유희열의 스케치북'과 'REMEMBER I'M YOUR SES' 등에 출연하고 연말 단독콘서트를 펼치며 팬들로부터 무한 찬사를 받은 가운데 맏언니 바다의 결혼이 또다른 활력의 계기가 될 수 있다는 기대감 때문이다. 

멤버 중 유진은 기태영과 2009년 드라마 '연인만들기' 출연을 계기로 가까워져 2011년 결혼했고, 슈는 동갑내기 농구선수 임효성과 2010년 결혼해 아들 임유와 쌍둥이 딸 라희 라율 등 3자녀를 두고 있다.  

S.E.S는 1997년 결성돼 가요계를 평정한 뒤 2002년 공식 해체됐다. 해체 3년 만인 2005년 데뷔 8주년 공식 팬미팅을 갖는 등 S.E.S의 오랜 팬들을 위한 시간을 마련하기도 했다.

이후에도 S.E.S는 현재 활동하는 그 어느 그룹보다 더 자주 모이며 끈끈한 유대를 이어오고 있다. 바다는 "다시 뭉치기 위해 해체한 것"이라고 말했고, 유진도 "해체할 때 이미 재결합을 염두에 두고 있었다", 슈 역시 "다시 뭉쳐 활동하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S.E.S로 활동하며 아이돌 최고 보컬리스트로 실력을 인정받은 바다는 2002년 그룹 해체 이후 이듬해 솔로 1집 'A day of renew'로 홀로서기에 나선 뒤 'music' 'aurora' 'eyes' 등을 발표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갔다. 같은해 9월 뮤지컬 '페퍼민트'로 여자 아이돌 최초로 뮤지컬 배우로 성공적 변신을 꾀했다. 

2008년 '노트르담 드 파리'에서 호연으로 그해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여자 인기상을 수상을, '한국뮤지컬대상'에서는 인기스타상과 함께 여우신인상을 수상했다. 2009년 '미녀는 괴로워'로 여우주연상(더 뮤지컬 어워즈), 인기상(한국뮤지컬대상)을 수상하며 뮤지컬 스타로 거듭났다. 

eel@tf.co.kr 
[연예팀 │ ssent@tf.co.kr 


리플 더 보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공지 * 서브컬쳐방 BL카테 관련 공지 내용 전면 백지화 및 사과문 488 17.12.16 31522 57
전체공지 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12/17 - 6번 재갱신 , 12/20 - 8번 문항 갱신) 2632 16.06.07 1467900 49
전체공지 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437764 121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704 스퀘어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3 00:21 12524 43
10703 스퀘어 적자가 심히 우려되는 어느 아이돌 현재 콘서트 예매상황 220 17.12.14 26406 0
10702 스퀘어 악플 PDF를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기계처럼 따기만한 엑소팬 계정이 만들어낸 멘붕 155 17.12.14 19079 1
10701 스퀘어 `진짜`들의 단톡방에 들어간 평범한 오타쿠 .jpg 194 17.12.14 16942 2
10700 스퀘어 해외생활 14년차의 장거리 여행시 비행기 안에서 있으면 신세계인것들 (후리한 사진 주의) 229 17.12.14 18095 5
10699 스퀘어 방구낀 여직원 후기 165 17.12.14 19399 1
10698 스퀘어 오사카 사람들과 타코야끼의 관계 .txt .jpg 125 17.12.14 15611 3
10697 스퀘어 【 왕덬 : 145덬 & 309덬 댓글 참조♥ 】 방금 라디오스타에 인증된 더쿠.jpg 562 17.12.13 27563 51
10696 스퀘어 데뷔 1달차의 레드벨벳.jpg 224 17.12.13 14068 5
10695 스퀘어 내가봤던 더쿠 맞춤법지적 댓글 존나 웃겼던거.jpg 116 17.12.13 12182 2
10694 스퀘어 뮤비 촬영에 개인 스케줄 때문에 시간 못 맞춘다고 멤버 대역을 쓴 소속사;;;; 116 17.12.13 16638 4
10693 스퀘어 'IOI 김소혜 부모님'이 운영하는 카페 찾아가 트와이스 춤추며 '일부러 조롱'한 BJ 137 17.12.13 11758 3
10692 스퀘어 아재,아줌마덬들 학창시절 준비물 285 17.12.13 10804 4
10691 스퀘어 귤철. 제주도덬이 알려주는 맛있는 귤 찾기 뀰팁 256 17.12.13 9841 12
10690 스퀘어 추울까봐 주인이 품속에 넣고 다니는 댕댕이.jpg 147 17.12.13 12875 11
10689 스퀘어 골반 욕심이 과했던 나연 205 17.12.13 19609 1
10688 스퀘어 뱃속밖은 위험해 111 17.12.13 10845 6
10687 스퀘어 패딩 라이언만 눈이 초롱초롱한 이유.twt 167 17.12.13 12955 9
10686 스퀘어 혐은 아닌데 주의) 대만 여행오는 덬들이 잘 모르는것 155 17.12.13 12883 1
10685 스퀘어 서울 대림역서 20대 남성 칼에 찔려 사망 164 17.12.13 13897 0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36 Next ›
/ 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