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290449
조회 수 11221 댓글 152
민주당 관계자의 말을 인용 보도한 '박근혜 거울방'은 언론 매체마다 다투어 베끼면서 기정사실이 됐다. 대다수 국민은 대형 거울로 사면이 둘러싸인 방에서 생활했던 박근혜를 떠올릴 것이다.

하지만 청와대 관저에서 살림살이를 해온 김막업씨에게 들은 말을 그대로 옮기면 이렇다.

"이분이 거처한 방에는 큰 거울이 없다. 화장대의 둥그런 거울과 세면장에 붙어 있는 거울밖에 없다. 외부 일정이 없으면 머리 손질이나 화장을 안 한다. 내실에서는 머리를 뒤로 묶고 두건을 쓰고 있다. 외부 일정이 있을 때만 미용사를 불러 미용실에서 손질받았다. 관저 안에 큰 거울이 있다면 운동실이 유일하다. 한쪽 벽면만 거울로 돼 있었다. 이 운동실은 원래 대통령 내실에 딸린 접견실을 개조한 것이다."

사방 벽에 대형 거울로 둘러싸인 '박근혜 거울방'은 없었다는 얘기다. 문 대통령이 취임 다음 날 당장 관저에 입주하지 못한 것은 새로운 주인인 대통령 부부의 취향에 맞게 도배와 보수 교체 등이 이뤄졌기 때문이다. 운동실을 접견실로 원상회복했으면 한쪽 벽면의 거울을 떼고 벽지를 발랐을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작업이다. 박 전 대통령의 경우에는 관저에 입주하기 전에 안가(安家)에서 열흘을 머물렀다고 한다.

하나의 가십으로 넘겨도 될 '박근혜 거울방'을 주목하는 데는 이유가 있다. 집권 여당이 된 민주당 관계자의 입에서 시작됐다는 점이다. 민주당은 이제 '정보'를 쥐고 활용하는 쪽이다. 그 관계자는 왜 하필 '거울방'을 언급했을까. 다른 의도를 갖고 사실을 왜곡했거나, 아니면 자신도 잘못된 정보를 듣고 전했을 수 있다.

그렇다 해도 청와대 측은 '거울방'의 사실 여부를 알 수 있는 입장이었다. 기자들이 문의했을 때 청와대가 한마디만 하면 금세 밝혀질 사안이었다. 청와대는 "노 코멘트"라고만 답했다. 수상한 침묵이었다. 박 전 대통령이 더욱 '적폐 세력'처럼 보이도록 방치하는 듯한, 풍문이 사실로 굳어지도록 내심 즐기는 듯한 태도였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5/18/2017051803569.html

가짜뉴스 무섭다 ㄷㄷㄷㄷ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존회원도 필독/신규회원 현재 회원가입 전 필독] ◆ 현재 가입 가능 ◆ 2018.06.25 (月) 07:00~THEQOO 신규회원 가입 OPEN━━ヽ(゚∀゚ )ノ━━!!!! 670 18.06.25 1174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998 16.06.07 2280894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24190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5292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86 18.06.14 28792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9 18.05.30 29813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1 18.05.30 27664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9615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45 16.06.06 659814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7758 [Oh!쎈 컷] '라이프' 조승우, 캐릭터 포스터 공개…시청자 전율시킬 카리스마 08:54 36
907757 블랙핑크 실제 몸매 느낌.gif 1 08:54 114
907756 25살 이영애의 첫 사극데뷔와 악녀연기 (대장금 아님) 08:53 36
907755 지성X한지민 '아는 와이프', 티저포스터 공개…특별한 로맨스의 서막 5 08:52 119
907754 신입들은 잘 모르는 왕덬의 정체 12 08:51 532
907753 "벌써 재밌다"…'식샤를합시다3' 윤두준X백진희, 메인티저 공개 3 08:50 111
907752 박보영X김영광 '너의 결혼식', 8월 개봉…유일한 여름 로맨스 8 08:46 242
907751 [공식입장] 마이틴, 7월 10일 미니 2집 앨범 발표확정..1년만의 컴백 1 08:45 93
907750 더쿠 가입 기념 오수 사진 나눔 (스압주의) 20 08:44 439
907749 슼방에 글 쓰는 사람들 특징 19 08:40 998
907748 난 더쿠 몇기일까? (무묭인 3기) 182 08:39 1073
907747 혼자 옷 다르게 입은 오무지 놀리는 여친멤버들.ytb 7 08:37 392
907746 흔한 안티의 태세 전환(feat. 슈퍼주니어) 8 08:36 591
907745 앤트맨과 와스프 일반/아이맥스 비율.jpg 16 08:36 588
907744 [공식입장]여자친구 유주, 29일 데뷔 첫 솔로 앨범 발표 확정 19 08:35 601
907743 월드컵간 배성재 대타로 라디오DJ한 홍진호(+김소혜, 이말년) 9 08:29 589
907742 서현진 근황 .jpg 33 08:26 2406
907741 신입 환영 기념 올리는 일톡방 7대 죄악 36 08:26 2381
907740 프듀48 출연중인 시로마미루 친언니 미유 노래영상 18 08:25 530
907739 프리미엄 더쿠 회원만 확인할 수 있는 글입니다. 회원 등급을 올려주세요^^ 74 08:24 1827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