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퀘어 - 먹물사건 한 달…"시진핑 개인숭배 흔적 거의 사라져" 

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821191527
조회 수 756 댓글 3
먹물사건 한 달…"시진핑 개인숭배 흔적 거의 사라져"

[앵커] 

지난달 중국 상하이에서 20대 여성이 "독재에 반대한다"면서 시진핑 국가 주석의 초상에 먹물을 뿌린 사건이 벌어졌었죠.

해당 사건 이후 중국 전역에서 시 주석에 대한 '개인숭배' 흔적 지우기가 진행되고 있다고 합니다.

베이징에서 심재훈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한 여성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얼굴이 그려진 선전표지판에 다짜고짜 먹물을 뿌립니다. 

이 여성은 자신을 비롯한 수많은 중국인이 공산당으로부터 뇌를 공격당하는 박해를 받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둥야오충 / 29세> "시진핑 독재 폭정에 반대한다!"

먹물 사건이 발생한지 한 달이 지난 지금, 베이징을 비롯한 중국 전역의 주요 도시에서 시진핑 초상화와 선전구호들이 은밀히 철거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중국은 지난해 10월 당대회 이후 시진핑을 공산당의 핵심으로 삼아 마오쩌둥과 동급의 개인숭배를 시작한 바 있습니다. 

이에 전국 곳곳에 시 주석의 조각은 물론 얼굴이 담긴 선전물이 배치됐는데, 지금은 농촌을 제외하고 거의 찾아볼 수 없다는 겁니다. 

또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도 8월 2일부터 8일까지 무려 7일 동안이나 1면에 시 주석의 동정을 보도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10월 시진핑 집권2기 시작 직후 1면 가득 시주석의 초상화를 실은 것과는 확실히 대비됩니다. 

먹물사건의 당사자인 둥야오충은 이후 정신병원에 강제수용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먹물을 뿌리는 영상은 중국 곳곳에서 시진핑 체제에 대한 시민들의 반감이 표면화 되는 계기가 됐습니다. 

베이징에서 연합뉴스 심재훈입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84 16.06.07 253791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36012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1 15.02.16 1237978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22699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06 18.06.14 43902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35 18.05.30 38706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88 18.05.30 3395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7 17.12.18 86547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5번 18번 유의바라..) 812 16.06.06 758664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3893 조금 전에 EBS에서 방영한 다큐멘터리 01:12 21
963892 데뷔후 처음으로 앞머리 내린 에이프릴 예나.jpg 1 01:11 63
963891 엑소가 신인시절 1년 공백기 이후 바로 초동 1위 할 수 있었던 이유.jpg 18 01:10 326
963890 아빠 어디가 민국이 근황.jpg 23 01:08 608
963889 국산 애니 걸크러쉬 악역 7 01:07 292
963888 움짤로 알아보는 유노윤호 이미지 변화 11 01:07 188
963887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3] 썸남 vs 전남친 .jpg -8 01:07 48
963886 호평 받았던 각시탈 마지막회 엔딩장면 4 01:06 427
963885 광개토대왕릉비 앞에서 한국어 쓰지 말라는 중국인들 8 01:06 385
963884 복중 복은 역시 제복 1 01:05 134
963883 강원대병원 갈 일 있는 덬들은 조심해.JPG 14 01:03 1223
963882 수지, 팬들의 하트 요청 최초 거부 26 01:03 1346
963881 광복절이면 생각나는 드라마 17 01:01 516
963880 오늘 구글 메인 이미지 6 01:00 486
963879 일상속의 사이코패스.JPG 28 00:59 1383
963878 하트시그널 임현주가 들고 나와서 품절 시킨 가방 26 00:59 2088
963877 가족 잃고 28일동안 헤맨 강아지 11 00:55 1013
963876 구찌 2018 S/W 신상 51 00:54 2077
963875 동명이인인 아이돌 멤버들 50 00:53 1420
963874 크리스틴 스튜어트 '잘생긴' 사진 모음 23 00:53 561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