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751213713
조회 수 1242 댓글 19
http://m.news.naver.com/.nhn?mode=LSD&mid=sec&sid1=102&oid=025&aid=0002828049


생후 10개월 된 젖먹이가 울자 막말을 하며 학대한 혐의로 기소된 40대 아동 돌보미가 ‘자신이 학대했다’고 인정했지만 무죄 판결을 받았다.

앞서 지난해 9월 아동 돌보미인 A(48·여) 씨는 대구 시내 한 가정에서 생후 10개월 된 B군을 돌보고 있었다.

A씨는 B군이 잠을 자지 않고 계속 울자 아기를 상대로 수차례 막말하거나 큰소리로 욕을 했다. 또한 B군이 울음을 그치도록 조치하지 않은 채 자기 아들과 통화를 하거나 TV를 봤다.

당시 A씨 행동과 B군의 울음소리 등은 B군 어머니가 집에 몰래 켜둔 녹음기에 그대로 녹음됐다. 녹음 내용 가운데는 B군 엉덩이 등을 때리는 것으로 볼 수 있는 소리도 있었다.

B군 어머니는 녹음 내용을 바탕으로 문제를 제기했고, A씨는 경찰 조사를 거쳐 아동학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에서 A씨는 B군에게 정서적 학대를 한 것은 인정했지만, 신체적 학대 행위는 인정하지 않았다. 이에 법원은 A씨의 정서적 학대 행위를 인정하면서도 무죄를 선고했다.

B군 어머니가 학대 증거를 찾기 위해 몰래 녹음한 것이 문제가 됐다. 법원은 녹음한 음성의 증거능력을 인정하지 않았다.

13일 대구지법 형사8단독 오병희 부장판사는 “피해 아동이 음성이나 울음소리로 피고인에게 자기 의사를 표시하고 피고인은 피해 아동의 행동을 야단치는 의미에서 막말이나 욕을 한 것인 만큼 녹음 내용은 ‘타인 간 대화’에 해당한다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고 밝혔다.

이어 “B군 어머니가 타인 간 대화를 녹음해 확보할 수 있는 ‘범죄에 대한 형사소추 및 형사 절차상 진실발견이라는 공익’이 피고인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 인격권의 보호라는 가치보다 반드시 우월하다고 볼 수 없는 만큼 B군 어머니가 녹음한 음성은 증거로 사용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오 부장판사는 “정서적 학대가 없었다고 보기 어렵고 피고인이 수사기관 및 법정에서 정서적 학대행위를 자백했지만, 자백을 보강할 만한 증거가 없다”며 “자백이 피고인에게 불리한 유일한 증거에 해당해 이를 유죄 증거로 삼을 수 없어 공소사실이 ‘범죄의 증명이 없는 경우’에 해당한다”며 무죄 선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이러면서 무슨 애를 낳으래 ㅋㅋㅋㅋㅋ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5 16.06.07 2249610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198675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18 18.06.14 19768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6 18.05.30 28434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693 18.05.30 2595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158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1 16.06.06 651733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1340 혐) 월드컵 관광객 덮친 러시아 택시 04:33 18
901339 박지성 땅주인 스웩 04:33 24
901338 방탄소년단 Fake Love 빌보드 핫100차트 4주연속 차트인 04:32 12
901337 몹시 당황스러운 구애의 춤.gif 8 04:14 455
901336 오히려 허리를 박살내는 하지 말아야 할 허리운동.swf 7 04:13 544
901335 국가대표 공격수의 스피드 7 04:11 294
901334 친구랑 내기해서 이기는 8가지 방법 1 04:03 249
901333 트와이스 모모 탑시드 홈마가 찍은 쯔위 47 03:58 1101
901332 주호민 근황 03:55 418
901331 대헤아 조현우 레전드 세이브.gif 11 03:54 421
901330 히딩크 스웨덴전 관전 반응.txt 9 03:50 757
901329 오늘 조현우 해외축구팬 반응 8 03:48 925
901328 ??? 대신 사과해라 6 03:38 573
901327 "일본 좋아" 한국인 ↑, "한국 좋아" 일본인 ↓ 34 03:36 929
901326 끔찍한 혼종.jpg 13 03:28 1004
901325 순둥순둥한 외면에 강한 내면이 있는 설현 5 03:19 644
901324 마츠이 쥬리나가 미야와키 사쿠라에게 춤 제대로 추라고 한 게 나배썅인 이유 129 03:13 2717
901323 [월드컵] 아쉬운 손흥민 "유효슈팅 0개, 우리 공격수 책임" 14 03:10 590
901322 미국 하늘에서 의문의 현상 발견 9 03:09 1478
901321 본인 앨범 받고 쌍카(포토카드 2개) 뽑은 태연 5 03:09 806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