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미지 원본보기0003783611_001_20180517130511219.jpg?typ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여자 연예인을 성추행 한 후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다. 해당 사건이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되면서 이 사실이 알려졌는데 이서원이 출연하는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 타임’이 첫 방송까지 며칠 남지 않은 상황에서 날벼락을 맞았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8일 이서원을 입건해 조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서원은 술자리에서 여성 연예인 B씨에게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당했다. B씨는 이서원이 계속 신체 접촉을 시도하자 자신의 남자친구에게 전화해 도움을 요청했고 이에 화가 난 이서원이 흉기로 B씨를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로부터 한 달여의 시간이 지났고 광진경찰서는 이서원 조사 후 혐의가 있다고 보고 지난 16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서원이 경찰 조사를 받고 해당 사건이 검찰에 송치되기까지 무려 40여일, 한 달 이상의 시간이 지났다. 이서원이 이를 소속사에 알리지 않아 이서원의 혐의가 드러난 지난 16일 소속사 측이나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 타임’(이하 어바웃 타임) 측이 폭탄을 받은 상황이다.

이서원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우선 당사는 매체 측의 사실 확인 요청 이전까지 이 같은 상황에 대해 알지 못하고 있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서원이 소속사에 이를 알릴 시간은 충분했다. 하지만 이서원은 경찰 조사를 받은 지 한 달 이상의 시간이 지났는데 이를 소속사 측에 알리지도 않고 활동을 이어갔다. KBS 2TV ‘뮤직뱅크’를 물론이고 ‘어바웃 타임’ 촬영까지 소화했다.

이미지 원본보기0003783611_002_20180517130511228.jpg?typ

결국 지난 16일이 돼서야 혐의를 확인한 소속사 측은 사과했다. 소속사 측은 “정확한 사실 파악을 위해 본인에게 확인을 한 결과, 지인과 사적인 자리에서 술을 마시다가 발생한 일이라는 것을 알게 됐습니다. 어떠한 변명의 여지도 없습니다. 모든 분들께 머리숙여 사죄의 말씀 드립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전했다.

제작발표회 하루 전날 날벼락을 맞은 ‘어바웃 타임’은 밤늦게까지 입장을 정리를 한 후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어바웃 타임’ 측은 17일 예정대로 제작발표회를 진행하기로 했고 이서원의 하차를 결정했다.

이서원이 주연은 아니지만 ‘어바웃 타임’ 스토리 중 한 줄기를 맡고 있었다. 제작진은 다른 배우로 대체, 재촬영하기로 했다. tvN 측은 “이서원은 극중 여주인공이 출연하는 뮤지컬의 연출자 역할로 출연하며, 주인공들의 스토리와는 별도의 서브 스토리를 담당하는 조연 역할로 분량이 절대적으로 크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서브 스토리이긴 하지만 드라마에서 다뤄지는 다양한 이야기 중 하나로 그려지기 때문에 스토리 자체를 삭제할 수는 없어 다른 배우로 대체해 재촬영을 진행할 예정입니다”라고 밝혔다.

tvN 측은 당장 방송에 차질은 없을 정도로 분량을 확보해놓았다고 했지만 출연 배우의 성추행 문제로 기분 좋게 출발하지 못하는 상황이 됐다.

이서원이 소속사에 제대로 얘기를 했으면 소속사나 ‘어바웃 타임’이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었을 터. 문제없이 지나가리라고 생각했던 걸까. 그의 어리석은 판단이 끝내 소속사와 ‘어바웃 타임’ 모두에게 큰 피해를 주고 말았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8 16.06.07 212651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2054358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5 17.12.21 188723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1901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8 16.06.06 613296
모든 공지 확인하기()
873706 이영도 작가 <오버 더 초이스>, <오버 더 호라이즌> 일정 및 팬싸인회 일정 1 19:51 24
873705 보이프렌드, 팬송 ‘여우비’ 콘셉트 화보 깜짝 공개...신비+몽환 분위기 물씬 2 19:49 67
873704 전직 영화기자와 현직 가요기자의 누가 더 개꿀이냐 설전.youtube 1 19:48 151
873703 다시보는 소녀시대 gee 티저 이미지.jpg 15 19:48 390
873702 현재 음원 사이트 실시간 순위 콩진호슬램 중인 곡.jpg 4 19:47 201
873701 3분요약♥MB와 2조원짜리 깡통 유전 ♥ 1 19:45 88
873700 [LOL] 전 CJ엔투스 미드라이너 "코코" 신진영, 터키팀과 계약해지.. 새 팀 구합니다 SNS 3 19:45 141
873699 개봉할 영화 번역하다가 무서워서 결계 치고 봤다는 황석희 번역가.jpg 22 19:44 1072
873698 직장을 오래 다니는 방법 11 19:44 644
873697 라디오 진행중인 소혜를 찾아온 세정, 미나 5 19:42 282
873696 도라에몽 일본 순정만화 그림체 버전.jpg 6 19:41 401
873695 지금까지 하니가 했던 염색 중에서 덬들이 제일 좋아하는 색은????? 40 19:41 410
873694 대한애국당 시의원 출마자 "난 도종환 동생"…都장관 "사실아냐" 8 19:41 214
873693 오늘 고독방에 갑자기 풀린 H.O.T. 장우혁 과사들 (데이터, 스압주의) 9 19:38 604
873692 카드캡터 체리 도진이성우와 청명이성우의 일화.twit 5 19:37 392
873691 (스압) 피자, 치킨, 햄버거, 그리고 샌드위치.jpg 4 19:37 349
873690 샤이니, NCT 공식 응원봉 오피셜 사진 35 19:36 1488
873689 이번 대학내일 표지모델 36 19:35 1342
873688 원덬이 처음으로 방탄 RM(구 랩몬스터)보고 심장이 멎을것 같은 기분을 느꼈던 때.gif 23 19:35 820
873687 다같이 모인 소녀시대 멤버들 (수영 인스타그램).jpg 11 19:35 769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