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GTX A노선②]'기술력 vs 가격'…사업자 선정 관전포인트

북한산 국립공원…현대 '우회' vs 신한 '지하통과'
공사 60개월내 끝내야…시청역 추가 여부도 쟁점



© News1 방은영 디자이너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사업자 선정을 두고 현대건설 컨소시엄과 신한은행 컨소시엄이 2단계 평가에 돌입한 가운데 시청역 추가 부분과 북한산 국립공원 통과 방안이 주요 쟁점으로 떠올랐다. 민간제안 사업으로 진행되는 이 프로젝트는 건설투자자(CI)와 재무투자자(FI)간 대결구도로 관심이 집중된 만큼 물밑경쟁이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하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주무관청인 국토교통부와 평가주관기관인 한국교통연구원은 지난 13일 1차 사업설명회와 평가위원들의 현장답사를 진행했다. 오는 25일 1박2일간의 2단계 평가를 수행한 뒤 공식적인 우선대상협상자를 27일 발표할 예정이다. 

현재 이 프로젝트의 핵심 키워드는 CI와 FI의 경쟁에서 과연 누가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보다 적극적으로 사업수행에 나설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는 것이 관계 전문가들의 공통된 견해다. 설계와 시공능력이 탁월하고 경험이 풍부한 컨소시엄이 사업수행을 해야 한다는 목소리와 가격 등 금융조달력을 통한 안정성이 중요하다는 주장이 대치되고 있다. 

◇시청역 추가·북한산국립공원 통과 방식 확연히 달라

현대건설 컨소시엄은 서울지하철 2호선과의 환승편의와 수요증대 및 서울시의 주요 요구사항을 고려해 고시안의 5개 역사(운정·킨텍스·대곡·연신내·서울역)에 시청역을 추가 설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신한은행 컨소시엄은 시청역이 서울역과 인접해 있고 역을 추가하면 운행 시간이 2분가량 늘어난다는 점과 경제성 확보 등을 위해 고시안의 5개 역사만 계획했다. 

파주 운정에서 삼성역 북단까지 약 40㎞에 달하는 구간에서 두 컨소시엄의 노선은 대부분 비슷하지만 서울역과 연신내역 사이 북한산 국립공원 통과 구간에서는 차이를 보이고 있어 또 다른 쟁점이 되고 있다. 


현대건설 컨소시엄은 북한산 국립공원 자연보존지구를 우회 통과하는 노선을 계획했지만, 신한은행 컨소시엄은 자연보존지구 하부 통과가 법적으로 문제가 없어 고시안 그대로 진행한다는 입장이다. 

업계 관계자는 "환경부에서 고시가 나는 시점까지 지속적으로 우회 통과를 요청한 사안으로 알고 있다"며 "환경문제 협의 때문에 많은 사업들이 제때 추진되지 못하고 있는 점을 고려하면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현명한 선택을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GTX A노선은 도심 지하 최고난이도 사업을 60개월이라는 공기 내에 적정하게 이끌 수 있는지 여부가 중요하다"며 "연내 착공해 5년 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어 안정적 추진이 가능한 계획을 선호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 GTX A노선이 통과하는 서울시와 고양시, 파주시 등이 평가과정에 참여하지 않고 있지만 '추가 역사 2개까지 설치 가능하다'는 시설사업기본계획에 따라 향후 협의 과정에서 어떤 목소리를 낼지도 관심사다. 

◇CI의 기술력이냐, FI의 금융조달력이냐…'한판승부'


GTX A노선은 경기도 파주 운정에서부터 서울 삼성역을 거쳐 화성 동탄을 잇는 총 83.1㎞ 구간이다. 동탄~삼성역 구간(39.5㎞)은 재정사업으로, 나머지 운정~삼성역 구간(43.6㎞)은 위험분담형 민간투자사업(BTO-rs)으로 추진된다. 민자 구간 사업비는 3조3641억원이며, 사업자는 30년간 운영권을 획득하게 된다. 

GTX A노선 사업권은 건설투자자와 재무적투자자 간 경쟁으로 관심을 모았다. 건설투자자로 참여한 현대건설 컨소시엄에는 현대건설, 현대산업개발, 한라 등 범(凡)현대가 건설사를 비롯해 태영건설, 동부건설, 태조엔지니어링 등과 컨소시엄을 꾸렸다. 재무적투자자인 신한은행 컨소시엄에는 대림산업, 대우건설, SK건설 등 건설사를 비롯해 도화엔지니어링 등이 참여했다. 

건설투자자와 금융투자자의 장점은 뚜렷하다. 먼저 건설투자자는 사업경험이 많다는 점을 내세우고 있다. 시공에서부터 운영 등 사업 전반에 대한 경험이 많아 리스크 관리능력이 뛰어나다. 또 정부가 발주한 사업경험이 많아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다는 것도 빼놓을 수 없는 장점이다. 

금융투자자의 강점은 비용 절감이다. 전문적인 금융기법을 통해 건설투자자보다 얼마만큼의 비용을 줄일 수 있냐를 내세우고 있다. 실제 신안산선 민자사업 경쟁에서 금융투자자 성격의 농협생명 컨소시엄은 포스코건설보다 3000억여원 낮은 가격을 써냈다. 신한은행 컨소시엄 역시 사업비를 약 4000억원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민자업계 관계자는 "전통의 강자인 건설사가 사업권을 딸지 아니면 금융권이 민자사업에 본격적인 참여를 하는 계기가 될지 관심 있게 보고 있다"며 "결과에 따라 앞으로 발주될 다른 민자사업에 꽤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hj_jin@news1.kr


http://news1.kr/articles/?3291581



요약


시청역 추가

현대건설 : O (소요시간 2분 증가)

신한은행 : X


북한산 자연지구

현대건설 : 우회

신한은행 : 관통


사업 안정성 면에서 현대건설 컨소시엄 쪽이

채택되지 않겠냐는게 업계측 예상이라고 함.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기능 개선을 위한 작업을 한동안 새벽 ~ 오전에 진행중입니다. 18.07.21 9542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531 16.06.07 243299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340143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07 15.02.16 1121462
공지 금일부터 스퀘어방 글쓰기 포인트 3000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알림 18.06.25 19238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951 18.06.14 39498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05 18.05.30 34198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74 18.05.30 30777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07 17.12.18 8264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5번 18번 유의바라..) 803 16.06.06 718064
모든 공지 확인하기()
937614 방탄소년단 데뷔전 숙소 입소 만화 1 23:27 87
937613 2018 남자아이돌 MV 조회수 TOP 10 5 23:27 94
937612 약빨고 만든듯한 방탄 뷔 정국 boom boom pow 편집 영상.ytb 23:26 76
937611 오늘, 전세계 수도별 최고기온.jpg 3 23:26 164
937610 누나와 사이가 돈독한 것 같은 SM 아이돌 5 23:25 390
937609 프듀48 현재 돌갤에 팩 이벤트 참전중인 12인 연생갤 확정.jpg 16 23:23 506
937608 오늘자 인스타에 태극기 이모티콘 사용한 프로듀스48 일본인 연습생.jpg 17 23:22 839
937607 오늘 제니가 공항에서 입은 샤넬 옷 정체 53 23:21 2063
937606 프로 집사가 냥이를 목욕시키는 방법.avi 1 23:21 218
937605 <몽땅 내 사랑>에 출연한 아이돌들 9 23:19 417
937604 현재 굳이 공개할 필요가 잇었냐는 소리듣는 중인 순직한 해병대 버킷리스트.jpg 21 23:18 1527
937603 현재 하스스톤 갤러리 팩 이벤트로 완성된 프로듀스48 12인.jpg 30 23:17 970
937602 “혐한서적”이 베스트셀러라고?! 일본 서점에 가 보다! 12 23:17 559
937601 이시각 찡해지는 B.A.P 대현 트위터.twt 13 23:16 1050
937600 당신이 운동하지 않는 25가지 이유 17 23:15 1155
937599 트와이스 어깨깡패.jyp 26 23:14 808
937598 트와이스 쯔위처럼 옷입은 고수.gif 24 23:14 1145
937597 아이돌 우정 갑 15 23:12 1442
937596 작년 (원덬 체감) 홈마들이 사진과 함께 올리는 문구로 애용했던것같은 가사들 25 23:11 1581
937595 올해 발매된 걸그룹 MV 조회수 TOP 10 16 23:11 387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