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691424513
조회 수 4115 댓글 44
http://img.theqoo.net/AePzk

(시카고=연합뉴스) 김 현 통신원 = 미국 유나이티드항공 여객기내 좌석 위 수납공간에서 반려견이 죽은 채 발견돼 해당 항공사가 사고 원인 자체 조사에 나섰다.

13일(현지시간) 시카고 트리뷴과 NBC방송 등에 따르면 유나이티드 항공 1284편 여객기가 전날 밤 휴스턴에서 출발해 뉴욕까지 비행 도중 반려견이 죽는 사고가 발생했다.

주인이 소형 운반 용기에 넣은 반려견을 승무원 지시에 따라 좌석 위 짐칸에 옮겼으나 숨진 채 발견된 것이다.

한 탑승객은 운반 용기가 좌석 아래 들어갈 수 있도록 고안됐으나, 일부가 기내 통로를 막게 되자 승무원이 짐칸에 올리도록 했다며 "소유주는 처음엔 반대 의사를 표하다 결국 지시에 따랐다"고 전했다.

그는 죽은 반려견 품종이 프렌치 불독이었으며, 짐칸에 올려진 후 30분 이상을 짖어댔다고 증언했다.

이 애완견은 기내 선반 안에서 전체 3시간30분 가량 갇혀 있었다.

목격자인 매기 그레밍거는 "비행이 끝나고 나서 그 여자 주인은 강아지가 숨진 것을 보고 기내 복도에 앉아 큰 소리로 울었고 주변의 승객들도 완전히 놀랬다"고 말했다.

미국 현지 언론은 선반 내 산소 부족으로 그 강아지가 질식사한 것으로 보도하고 있다.

유나이티드항공은 즉각 사과 성명을 냈다.

항공사 대변인 매기 슈메린은 "일어나서는 안 될 사고였다. 반려동물을 좌석 위 짐칸에 올리도록 해서는 안 됐다"며 "깊은 책임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승무원을 면담하는 등 조사를 벌이고 있다"면서 반려견이 소유주 가족의 항공료 전액과 반려동물 동반 탑승을 위해 지불한 요금(약 200달러) 등은 이미 환불 조치했다고 부연했다.

유나이티드항공은 정확한 폐사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부검을 요청한 상태다.

NBC방송은 미 연방 교통부 자료를 인용, 지난해 미국 항공기 내에서 발생한 동물 사고는 모두 24건, 이 가운데 18건이 유나이티드항공 사고였다고 전했다.

유나이티드항공은 작년 4월, 좌석 초과 예약을 이유로 60대 베트남계 탑승객을 폭력적으로 강제 퇴거시킨 사실이 알려져 세계적인 공분을 샀다. 이어 화물칸에 실렸던 자이언트 토끼가 수송 중 폐사하자 주인 동의 없이 화장시켜 제소되기도 했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5 16.06.07 224988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198904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18 18.06.14 19855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6 18.05.30 28442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693 18.05.30 25961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169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1 16.06.06 65182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1367 완곡으로 듣고 싶은 성규-희망고문(넬 곡) 08:04 5
901366 약 13시간 후에 잠시 국적 바뀔 예정 1 08:03 110
901365 "예진우 그 자체"…'라이프' 이동욱, 역대급 연기 변신 예고 4 07:53 358
901364 현재 중국 포털 1위 기사.jpg 38 07:39 2743
901363 이번에 또 역대급 매쉬업을 만든 김동우 6 07:34 572
901362 [월드컵 TALK] '스웨덴 전설' 라르손 "한국, 너무 형편없었다" 57 07:32 1801
901361 [월드컵] 한국-스웨덴전 시청률 kbs 17 > sbs 12.5 > mbc 11.4 26 07:26 889
901360 래퍼 XXXTENTACION 플로리다서 총기사고로 사망 27 07:26 1754
901359 [외커괴담] 나 자취방이야 16 07:24 1428
901358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2] 스위스 친구들의 특이한 대화 방법 17 07:16 1616
901357 시험 기간 대학생 근황.jyp 8 07:10 1245
901356 단두대로 사람이 죽는 모습.gif 6 07:03 1925
901355 한국정부가 `비인도적인 방식`으로 난민을 대하는 현장. 53 07:00 2277
901354 사슴공부법에 이은 호랑이가죽/이순신 공부법 3 06:59 838
901353 러시아 월드컵 韓-스웨덴전, KBS 웃었다..시청률 17% 7 06:59 850
901352 99.6%, 아이슬란드의 아르헨티나전 TV 시청률 8 06:48 1235
901351 아프리카TV에서 스웨덴과 2차전 진행중 6 06:13 1862
901350 월급이 생각보다 적어 취업을 포기하고 있는 예멘인들 81 06:02 5243
901349 호주인의 흔한 동네산책...jpg 16 05:59 2730
901348 메이플 해본 사람이라면 순간 심장 쿵하는 움짤...gif 18 05:53 1652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