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작년 8월31일에 일어난 실종사건인데 일주일전에 경찰에서 공개수사로 전환







2017년 8월 31일



경기도 남양주 한 가게 사장이었던 이인철씨의 아버지는 아들에게 여느때처럼 전화를 걸게된다



그러나 전화는 꺼져 있었고 이인철씨의 아버지는 금방 전화가 오겠지 생각했었다




이인철씨의 가게

http://img.theqoo.net/MESOR


실종자 이인철씨

http://img.theqoo.net/oPNCe



며칠이 지나도 오지 않자 아버지는 실종신고를 하게 된다

경찰이 조사해본 결과 이인철씨의 8월31일 마지막 모습이 CCTV에 잡혔다

(이인철씨가 자신의 오토바이 할리 데이비슨을 타고 갔다)

이것이 마지막 모습이었으며 반대로 나오는 모습은 포착되지 않았다


장소는 남양주 가곡리 카센터 방향이었다

확인해보니 그 카센터는 이인철씨의 아는 친한 동생(A씨)이 운영했었다

경찰은 카센터의 A씨한테 가게된다



A씨 "인철이형은 그다음날 동해 바다가 보고 싶다고해서 제 다코타 차량을 빌려줬어요. 그 이후로는 제가 못봤습니다"


경찰은 실종된 8월31일부터

남양주 - 강원도로 가는 모든 도로의 CCTV 를 확인해봤지만 다코타 차량은 찾지 못했다




그런데....



저 다코타 차량은 실종된지 48일만에 확인이된다


http://img.theqoo.net/mlAVE


바로 A씨의 카센터에서 500미터 이내의 가까운곳에서 발견되었다



경찰은 모든 정황을 보고 A씨를 의심해서 계속 조사를 시작했다


A씨의 카센터에도 CCTV 가 있었지만 확인해보니 카센터 CCTV 는 깨져 있었다


경찰이 수상하게 보고 A씨를 추궁하니


A씨는 처음에 부인하다가 대마초를 피우기위해 걸릴까봐 CCTV를 망가뜨렸다고 말했다



경찰이 확인해보니 대마초 양성반응이 나왔다



A씨는 카센터 주변이 산으로 되어있어서 가까운곳에 차가 있었는데도 몰랐다고 한다


그리고 카센터 인근은 이렇게 주변에 산으로 둘러싸여 있어서


100명이 넘는 경찰인원이 주변 산들을 수색했지만 아무것도 나오지 않았다

http://img.theqoo.net/wwkQD

그리고 경찰은 A시 카센터의 모든 DNA, 지문, 혈흔반응 등을 조사했지만 아무것도 나오지 않았다



6개월이상이 지난 지금도 이인철씨는 실종 상태다


작년 10월말에 페이스북, 인터넷 인사이트에서 한번 언급되었었고



경찰은 공개수사로 얼마전에 전환해서 '사건' 으로 분류하고 있다



이인철씨의 아버지는 아들이 만약 사망했으면 시신이라고 발견되었으면 좋겠다고 한다




경찰이 추정하고 있는 용의자들



1. 카센터 A씨



위의 모든 정황을 봤을때 A씨가 가장 유력하다

하지만 A씨의 알리바이 (대마초에 안걸리기 위해 CCTV를 없앤것)는 완벽했고

CCTV 는 이인철씨가 실종되기 며칠전부터 망가뜨렸다

즉, 이인철씨가 실종된 8월31일에 맞춰서 한 것이 아닌것이다

대마초 양성 반응도 검출되었다

경찰은 A씨가 살인혐의를 받을까봐 범죄(대마초흡연) 사실을 털어놓은것으로 보고있다

그리고 A씨는 처음에 당당하게 거짓말 탐지기를 받겠다고 말했었다

하지만 나중에는 변호사까지 선임해서 자기는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



2. 가게 동업자



이인철씨가 하고 있는 가게는 혼자서 한게 아니라 동업자 한명이 있다

이상한점은 이인철씨의 실종 이후에 동업자의 폰에 이인철씨에 대한 이야기나 소식이 없다

상식적으로 같이 일하는 사람이 실종되었으면 그다음에 SNS나 문자에 그사람에 대한 언급이나 걱정? 에 대한 글이 있어야 하는데 동업자의 폰에는 그런것이 하나도 없었다

동업자간의 이해관계에 의한 범죄사건은 과거 2015년 창원에서, 2017년 4월 통영에서 일어난 사례가 있다
아직까지는 알리바이나 혐의에 문제가 없었다



3. 조폭들



이인철씨가 가게를 하기전 알고지낸 조폭들이 있었다고 한다

경찰은 당시 조폭들을 조사했었지만 알리바이나 혐의점에 전혀 문제가 없었다


사건의 의문점





1. 다코타 차량



48일만에 발견된 다코타 차량의 주행내역을 조사해보니

긴 시간동안 운전, 브레이크 흔적이 있었다

500미터 이내인데도 그렇게 긴 시간동안의 흔적이 있으면 곧바로 카센터에서 움직인것이 아니라

카센터에서 돌아서 간 것이다





2. 잠적설?



이인철씨가 스스로 잠적했을 수 있다고 판단했지만

어린 아들과 딸도 있으며, 실종제보한 아버지도 잠적할만한 이유가 없다고 한다






출처 : 도탁스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6026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7657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40 18.06.14 23230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7 18.05.30 28904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6518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651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2 16.06.06 654762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4247 GS칼텍스-IBK기업은행, 세터 이나연-이고은 맞트레이드 19:27 2
904246 한때 춤으로 이름 한번씩 다 날려본 가수들 (박진영, 양현석, 보아) 프리스타일 댄스.swf 19:27 1
904245 태생이 우익그룹이 될 예정인 프로듀스48 4 19:26 123
904244 '북한 풍계리 취재 1만달러 요구' TV조선 정치부장이 직접 썼다 19:26 37
904243 유엔 사무총장 배출한 한국인데 난민들을 외면할 수 없다 23 19:22 300
904242 아시아팀들의 선전, '유일한 부진' 한국을 자극하고 있다 19:22 55
904241 바른미래 구의원 후보, 낙선 이튿날 쓰러져…뇌사 판정 13 19:21 485
904240 자우림 10집 프리뷰 4 19:19 163
904239 지금 프듀48 방에서 논란인 것.jpg 93 19:19 1884
904238 이재명, 경기북부 야외서 '파격' 취임식…임진각 거론 17 19:18 261
904237 숙연함이 느껴지는 프로미스나인 보컬라인 무대.youtube 8 19:18 239
904236 ‘고등래퍼2’ 이로한 VMC 합류, 딥플로우-넉살과 한솥밥(공식) 11 19:16 229
904235 총 생산량의 98%가 한국에서 소비된다는 전자제품.jpg 52 19:14 2295
904234 프듀48 출연하는 사쿠라와 고토 모에 글의 차이점.txt 60 19:14 1605
904233 의사가 죽어가는 환자 살려놨더니 그 환자 부모의 반응 36 19:13 1340
904232 냉장고를 부탁해.. 최악의 게스트.... jpg 85 19:12 2768
904231 한걸레 사설 2 19:11 232
904230 불의강 2 19:11 63
904229 서울시 "청계천 베를린장벽 복원 불가..최대한 재현에 집중" 17 19:10 395
904228 유승호 공식 인스타 업뎃 12 19:10 773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